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24시간 '깜깜 개표' 후 갑자기 격차 벌린 모랄레스…반발 확산(종합)

    ... 격차 10%P…결선 없이 4선 가능할 수도 미심쩍은 개표 과정에 '조작 의혹' 확산…전국서 거센 시위 4선 연임이 위태로워 보였던 에보 모랄레스 볼리비아 대통령이 개표 막판 갑자기 2위와의 격차를 벌리며 결선 없이 당선을 확정할 ... 전망이다. 모랄레스 대통령은 볼리비아 최초의 원주민 대통령으로, 2006년 취임 후 14년째 집권 중이다. 중남미 최장수 현역 지도자인 그가 4선 연임성공하면 2025년까지 무려 19년간 장기 집권하게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0.22 23:03 | YONHAP

  • thumbnail
    볼리비아 모랄레스, 결선없이 4선 확정?…표차 확대에 논란 증폭

    ... 없이 당선을 확정한다. 개표 완료 후에도 이 격차가 유지되면 모랄레스 대통령이 간발의 차이로 결선 없이 4선에 성공하게 되는 것이다. 전날 TSE가 중간 개표 결과를 발표했을 때만 해도 모랄레스 대통령과 메사 전 대통령의 결선 ... 말했다. 모랄레스 대통령은 볼리비아 최초의 원주민 대통령으로, 2006년 취임 후 14년째 집권 중이다. 중남미 최장수 현역 지도자인 그가 4선 연임성공하면 2025년까지 무려 19년간 장기 집권하게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0.22 11:52 | YONHAP

  • thumbnail
    '생산 기지 옮기고 브랜드 체험관 열고'…인도 잡기에 나선 기업들

    ... 거둔 것으로 보인다. 시장조사 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2분기 삼성전자의 인도 시장점유율은 26.3%로 2위를 차지했다. 1위는 중국 샤오미로 28.7%의 점유율을 차지했다. 양 사의 격차는 1년 사이 2.4%포인트까지 ... 후방 산업으로 꼽힌다. '모디 노믹스'의 연속성이 확보됐다는 점도 인도 시장의 전망을 밝게 한다. 지난 5월 연임성공한 모디 총리는 2022년까지 제조업의 GDP 기여율을 현재 16%에서 25%까지 끌어올린다는 '메이크 인 ...

    한경Business | 2019.10.21 13:43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