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미친 활약' 음바페, 13분 만에 4골 퍼부으며 파리 생제르망 9연승 이끌어

    ... 돋보였다. 후반 16분에 시작한 그의 골행진은 29분까지, 13분 만에 총 4골을 퍼부었다. 19세 음바페는 이미 지난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 프랑스 축구 국가대표 팀 주전 공격수로 활약하며 월드컵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에이스를 상징하는 ... 받고 있는 음바페. 하지만 개인 능력을 믿고 볼을 지나치게 끌 때가 있어 팀 플레이에 녹아들지 못할 때도 있으며 월드컵에서는 '인성 논란'도 있었다. 한편 PSG는 개막 후 9연승으로 승점 27점을 기록해 2위 릴(6승 ...

    HEI | 2018.10.08 09:55 | 강경주

  • thumbnail
    손흥민 혹사 논란…월드컵·아시안게임으로 107일 동안 19경기 출전

    ... 경기를 소화하고 있다. 그의 출전 기록으로 쉽게 파악할 수 있는 대목이다. 손흥민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017-2018시즌 마지막 경기였던 5월13일 레스터시티전을 소화한 뒤 곧바로 귀국했다. 바로 축구대표팀에 합류해 2018 러시아월드컵 ... 캠프지인 오스트리아 레오강에서 훈련을 하다 7일 현지에서 볼리비아, 11일 세네갈과 평가전에 출전했다. 그리고 러시아로 이동해 18일 월드컵 조별리그 스웨덴, 23일 멕시코, 27일 독일전에 힘을 쏟아부었다. 월드컵을 마친 손흥민은 ...

    한국경제 | 2018.09.09 17:43

  • thumbnail
    '아시아 大축제 팡파르'…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관전포인트 4'

    ... 참가해 40종목에서 승부를 겨룬다. 우리나라는 6회 연속 종합 순위 2위라는 목표를 가지고 이번 대회에 참가했다. 2018 러시아월드컵과 기록적 폭염 및 BMW 화재 등 다른 이슈에 묻혀 과거만큼 큰 주목을 받고 있지는 못하지만 그래도 ... 남자축구 대표팀의 금메달은 더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 대회를 앞두고 와일드 카드로 뽑힌 손흥민과 조현우가 러시아월드컵에서 맹활약하면서 몸값이 치솟은 터라 축구팬들은 내심 이들이 병역혜택을 받아 더 좋은 리그에서 더 좋은 대우를 ...

    HEI | 2018.08.18 06:49 | 강경주

전체 뉴스

  • thumbnail
    [아시안컵] 골 넣는 수비수 김민재, 든든한 공격 옵션됐다

    ...'골 넣는 수비수' 별명은 과분" 축구대표팀 중앙 수비수 김민재(전북)는 지난해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을 앞두고 신태용호에서 핵심 역할을 수행했다. 중앙 수비뿐만 아니라 큰 키(190㎝)를 ... 코너킥 기회에서 문전으로 쇄도해 헤딩 슛으로 연결하는 장면을 쉬지 않고 훈련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김민재는 개막을 앞두고 다쳐 러시아 땅을 밟지 못했다. 김민재 공격 옵션 카드도 쑥 들어가 버렸다. 그러나 김민재는 최근 이 ...

    한국경제 | 2019.01.17 06:34 | YONHAP

  • thumbnail
    '축구 행정가로 1년' 홍명보 "후회 없는 한해였다"

    ... 그만큼 보람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다행스럽게도 재임 기간 멀어졌던 팬심(心)이 돌아오며 축구 열기가 재점화됐다.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16강 진출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던 독일을 꺾으며 세계를 놀라게 했고, 자카르타·팔렘방 ... 러시아 월드컵을 필드가 아닌 관중석에서 지켜봤다. 선수로 1990년 이탈리아 대회부터 2002년 한일 대회까지 월드컵에 4회 연속 출전했고, 2006년 독일 월드컵에는 대표팀 코치로 참가했다.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때는 ...

    한국경제 | 2018.12.20 09:56 | YONHAP

  • thumbnail
    'K리그를 기억하는 특별한 방법' 2018시즌 K리그 사진집 발간

    ... 발간되고 있는 K리그 사진집은 한 시즌을 마무리하는 시점에서 팬들의 기억에 영원히 남을 순간들을 책으로 담아내고 있다. ‘2018 K리그 사진집’은 올 시즌 개막을 앞둔 전지훈련부터 승강PO까지 계속됐던 그라운드 안과 밖의 희로애락을 다뤘다. 러시아 월드컵에서 세계적인 스타로 떠오른 조현우의 대구FC 사랑, 아시안게임을 통해 떠오른 신예 김문환-황인범-조유민-나상호의 스토리, 부상에서 완벽히 부활한 이용의 활약상, 올 시즌을 끝으로 ...

    엑스포츠 | 2018.12.17 1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