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올리비아 핫세가 왜 나와? 오마이걸 지효 닮은꼴 영상에 '♥'

    ... 할리우드 배우 올리비아 핫세가 국내 걸그룹 오마이걸의 지호 영상에 직접 댓글을 달아 화제다. 오마이걸 지호는 지난 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했다. 김신영은 "흑발을 하니 올리비아 핫세를 닮았다"고 지호를 칭찬했고, 올리비아 핫세 포즈를 해 보라고 권유했다. 지호가 올리비아 핫세의 과거 연기와 유사한 포즈를 취하자 팬들을 열광했고 이 영상은 SNS로 공유됐다. 해당 영상에 올리비아 ...

    HEI | 2020.05.13 09:38 | 김예랑

  • thumbnail
    '오 마이 베이비' 고준, 로맨스가이로 대변신

    ... 주변의 시선에는 1도 신경 쓰지 않은 채 ‘복세편살 싱글라이프’를 즐기는 욜로족이다. 한이상은 과거 한 여자만 바라보던 순정파였지만 지금은 자유로운 독신주의자로 그 배경에 호기심이 모인다. 이와 관련 고준은 흑발 덮머리와 그윽한 멜로 눈빛으로 로맨틱 상남자로의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넓은 직각 어깨와 듬직한 피지컬로 남성미를 발산하는가 하면, 매의 눈으로 호시탐탐 음식을 노리며 장난꾸러기미 넘치는 면모를 보이는 등 심심할 틈 없는 다양한 ...

    HEI | 2020.04.09 14:47 | 장지민

  • thumbnail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손나은, 이게 바로 연예인 미모

    ... 오해하고 모질게 떠났다. 하지만 세월이 흘러 김해경 만한 남자가 없다는 것을 깨달은 노을은 그를 되찾고자 하는 강한 소유욕으로 악녀 본능을 발산하기 시작한다. 공개된 스틸 속에서 손나은은 인형 같은 이목구비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짙은 흑발로 눈길을 끈다. 극중 누군가와 함께 있는 그는 스틸마다 다른 표정으로 분위기를 바꾸며 서로 다른 매력을 뽐내고 있다. 예쁜 미소를 지으며 상대를 바라보는 청순함, 무표정한 얼굴의 시크함, 걸크러쉬한 매력의 카리스마까지 진노을 캐릭터에 ...

    HEI | 2020.04.01 14:40 | 김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인터뷰] 머스트비 “7월 컴백 예정, 소년 이미지 벗고 강렬하고 섹시한 남성미로 돌아온다”

    ... 찍을 수 있었다. 또 조명에 따라 사진 분위기가 다 달라서 화보 사진들 기대 중이다. 시후: 퇴폐적인 콘셉트를 꼭 한번 해보고 싶었는데 마침 기회가 돼서 다양한 스타일을 시도해볼 수 있었다. 또 항상 밝은 머리만 하다가 이번에 흑발을 하게 됐는데 화보와 타이밍이 잘 맞아서 기쁘다. 태건: 화보 촬영 경험이 얼마 없는데 기자님과 작가님께서 디렉팅을 잘 해주셔서 즐겁게 할 수 있었다. '우리는 밝은 콘셉트보다 오늘처럼 강한 콘셉트가 더 어울리지 않나'라고 또 한 ...

    bntnews | 2020.05.13 15:07

  • thumbnail
    오마이걸 지호, 올리비아핫세와 얼마나 닮았나…줄리엣도 인정한 미모

    ... 9일 자신을 닮았다는 말에 기뻐하는 지호의 영상에 하트와 기쁨의 이모티콘 댓글을 달았다. 해당 영상은 지난 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한 오마이걸의 모습. 지호는 "흑발로 염색하니 올리비아 핫세를 닮았다"라는 말을 듣고 올리비아 핫세를 연상시키는 포즈를 취하며 행복해 했다. 올리비아 핫세가 지호에게 댓글을 달자 "진짜 맞냐"며 놀라워했고, 올리비아 핫세는 11일 "진짜 ...

    텐아시아 | 2020.05.13 09:35 | 우빈

  • thumbnail
    [TEN 포토] NCT 127 도영 '흑발에 까만 눈동자'

    그룹 NCT 127 도영이 6일 오전 서울 삼성동 코엑스 언더월드 파노라마에서 열린 ‘함께해요 희망 기부 릴레이 캠페인’ 행사에 참석했다. ‘함께해요 희망 기부 릴레이 캠페인’은 다양한 참여 이벤트와 할인 행사를 통해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는 사회-경제적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을 도와 지역경제를 활성화 하기 위한 캠페인이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텐아시아 | 2020.05.06 11:30 | 서예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