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한진 '남매 분쟁'…조원태 회장 완승

    ... 27일 서울 소공동 한진그룹 본사에서 열린 한진그룹 지주회사 한진칼의 정기 주주총회에선 조 회장이 경영권 방어에 성공했다. 조 회장에 맞선 KCGI(강성부펀드), 반도건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3자연합’과의 ... 2 이상 찬성)에서 보통결의(과반수 찬성)로 바꾸는 정관 변경의 안을 의결했다. 이로써 내년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이 쉬워질 전망이다. 조양호 전 회장은 지난해 3월 주총에서 이사 연임에 도전했지만 실패했다. 과반 찬성을 얻었지만 ...

    한국경제 | 2020.03.27 17:28 | 이선아/김재후

  • thumbnail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 '1라운드' 주총서 조원태 '완승'

    ... 추천한 사외이사 후보인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 등 5인이 전원 신규 사외이사로 선임됐다. 반면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저지에 실패한 ‘반(反) 조원태 3자 주주연합’(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분쟁이 장기화될 전망인 만큼 양측은 다음 판 대비에 돌입했다. ◆ 한진칼 주총, 조원태 찬성 57%로 사내이사 연임 성공 한진칼은 27일 서울 남대문로 한진빌딩에서 제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지난해 재무제표 승인안과 사내이사 ...

    한국경제 | 2020.03.27 16:55 | 오정민

  • thumbnail
    한진칼 주총 시작…조원태 "힘든 한해, 내실추구·핵심사업 경쟁력 제고"

    ... 행사주식 5727만6944주 중 4864만5640주에 해당하는 주주가 참석했다. 조 회장은 주총에서 ‘반(反) 조원태 3자 주주연합’(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KCGI·반도건설)과 경영권을 둘러싸고 표 대결을 벌일 전망이다. 재계에서는 이번 주총에서 조 회장이 경영권 방어에 성공할 확률이 높다고 관측하고 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한국경제 | 2020.03.27 12:06 | 오정민

전체 뉴스

  • thumbnail
    엔씨 김택진 작년 연봉 95억원…네이버 한성숙 29억원(종합)

    ... 반영됐다"며 "엔씨소프트는 성과에 연동한 보상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엔씨소프트 배재현 부사장은 162억3천700만원을 받으며 총액에서 김 대표를 훨씬 앞섰다. 배 부사장은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으로 143억6천300만원을 ... 5억400만엔을 받아 총 7억5천700만엔(86억2천만원)을 기록했다. 엔화 기준으로 전년보다 0.9% 감소했다. 3연임성공한 네이버 한성숙 대표는 지난해 급여 12억원·상여 16억8천만원 등 총 29억8천400만원을 받았다. ...

    한국경제 | 2020.03.30 18:49 | YONHAP

  • thumbnail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사내이사 선임 성공…한진 경영권 분쟁 일단락

    ... 조현아 전 대한한공 부사장과의 경영권 분쟁에서 승리했다. 한진그룹의 지주사인 한진칼은 서울 중구 한진빌딩에서 3월 27일 총회를 열고 조원태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건을 출석 주주의 찬성 56.67%, 반대 43.27%, 기권 ... 부사장도 사내이사로 선임됐고 사 측이 추천한 사외이사 5인도 전원 신규 사외이사로 선임됐다. 반면 '반(反)조원태 3자 주주연합(조 전 대한항공 부사장·KCGI·반도건설)'은 원하던 것을 하나도 이루지 못했다. 조 회장의 사내이사 ...

    한경Business | 2020.03.30 14:35

  • thumbnail
    조원태, 코로나위기 등 과제 '첩첩산중'…2차전 관전포인트는

    ... 강화안 주총서 부결…경영정상화·지배구조 개선 관건 경영권 분쟁은 장기전 돌입…3자 연합, 명분·동력 확보 총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사내이사 연임성공하며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이 ... 않다. 조 회장에 맞서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 반도건설로 구성된 '3자 연합'이 장기전을 예고한 만큼 조 회장의 경영 능력을 어떻게 입증하느냐가 경영권 분쟁 2라운드의 관전 포인트가 ...

    한국경제 | 2020.03.29 09:01 | YONHAP

사전

루이스 알베르토 모레노 [Luis Alberto Moreno] 경제용어사전

... 보수당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되자 곧바로 요직인 주미 대사에 임명됐다. 7년 동안 주미 대사를 지내며 콜롬비아 마약 퇴치, 반군 척결을 위한 40억달러의 미국 예산 지원을 이끌어냈다. 미국과의 자유무역협정(FTA) 협상도 성사시켰다. 워싱턴 외교가에서 신망을 쌓은 덕분에 그는 IDB 총재로 또 한번 변신에 성공했다. 2005년 총재 선거에 나가 미국의 지지를 받아 1차 투표에서 당선을 확정했으며, 이후 3연임성공했다. 현재 임기는 2020년까지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