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美바이든 "사우디, 원유 증산 책임 독박하는 일 없어야"

    ... ​ 바이든 대통령의 보좌진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사우디를 방문해 살만 빈 압둘아지즈 알사우드 국왕을 만날 예정이다. 모하메드 왕세자와 여타 사우디 각료들과의 회의는 별도로 진행된다. ​ 지난달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는 정례 산유국 회의에서 7월과 8월 증산 규모를 기존에 합의한 하루 64만8천 배럴로 유지하기로 했다. ​ 증산하기로 ...

    조세일보 | 2022.07.01 12:25

  • thumbnail
    경기침체 우려 WTI '뚝'…국내 정유주 약세

    ... 19만1,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각)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물 미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거래일보다 3.7%, 4.02달러 하락한 배럴당 105.76달러로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기타 산유국 협의체 OPEC+가 8월 증산 규모를 종전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했음에도 경기침체와 수요부진 우려로 인해 유가는 큰 폭으로 하락했다. 9월 증산 규모는 논의되지 않았다. 상승세를 보이던 국제유가는 WTI 기준 배럴당 ...

    한국경제TV | 2022.07.01 09:28

  • thumbnail
    美 5월 PCE물가지수 전년비 6.3%↑…소비지출 감소[글로벌 이슈]

    ... 블룸버그는 소비지출이 둔화함에 따라 경기 침체 우려가 커졌다고 분석했습니다.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구매력 감소와 소비심리 둔화가 결국 소비지출 둔화로 이어졌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2분기에 소비 모멘텀이 악화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OPEC+, 8월 하루 64만8천 배럴 증산 합의 현지 시각 30일, OPEC과 비OPEC 산유국으로 이뤄진 OPEC+의 회의가 있었습니다. OPEC+는 8월 증산 규모를 하루 64만8천 배럴로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6월 2일 정례회의에서 ...

    한국경제TV | 2022.07.01 08:10

사전

OPEC+ 경제용어사전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기타 주요 산유국들로 구성된 기구. 2019년 1월 현재 OPEC 회원국은 이라크, 이란, 쿠웨이트, 사우디아라비아, 베네수엘라, 리비아, 아랍에미리트(UAE, United Arab Emirates), 알제리, 나이지리아, 에콰도르, 앙골라 등 총 14개국으로 구성되어 있다. 기타 주요 산유국(Non-OPEC Oil Producers/Countries)은 러시아, 미국, 멕시코, 카자흐스탄, 아제르바이잔, 노르웨이 ...

석유생산자담합금지법 [No Oil Producing and Exporting Cartels Act 2019] 경제용어사전

석유수출기구(OPEC)가 원유 생산을 제한하려 하거나 가격을 정해놓을 경우 미국정부가 이를 미국 법원에 제소해 처벌할 수 있도록 하는 법안. 이 법안은 2019년 2월 7일(현지시간) 미국 하원 법사위원회를 통과했으며 앞으로 하원 본회의 표결도 통과할 것으로 보인다. 이법안이 통과될 경우 미국은 석유가격 담합에 참여한 국가에 대해 해당국을 상대로 반독점법혐의를 적용해 매국 내 자산을 몰수할 수 있게 되는 등 OPEC 산유국에 심각한 타격을 줄 수 ...

세븐 시스터스 [Seven Sisters] 경제용어사전

20세기 후반까지 세계 석유산업을 지배해 온 7대 석유자본으로 이태리 국영석유회사인 에니(Eni)의 사장이던 엔리꼬 메테이(Enrico Mattei)가 1950년대에 처음으로 이름을 붙였다. 이들은 1973년 오일쇼크가 발생하기 전까지 전세계 석유보유량의 85%를 확보, 석유시장을 조정했으나 이후 OPEC의 등장으로 그 영향력이 감소해왔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