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웹문서 1-8 / 8건

  • [투데이리포트]현대차, "임금협상 타결 멀지..."매수_한국

    ... 제시된 성과급 9백만원은 11년대비 2백만원 높은 수치이다. 또한 11년 6백만원 어치의 무상주를 감안해도 차이는 그다지 크지 않아 곧 타결될 것이라고 판단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현 강성노조는 지난 11월 51.52%의 투표율을 얻어 소폭의 차이로 이겼기 때문에 파업이 더 장기화되면 노조입장에서도 부담스러울 것으로 판단된다"라고 전망했다. ◆ Report statistics 한국증권의 동종목에 대한 최근 1년동안의 투자의견은 전체적으로 큰 변화없이 ...

    http://stock.hankyung.com/board/view.php?id=financial_point&no=262030&category=14&ch=stock
  • 서울시장의 퇴진이 부동산시장에 미치는 영향

    ... 높은 이웃과 함께 할 수 있을 것이다 . 더불어 본 컬럼을 투표 전에 작성하게 되면 오해의 소지가 발생할 수 있어 투표 결과로 인해 現 서울시장의 퇴진이 결정된 상황에서 향후 부동산시장의 영향을 전망하고자 한다 . ● 투표율로 바로 본 부동산 시장 예상대로 아파트 평당가가 높아 잘사는 지역으로 분류되는 강남 3 구 ( 강남 , 서초 , 송파 ) 와 강동 용산이 높았고 반대로 분류되는 금천 , 관악 , 강북은 투표율이 낮았다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556&category=7&ch=land
  • 집값이 오르기를 바라는 사람들

    ... 시세차익(capital gain)을 바로 실현시킬 것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이들은 왜? 집값 상승을 기대하는 것일까? 그리고 정말 그럴까? 이들의 집값 상승 기대와 우리 주변의 무엇이 연결되고 관련될까? 지난 4.11총선 때의 투표율은 54.3%이다. 54.2%는 2010년 현재 우리나라의 자가 거주비율이다. 서로 다른, 그래서 연결되지 않을 법한 두 숫자는 그럼에도 숫자 자체가 사뭇 닮았다. 표면적으로 이번 총선 투표율과 자가거주율과는 아무런 상관관계가 없다.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640&category=7&ch=land
  • 대선결과에 따른 부동산시장 전망

    ... 전면적인 경제성장, 부동산 규제완화에 대하여 적극적인 자세를 보인다면 당초 우려가 안도로 바뀌면서 급매물이 회수되고 거래량도 조금씩 늘어날 것이다. 이미 대부분 유권자들은 마음속에 자신의 후보를 정했을 것이고, 20대 젊은 층의 투표율과 40대 중도 층의 움직임이 캐스팅 보드 역할을 할 것인데 남은 기간 동안 두 후보가 얼마나 더 열심히 캐스팅 보드를 공략하느냐에 따라 결정될 것이다. 어느 후보가 되더라도 경제, 부동산을 죽일 수는 없을 것이고 잘 해내리라 믿고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724&category=4&ch=land
  • 박근혜 대통령 이후 내년 부동산시장

    18대 대통령이 결정되었다. 우리나라 첫 여성대통령, 첫 부녀 대통령, 과반 50%가 넘은 대통령, 투표율이 높으면 야당이 유리하다는 통설을 깬 대통령 등 여러 가지 기록을 세운 박근혜 18대 대통령 당선인이다. 필자가 사적인 자리에서는 박 당선인이 유리하다고 말을 많이 했는데 이유는 간단하다. 현재 우리나라 정치구도에서 승리를 하려면 고정표는 더 끌어올리고, 캐스팅 보드 역할을 하는 충청도와 서울, 수도권 40대 중도와 여성을 잡느냐 인데,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744&category=4&ch=land
  • [주간포커스] 한주간 주요일간지 톱뉴스

    ... 이상 때는 혜택 축소 5월 15일 (화) [경향] 한나라 '경선 파국' 모면 [국민] 이명박, 경선룰 전격 양보 [동아] 李 “여론조사 반영률 조건없이 양보” 朴 “원칙 지킨다는 의미서 잘된 판단” [서울] 李 “국민투표율 하한선 보장 양보” 朴 “약속·원칙지켜…잘 판단했다” [세계] 李 '경선룰' 여론조사 조항 양보 [조선] 이명박 “경선 여론조사 조항 양보” [한겨레] 이명박 양보…한나라 내분 '봉합' [한국] 한나라 갈등 큰 고비 넘겼다 ...

    http://stock.hankyung.com/board/view.php?id=financial_point&no=8937&category=11&ch=stock
  • 집값을 내리면 국민이 좋아한다? “집 가진 가구 60% 넘어…하락 원치 않아”

    18대 대선이 여당의 승리로 끝났다. 이번 선거의 특이점으로 여러 가지를 꼽을 수 있지만 그중에서도 가장 큰 것은 '50대의 반란'이라고 할 수 있다. 50대의 투표율이 89.9%라는 경이적인 수치에 달했는데, 이것은 50대 유권자 열 명 중 아홉 명이 투표할 정도로 대단한 열기를 보인 것이다. 그렇다면 무엇이 50대를 투표장으로 끌어냈을까. 어떤 사람은 대선 TV 토론에서 일부 야당 후보의 발언에 질려서, 선거 직전 불거진 북한의 인공위성 발사에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94_1&no=112&category=0&ch=land
  • 25.7%와 25.7평, 그리고 33.3%..

    ... 이를 적극 지원한 한나라당 모두 심각한 정치적 타격을 입을 것이 뻔하지만 무상급식에 대한 찬반이나 오세훈 시장직 사퇴에 따른 정치적 이해관계를 떠나 두 가지 재밌는 사실을 발견했다. 하나는 이번에 최종 집계된 주민투표율 25.7%는 아파트 평형에 있어서 중소형과 중대형을 가르는 전용면적 25.7평(85㎡)과 정확히 일치한다는 것이고, 또 하나는 주민투표 개함 요건인 투표율 33.3%가 오세훈 서울시장 재임기간 5년 동안의 서울시 전세가 변동률과 딱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6_1&no=239&category=0&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