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D램 값 5개월째 상승…미·중 '新냉전'이 변수

    ... 신냉전’이란 말이 나올 정도로 팽팽한 긴장감이 돈다. 중국 정부는 퀄컴 인텔 애플 등 미국 반도체 업체에 대한 보복 대응을 거론하고 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한국 반도체 기업에 대한 영향도 무시할 수 없다. 향후 D램이나 낸드플래시까지 미국의 제재가 확대되면 한국 기업의 피해가 커질 가능성도 있다. 최근엔 홍콩에 대한 무관세 등 ‘특별지위 박탈’ 가능성이 커지면서 수출 차질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나온다. 향후 반도체 가격에 ...

    한국경제 | 2020.06.01 15:18 | 황정수

  • thumbnail
    SK하이닉스, 기술혁신·인프라 투자… 세계 최고 D램 양산

    ...이닉스는 반도체 시황의 불확실성 속에서도 기술 혁신과 인프라 투자에 적극 나서고 있다. 2018년 11월 2세대 10나노급(1y) 미세공정을 통해 세계 최초로 JEDEC(국제반도체표준협의기구) 규격을 적용한 16Gb(기가비트) DDR5 D램을 개발한 게 대표적인 사례다. DDR5는 DDR4를 잇는 차세대 D램 표준규격이다.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머신러닝 등 차세대 시스템에 최적화된 초고속·저전력·고용량 제품이다. SK하이닉스가 개발한 ...

    한국경제 | 2020.06.01 15:12 | 황정수

  • 언택트 타고 PC 주문↑…D램값 5개월 연속 상승

    D램 고정거래가격(기업 간 대량거래 가격)이 언택트(비대면) 경제 활성화 영향으로 5개월 연속 올랐다. 가격 전망에 대해선 ‘상승세를 유지할 것’이란 분석이 우세한 가운데 서버 D램 수요가 감소하며 숨고르기에 들어갈 것이란 의견도 나온다. 31일 시장조사업체 D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PC 범용 제품인 DDR4 8기가비트(Gb) D램의 5월 고정거래가격(3.31달러)은 전월(3.29달러) 대비 0.61% 올랐다. 지난 1월 이후 ...

    한국경제 | 2020.05.31 17:12 | 황정수

전체 뉴스

  • thumbnail
    삼성전자, 평택에 최첨단 낸드플래시 생산라인 증설…8조원 투자(종합)

    ... 확산으로 낸드 플래시 등 메모리 수요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선제대응에 나서겠다는 의미다. 삼성전자는 이번 평택캠퍼스 2라인의 한 개 층을 EUV 파운드리 라인과 낸드플래시 라인으로, 다른 한 개 층에는 메모리 반도체인 D램 생산 라인으로 활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평택 2라인의 D램 생산 설비는 이미 작년부터 공사가 진행돼 연내 가동을 앞두고 있다. 삼성이 투자금액을 공개하진 않았으나 반도체 업계는 지난달 발표한 파운드리 라인은 9조∼10조원, 이번 ...

    한국경제 | 2020.06.01 14:46 | YONHAP

  • thumbnail
    삼성, '초격차' 투자로 메모리 반도체 자존심 지킨다

    중국 '턱밑' 추격에 비대면 수요 폭증 6세대 낸드·EUV D램…'반도체 복합기지' 탄생 "투자 멈춰선 안 돼" 이재용, 위기 속 투자 '가속' 삼성전자가 1일 약 8조원 규모의 메모리 반도체 추가 투자를 발표하며 '초격차' 전략에 힘을 실었다. 지난달 21일 파운드리 라인 투자를 발표한 지 열흘만으로, 평택캠퍼스가 최첨단 반도체 복합생산기지로 발돋움할 것이란 분석이다. ◇ 중국 추격 따돌린다…메모리 초격차 '속도' 삼성전자는 지난달 평택 ...

    한국경제 | 2020.06.01 11:00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평택에 최첨단 낸드플래시 생산라인 증설…8조원 투자

    ... 확산으로 낸드 플래시 등 메모리 수요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선제대응에 나서겠다는 의미다. 삼성전자는 이번 평택캠퍼스 2라인의 한 개 층을 EUV 파운드리 라인과 낸드플래시 라인으로, 다른 한 개 층에는 메모리 반도체인 D램 생산 라인으로 활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평택 2라인의 D램 생산 설비는 이미 작년부터 공사가 진행돼 연내 가동을 앞두고 있다. 삼성이 투자금액을 공개하진 않았으나 반도체 업계는 지난달 발표한 파운드리 라인은 9조∼10조원, ...

    한국경제 | 2020.06.01 11:00 | YONHAP

사전

옵테인 DC퍼시스턴트 메모리 경제용어사전

인텔이 2019년 4월 선보인 옵테인 메모리는 D램처럼 속도가 빠르면서 전원이 꺼져도 정보가 사라지지 않는 낸드플래시의 장점을 갖춰 퍼시스턴트(persistent·지속 가능한) 메모리로 불린다. 2019년 9월 16일(현지시간) ...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버용 메모리 반도체 시장은 메모리 반도체 분야에서 성장 속도가 가장 빠른 시장으로 평가받고 있다. 삼성전자 등 한국 기업들도 D램과 낸드플래시의 장점을 결합한 M 등 차세대 기술 개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12GB LPDDR4X 모바일 D램 경제용어사전

2세대 10나노급(1y) 16기가비트(Gb) 칩을 6개 탑재한 제품으로 기존 '8GB 모바일 D램' 보다 용량을 1.5배 높여 역대 최대 용량을 구현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2019년 3월14일 이 제품의 양산 체제에 돌입한다고 발표 했다. 일반적인 울트라 슬림 노트북 1대에 들어가는 D램 모듈이 8GB다. 스마트폰에서 이보다 높은 용량의 D램 모듈이 필요한 이유는 폴더블과 같이 화면이 2배 이상 넓어진 초고해상도 스마트폰에서도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을 ...

DDR5 DRAM 경제용어사전

기존 D램 속도를 획기적으로 끌어올린 DDR D램이 2001년 출시된 이후 다섯 번째 업그레이드된 기술 표준이다. 데이터 전송속도가 5200Mbps(초당 메가비트)로, DDR4의 3200Mbps보다 1.6배 빨라졌다. 풀HD급 고화질 영화 11편의 데이터(41.6기가바이트)를 단 1초에 전송할 수 있다. 전력 소비량도 30%가량 줄었다. 삼성전자가 2018년 2월 16Gb DDR5 D램을 세계 최초로 개발한데 이어 SK하이닉스가 11월 15일 2세대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