•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월북' 최덕신 前 장관 차남도 평양行

    ‘남한판 황장엽’이라고 불린 최덕신 전 외무부 장관의 차남 최인국 씨(73·사진 오른쪽)가 영구 거주를 위해 월북한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 대남 선전매체 ‘우리 민족끼리’는 7일 ‘류미영 전 천도교청우당 중앙위원회 위원장의 아들 최인국 선생이 공화국에 영주하기 위하여 7월 6일 평양에 도착하였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최씨는 평양국제비행장에서 “선친들의 ...

    한국경제 | 2019.07.07 17:59 | 임락근

  • thumbnail
    [천자 칼럼] '놀가지'

    “남조선 괴뢰들의 책동이 도를 넘었다. 모든 조직을 동원해 그를 찾아내라.” 1997년 2월 북한 주체사상 창시자인 황장엽 전 노동당 비서가 베이징에서 한국에 망명을 신청했을 때, 격노한 김정일이 해외 공관에 내린 지령이다. 한국 정보기관의 납치설을 주장하던 그는 여의치 않자 며칠 만에 다른 전통문을 보냈다. “황장엽이 혁명을 배신하고 적들 편으로 넘어갔으니 이제부터는 모든 대외 활동의 중심을 ‘비겁한 ...

    한국경제 | 2019.01.04 18:07 | 고두현

  • thumbnail
    [책마을] 생존과 맞바꾼 인간존엄… '고난의 행군'을 말하다

    ... 조금씩 늦어지다 완전히 끊긴 것은 1995년이었다. 물물교환의 수단이던 옥수수는 비공식 화폐였기에 배급 중단은 갇혀 있는 사회를 순식간에 무너뜨렸다. 고난의 행군 시기 사망자 수는 지금도 엇갈린다. 한국 정부는 33만 명, 탈북한 황장엽 전 노동당 비서는 300만 명이라고 했다. 배고픔은 윤리의식을 둔화시켰고 수치심을 잊게 했다. 소년은 굶어 죽지 않기 위해 겨울 새벽 달리는 열차에 올라타 언 손으로 석탄을 자루에 담았다. 살기 위해 목숨을 내놓았다. 석탄을 내어준 ...

    한국경제 | 2018.08.02 18:29 | 윤정현

전체 뉴스

  • thumbnail
    역사학자 8인이 집대성한 조작간첩의 역사

    ... 6월 항쟁으로 민주화 시대가 열린 이후에도 지속됐다"고 안타까워한다. 2003년, 재독학자 송두율은 36년 만에 귀국하자마자 "해방 이후 최대의 간첩"으로 불리며 공안기구의 희생물이 됐고, 2010년 6·2 지방선거 때는 '황장엽 암살조 남파공작원 사건' 등이, 2013년에는 서울시 공무원 유우성(탈북자)의 간첩 조작 사건이 터졌다. 이번 책은 한국 사회에서 간첩이 갖는 의미와 간첩 담론의 변천, 공안기구의 실태, 남파공작원 등을 1장부터 4장까지 살핀 ...

    한국경제 | 2020.08.13 10:40 | YONHAP

  • thumbnail
    황교안 '문화융성' 이야기하자 이문열 "블랙리스트는 잘못"

    李, 황장엽 현충원 안장·'주사파' 정치인 언급…黃은 듣기만 黃 "진정한 보수 무엇인지 대화…우리 부족한 부분 있어"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8일 오전 경기도 이천의 소설가 이문열 작가의 문학사숙 부악문원을 찾았다. 대표적 보수 성향 문인인 이 작가는 황 대표 일행과 마주 앉아 지난 보수 정권 동안 벌어진 실책을 따끔하게 지적했다. 이날 오전 부악문원 마당에 도착해 이 ...

    한국경제 | 2019.06.08 10:31 | YONHAP

  • thumbnail
    北에서도 환영받지 못한 김원봉…"광복군은 우파무장단체"

    ... 전우용은 7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김원봉은) 김일성 일파의 숙청을 피하여 탈북을 시도했으나 실패하고 처형당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주체사상을 만들어 김일성 체제 성립에 기여하고 탈북한 황장엽 전 노동당 비서가 2010년 이명박 정부에서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받은 사실을 언급하면서 "김일성 일파에게 숙청당해 남한에서 '반공 교육 자료'로 활용돼 온 김원봉이 훈장을 받지 못할 이유는 뭔가요"라고 ...

    한국경제 | 2019.06.07 11: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