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TEN 인터뷰] '열혈사제' 음문석 “휴대폰 저장된 사람 5000명...그만큼 열정적이고 밝아요”

    ... 장면도 의도적으로 웃기려고 한 적이 없어요. 우리의 상황을 보는 시청자들이 재밌는 거지 우리가 재밌으면 안 된다고 생각했죠. 때리는 장면도 허투루 하지 않고 리얼하게 갔습니다.” 음문석은 “왜 단발머리일까, 왜 쏭삭을 때릴까, 왜 황철범 밑에서 일할까 등 이유를 많이 고민했다”며 “쏭삭을 괴롭히는 데도 분명 이유가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리고는 쏭삭이 감옥에 있는 장룡을 면회 온 장면을 떠올리며 당시 감정에 금세 몰입한 듯 눈동자에 눈물이 살짝 스몄다. ...

    텐아시아 | 2019.05.05 08:19 | 김지원

  • thumbnail
    [TEN 인터뷰] '열혈사제' 고준 “1000% 늘어난 팬카페 회원수...이게 실화냐 싶었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열혈사제'에서 지역 카르텔과 결탁해 부정한 이득을 취하는 황철범 역으로 열연한 배우 고준. /사진제공=비에스컴퍼니 “먹고 살기도 힘들고 청년 실업자도 늘고 자영업자들도 어려움이 크잖아요. '열혈사제'는 그런 분들에게 쉴 수 있고 일상의 환기가 되는 시간을 쉬운 방식으로 선사했어요.” 최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에서 조폭 두목 황철범을 연기한 고준의 말이다. ‘열혈사제’는 기상천외하고 ...

    텐아시아 | 2019.05.02 07:02 | 김지원

  • thumbnail
    고준 "'열혈사제' 고사했던 이유? 5년간 한 악역에 연기 고갈됐다 생각"

    ...아=김지원 기자] 배우 고준/사진제공=BS컴퍼니 배우 고준이 SBS ‘열혈사제’ 출연을 거절했던 이유를 털어놓았다. 최근 종영한 ‘열혈사제’에서 대범무역 대표이자 전직 조폭 보스인 황철범 역으로 열연한 배우 고준을 30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카페에서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고준은 “‘열혈사제’를 선택한 건 정말 잘했다”면서도 “시청자들께 과분할 정도로 ...

    텐아시아 | 2019.04.30 21:08 | 김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