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삼성전자, 4분기 심상찮다"…'반도체 적자' 15년만에 재연되나

    ... 위민복 대신증권 연구원은 "메모리 업황은 공급업체들의 연말 경쟁 심화로 더욱 악화됐다. 판가는 하락하지만 출하량은 크게 증가하지 않았다"며 "삼성전자는 업계 최고의 원가 경쟁력에도 불구하고 4분기에 낸드(NAND) 영업적자를 시작으로 내년 1분기에는 반도체(DS) 부문 적자, 2분기에는 D램까지도 영업적자가 발생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올해도 실적에 드리운 먹구름이 걷히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상반기 반도체 영업익은 적자 전환이 예상된다. ...

    한국경제 | 2023.01.04 22:00 | 김은지

  • thumbnail
    [마켓PRO] Today's Pick : SK하이닉스, POSCO홀딩스, NHN

    ... 있습니다. ※Today's Pick은 매일아침 여의도 애널리스트들이 발간한 종목분석 보고서 중 투자의견 및 목표주가가 변경된 종목을 위주로 한국경제 기자들이 핵심 내용을 간추려 전달합니다. SK하이닉스-"NAND, 그기 돈이 됩니까?" 목표주가 : 13만원→11만원(하향) / 현재주가 : 7만7000원 투자의견 : 매수(유지) / DB금융투자 [체크 포인트] -2022년 4분기 SK하이닉스의 실적은 매출액 ...

    한국경제 | 2022.12.28 08:30 | 박재원

  • thumbnail
    김기남 신임 공학한림원 회장

    ... 회장에 김기남 공학한림원 이사장 겸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회장(사진)이 내정된 것으로 13일 알려졌다. 김 이사장이 다음주에 열리는 총회에서 선임되면 윤종용 2대 회장에 이어 두 번째 삼성전자 출신 회장이 된다. 김 이사장은 학계와 업계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반도체 전문가로 평가받는다. 그는 세계 최초로 3차원 수직구조 낸드(3D V-NAND)를 개발하는 등 다수의 메모리 개발을 주도하고 시스템 반도체 공정과 설계 기술, 이미지 센서 등을 개발했다.

    한국경제 | 2022.12.13 18:04

전체 뉴스

  • thumbnail
    차익실현에 숨고르기…LG엔솔 '잘 버티네' [증시프리즘]

    ... 출신의 반도체 전문가들이 모여서 1996년에 만든 회사로 반도체 유통을 주로 하고 있습니다. 설립과 동시에 삼성전자 반도체 대리점으로 등록됐고, 지금까지도 거래를 유지 중입니다. 대표적으로 유통하는 메모리 상품으로는 DRAM과 NAND Flash, SSD 등이 있고, 시스템반도체는 터치 컨트롤러 IC, 카메라 이미지 센서 등이 있습니다. 또 삼성전자와 메모리 AS서비스 대행 계약을 맺고, 세계 유일의 메모리 AS센터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지난 2021년 매출은 3,280억 ...

    한국경제TV | 2023.01.30 19:06

  • thumbnail
    "삼성전자, 2분기부터 감산효과 가시화 예상"-KB

    ... 생산라인 재배치, 신규증설 지연, 미세공정 전환 확대 등을 통해 간점적 감산을 시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감산효과는 2~3분기부터 나타날 것으로 전망된다. 따라서 삼성전자의 간접적 감산효과는 하반기 글로벌 디램(DRAM), 낸드(NAND) 공급의 7% 축소 효과가 추정된다. 특히 고객사의 1분기 반도체 재고가 1년만에 첫 감소세가 전망되는 시점에서 삼성전자의 간접적 감산은 향후 재고 건전화가 예상되는 고객사의 재고축적 수요를 자극할 가능성을 높일 전망이다. 김 ...

    한국경제 | 2023.01.19 07:38 | 차은지

  • thumbnail
    삼전·하이닉스 반등할까…KB "반도체 업황 1분기 바닥"

    ... 주가는 관계가 없다는 분석이 나왔다. 반도체주는 업황을 최소 6개월 이상 선반영하기 때문이다. 18일 KB증권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올해 상반기 저조한 실적을 거둘 것으로 추정했다. 반도체 수요가 부진해 디램(DRAM), 낸드(NAND)의 재고량이 급증할 것이란 판단에서다. 김동원 KB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주가는 연초부터 전날까지 각각 10.3%, 14.7% 올랐다"면서도 "주가 상승엔 하반기 반도체 수급개선에 대한 ...

    한국경제 | 2023.01.18 08:14 | 진영기

사전

해외직접제품규칙 [Foreign Direct Product Rules] 경제용어사전

... 메모리 반도체를 생산하는 외국 기업에 대해서는 건별로 별도 심사를 거쳐 FDDR을 적용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 기업 가운데서는 삼성전자가 중국에 낸드플래시 생산공장과 반도체 후공정 공장을, SK하이닉스는 D램 공장, 후공정 공장, 낸드(NAND) 공장 등을 각각 운영하고 있다. 이들 기업이 중국공장의 설비의 유지나 업그레이드에 필요한 제조 설비를 중국에 반입할 경우 일정 기준 이상일 경우에는 미국 정부의 사전 허가가 필요하다는 뜻이다.

TLC 4D 낸드플래시 [TLC 4D NAND Flash] 경제용어사전

SK하이닉스가 세계최초로 개발한 현존 최고층인 238단 낸드 플래시로 기존 최고층(232단) 낸드플래시를 개발한 미국 마이크론을 넘어섰다. 2022년 8월 3일 SK하이닉스가 미국 산타클라라에서 개막한 '플래시 메모리 서밋(FMS) 2022'에서 신제품을 공개했으며 2023년 상반기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다. 2020년 12월 176단 낸드를 개발한 지 1년7개월 만에 차세대 기술개발에 성공한 것으로 이번 238단은 단수가 높아진 것은 물론, 세...

더블 스택 [double stack] [two ] 경제용어사전

구멍 하나를 낸 낸드(싱글 스택) 2개를 붙여 적층 단수를 높이는 기술. 투스택(two stack)이라고도 한다. SK하이닉스가 128단 낸드를 더블 스택 공정을 통해 세계 최초로 양산했고, 미국 마이크론도 2020년 11월 176단 낸드를 만들어 고객사에게 납품했다고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2023년 양산 예정인 230단 이상의 7세대 낸드(vertical NAND)에서 '더블 스택' 공정을 도입할 계획이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