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웹문서 81-90 / 1,203건

  • 여러 사람들의 공동 부동산 취득과 명의신탁

    ... 목적 달성을 위해 상호 협력을 하였으나 이를 넘어 공동사업을 경영할 목적이 있었다고 할 수 없으므로 이들 사이의 법률관계를 민법상 조합관계라고 볼 수 없다. 따라서 원고들이 정00에게 명의신탁한 것이 아니라 투자약정을 한 것에 불과하다거나 단순한 협력을 넘어 공동사업을 경영할 목적이 있었다는 취지의 원고들의 위 주장은 모두 이유 없다.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89&category=0&ch=land
  • 임대차계약시 기존 임차권등기에 대한 중개업자의 확인설명의무범위

    ... 임대차보증금을 회수하지 못할 위험성에 관하여도 충분히 설명하였다고 봄이 타당하다. 나아가 피고 김00, 추00이 원고의 잔금지급을 적극적으로 만류하지 아니하였다고 하더라도 위 법리에 비추어 이러한 사정만으로는 피고 김00, 추00에게 이 사건 중개행위를 함에 있어 고의 또는 과실이 있었다고 인정하기 어렵고, 달리 이를 인정할 만한 증거가 없다.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38&category=0&ch=land
  • 압류된 이후에 성립된 유치권의 효력 (1)

    ... 목적물에 설정된 최우선의 저당권을 기준으로 하여 결정되는 점 등에 비추어, 위 피고의 공사도급계약 체결 이전에 근저당권설정등기를 경료받은 자의 신청에 의한 경매절차의 매수인인 원고에 대한 관계에서는 위 피고가 유치권을 주장하여 원고에게 대항할 수 없다고 보아야 한다. 따라서, 이 점에서도 위 피고의 유치권 항변을 받아들일 수는 없다”고 판단.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37&category=0&ch=land
  • 임차권등기를 소홀히 하여 낭패 본 사연

    ... 등기 전에 등기되었고 매각으로 소멸하는 것을 가진 채권자"에 준하여, 그 임차인은 별도로 배당요구를 하지 않아도 당연히 배당받을 채권자에 속하는 것으로 보아야 한다. 결국, 이 의뢰인은 다른 특별한 변수가 없는 한 보증금을 배당받을 수 없게 될 가능성이 큰데, 작은(?) 실수로 너무 큰 댓가를 치르게 되는 것 같아 안타까운 마음이 든다. ※ 칼럼에서 인용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36&category=0&ch=land
  • 신분증 위조 전세사기, 예방은 거의 어렵다

    ... 위해 계약체결에만 연연하는 경우가 많다. 그 때문에 양측의 감정을 최대한 자극하지 않기 위해 신분에 대한 확인절차마저 매우 기본적인 것만 하게 되는 것이다. 결국, 현재로서는 신분증위조를 통한 전세사기범죄는 근원적으로 예방하기가 거의 불가능하다고 할 수 있다. 스스로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임차인에게 최선의 주의를 당부하고 싶다. -이상-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35&category=0&ch=land
  • 주택조합장의 임의적인 약속, 총회결의 없으면 휴지가 될 수도

    ... 않은 것이다. 원고들의 주장은 이유 없다. 따라서, 특정조합원에 대해서는 다른 조합원과 달리 추가분담금을 면제한다거나 지분율을 더 인정한다는 식의 약속을 조합장이나 조합임원으로부터 받았다고 하더라도 총회결의가 없다면 자칫 법적인 보호를 전혀 받지 못할 수 있다는 점에서, 관련되는 거래를 함에 있어 특히 주의가 필요해 보인다. -이상- ※ 칼럼에서 인용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34&category=0&ch=land
  • 신탁 부동산 거래, 반드시 신탁원부까지 살펴야

    ... 없어 기각한다. 1) 그와 같은 의미에서 이 사건 신탁계약 특약사항 제11조 제5항은 신탁부동산의 소유권을 매수자에게 직접 이전할 수 있도록 규정을 두고 있다. 2) 이 사건 신탁계약 특약사항 제1조 제2항 제2호는 이 사건 신탁계약의 목적이 수분양자에게 신탁부동산의 소유권을 안정적으로 이전하는 것을 그 목적으로 하고 있기도 하다.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39&category=0&ch=land
  • 세금감면요건에 대해 잘못 설명한 중개업자의 책임

    ... 납부하여야 하는 이 사건 매매계약을 체결하면서 취득세 등의 감면 대상인지 여부 및 세율 등에 대하여 별도로 확인하여 보는 등 신중을 기했어야 할 것인데 단순히 중개사사무실 사무원인 전00의 그릇된 확인 내지 설명에만 전적으로 의존하여 이 사건 매매계약을 체결한 과실이 있는바, 이러한 제반사정을 종합하여 피고들의 책임을 70%로 제한한다.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33&category=0&ch=land
  • 경공매로 취득한 상가점포와 중복업종제한

    ... 자치규범으로서 규약제정에 동의하지 않은 소유자, 임차인 등 모두에게 강제되는 속성 때문이다. 다만, 집합건물법상의 제정 요건을 갖추지 못한 규약은 이를 동의하지 않은 자에 대해서는 무효이기 때문에 경공매 점포취득자에 대해서는 적용되지 않을 수 있다. (물론, 이 문제는 점포취득 원인이 일반매매인지 경공매인지에 따른 차이는 아니다). -이상-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40&category=0&ch=land
  • 기획부동산업자에 대한 사기사건 판결문

    ... 실형을 선고하기로 한다. 피고인이 당시 위 회사를 운영하면서 피해를 입혔던 다른 피해자들과는 일부 합의를 하였다는 점이나 같은 시기의 범행으로 오랫동안 재판을 받고 있다는 점은, 판시 전과와 동시에 판결받았을 경우의 형평은 고려하는 외에는, 앞서의 판결들과 별개의 범행, 별개의 피해자인 이 사건의 양형사유로 볼 것은 아니라고 생각된다. ※ 칼럼에서 인용된 판결의 전문은 최광석 변호사의 홈페이지인 www.lawtis.com 에서 참고하세요.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7_1&no=542&category=0&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