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카이노스메드 "주주가치 안정화 방안 검토 중"

    ... 주가 하락에 대해 이기섭 회장이 내부 임직원에게 사업 성과 도출 가속화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적극적인 대응을 지시했다고 전했다. 카이노스메드는 지난달 주주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260억원 규모의 자금을 조달했다. 전환사채(CB) 170억원도 상환해 채무를 탕감하는 등 재무구조를 개선했다는 설명이다. 임상개발 비용 등 운영자금도 마련했다고 했다. 카이노스메드는 'KM-819'와 관련해 미국에서는 파킨슨병 치료제로 임상 2상을 진행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2.10.06 08:32 | 한민수

  • thumbnail
    압타머사이언스, 165억원 전환사채 발행…“신약개발 속도 낼 것”

    압타머사이언스는 혁신신약 개발 임상비용 확보를 위해 165억원 규모의 전환사채(CB)를 발행한다고 5일 밝혔다. 압타머사이언스는 제1회차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를 발행키로 했다. 표면 및 만기 이자율 모두 0%다. 리픽싱(전환가액 조정) 조건은 포함되지 않았다. 회사 측은 “고금리 시대에 이자율이 0%인 점과 리픽싱 조항이 없는 점 등은 시장이 회사의 성장 전략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압타머사이언스는 ...

    바이오인사이트 | 2022.10.05 09:42 | 이도희

  • thumbnail
    [이건호 칼럼] 대우조선 가당찮은 '헐값매각' 시비

    ...스’ 매각 방식은 더 나은 조건을 제시하는 곳이 있으면 그곳으로 넘기게 돼 있다. 강석훈 산은 회장은 “국내 제조업계에 있는 모든 대기업에 인수 의사를 타진했다”고 했다. 산은이 대우조선의 영구전환사채(CB) 금리 상향 조정을 유예해주기로 한 것도 매물로서 가치가 떨어진다는 점을 보여준다. 수은이 보유한 2조3300억원어치의 영구채 금리가 내년부터 최대 연 10%로 오르게 돼 있는데, 현 수준인 1%대로 유지하기로 했다. 금리를 올리면 대우조선의 ...

    한국경제 | 2022.10.03 17:23 | 이건호

전체 뉴스

  • thumbnail
    해수장관 "HMM 영구채 전환, 해운·증시 보며 검토"

    ... 보면서 검토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HMM은 산업은행이 지분 20.69%, 한국해양진흥공사(해진공) 19.96%, SM그룹 5.52%, 신용보증기금 5.02% 등을 보유하고 있다. 공공이 보유한 지분이 45.67%인데 전환사채(CB)와 신주인수권부사채(BW)가 주식으로 전환되면 공공 지분비율은 74%까지 올라간다. 이어 조 장관은 "금융위, 해진공, 관계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검토해야 한다는 입장"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10조원에 달하는 인수 ...

    한국경제 | 2022.10.06 12:45 | YONHAP

  • thumbnail
    해수장관 "해운산업 정상화…HMM 민간이양 여건 조성 주력"

    ... 파산 이전 수준을 회복했다"고 설명했다. HMM은 산업은행이 지분 20.69%, 한국해양진흥공사 19.96%, SM그룹 5.52%, 신용보증기금 5.02% 등을 보유하고 있다. 공공이 보유한 지분이 45.67%인데 전환사채(CB)와 신주인수권부사채(BW)가 주식으로 전환되면 공공 지분비율은 74%까지 올라간다. 조 장관은 지난 8월 대통령 업무보고를 통해 HMM 민영화 방침을 처음으로 밝힌 뒤 여러 차례 이를 공식화했다. 조 장관은 중국의 불법 어업에 ...

    한국경제 | 2022.10.06 11:23 | YONHAP

  • thumbnail
    지난달 회사채 발행 연중 최저…하위등급 자금줄은 더 '꽁꽁'

    ... 불확실성 확대로 향후 기업 대출 확대를 제한할 수밖에 없다"며 "이렇게 되면 신용도 낮은 기업들은 자금 조달이 더 어려워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결국 이런 기업들이 회사채 발행이나 은행 대출로 자금을 조달하지 못하면 전환사채(CB) 발행, 또는 유상증자로 자금 조달 창구를 변경하게 되지만 금융시장 불안으로 이마저 여의치 않아 신용경색이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 회사채 시장의 심리 회복은 최소 연말까지 쉽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김은기 삼성증권 수석연구위원은 ...

    한국경제 | 2022.10.06 06:05 | YONHAP

사전

세컨더리 채권담보부증권 [secondary CBO] 경제용어사전

이미 발행되어 시중에서 유통되고 있는 채권을 담보로 발행되는 채권. 투기등급의 채권을 보유하고 있는 투신사 등 금융기관이 유동성확보와 부실채권정리 목적으로 사용할 수 수있다. 한편, 신용도가 낮아 채권 발행이 힘든 기업의 채권(투기등급)을 모아 신용보증기금의 보증을 거쳐 발행되는 채권을 프라이머리 CBO라 한다.

CB 전환가액 상향조정 의무화 경제용어사전

사모 방식으로 전환사채(CB)를 발행한 상장기업은 주가가 하락해 전환가액을 하향조정한 뒤 주가가 상승하면 전환가액을 다시 올리도록 한 규정. CB를 발행한 기업에 악재가 생겨 주가가 하락하면 전환가액을 낮추고, 콜옵션 행사를 통해 주식을 더 많이 확보할 수 있다. 문제는 CB에서 전환되는 주식 수가 많아지면, 기존 주주들의 지분가치가 희석된다는 점이다. 현행 규정은 주가가 하락할 때 전환가액을 최대 30%까지 내리는 경우만 규정하고 있다. 이에 금융당국은 ...

가중산술평균주가 경제용어사전

특정 기간 동안 증권시장에서 거래된 해당 종목의 총 거래금액을 총 거래량으로 나눈 가격을 말한다. 모든 틱 가격에 대한 평균값이어서 종가를 기준으로 하지 않는다. 유상증자시 신주발행가격, 신주인수권부사채(BW)와 전환사채(CB) 등 주식 연계증권의 행사가격과 조정가격 등 기준이 된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