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249건

임의가입 경제용어사전

국민연금의 의무가입 대상이 아닌 전업주부나 27세 미만 학생, 군인 등이 자발적으로 가입하는 것. 소득이 있는 18~60세 국민은 국민연금에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한다.

개성공단 [Gaesong Industrial Complex] 경제용어사전

... 연평도 포격 도발로 '필요 최소 인원'만 출입 허용 ▲2013년 4월 = 북한, 한·미연합 군사훈련 이유로 공단 내 근로자 철수 ▲2013년 9월 = 가동 중단 166일 만에 재가동 ▲2014년 11월 = 북한, 공단 노동규정 일방 개정으로 임금 인상 갈등 촉발 ▲2015년 8월 = 남북, 공단 최저 임금 5% 인상에 합의 ▲2016년1월6일 = 북한 4차 핵실험 ▲2016년1월7일 = 정부, 북한 4차 핵실험으로 '생산관련 인원'만 출입 허용 ▲2016년1월12일= ...

대체근로 [代替勤勞] 경제용어사전

... 고용하는 것은 허용한다. 또 최근 영국전철노조 파업처럼 단기근로자를 고용하는 대체근로가 불가능하도록 2~3주에 걸쳐 만 48시간 동안만 파업하는 새로운 형태의 파업이 빈번해지자 2015년 7월부터 보수당 정부가 파견근로자를 허용하는 법 개정도 추진하고 있다. 독일은 쟁의행위 중 신규 채용이나 대체근로를 금지하는 규정이 아예 없다. 비조합원이나 근로 제공 희망자가 파업으로 중단된 업무를 수행할 수 있으며 외부 근로자 신규 채용이나 제3자에게 도급·하도급을 주는 것도 가능하다. ...

시세조종 경제용어사전

주가를 인위적으로 상승, 하락, 혹은 고정시키는 것으로 흔히 "작전"이라고 한다. 직접 거래에 참가하지 않더라도 거래를 시키거나 돕기만 해도 시세조종행위로 형사처벌받을 수 있다. 이전에는 ''시세조정 목적''을 갖고 시세에 영향을 줘야 처벌이 가능했다. 하지만 2015년 7월 자본시장법의 개정에 따라 시세조정 목적이 인정되지 않아도 시장의 공정한 가격 형성을 방해할 우려가 있다면 제재 대상이 된다.

미공개 정보이용 경제용어사전

... 금지(자본시장법 제174조) 및 손해배상책임(자본시장법 제175조)에선 미공개 주요정보를 이용한 금융이익을 얻을 경우 형사처벌을 받게된다. 처벌 대상 투자금액의 하한선은 없다. 100만원을 투자해도 불공정거래행위에 해당하면 처벌될 수 있다는 얘기다. 한편 2015년 7월 자본시장법이 개정됨에 따라 미공개정보 범위가 넓어졌다. 이전에는 회사 내부정보 이용만 금지하고 있지만 앞으로는 정책, 판결, 언론 정보 등이 모두 미공개정보 규제 대상에 포함된다.

노동개혁 5대 법안 경제용어사전

근로기준법 개정안과 산업재해보상보험법, 고용보험법 개정안, 파견근로자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과 기간제 및 단시간근로자의 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말한다. 정부와 새누리당이 2015년 정기국회에서 노동개혁 5대 법안 논의를 추진하였으나 임시국회에서 합의 처리키로 했다.

개인형 퇴직연금 [individual retirement pension] 경제용어사전

개인형 퇴직연금(IRP)는 근로자가 재직 중에 가입할 수 있는 퇴직연금 상품이다. 2012년 7월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이 개정되면서 도입됐다. 연간 1800만원까지 납입이 가능하고 최대 900만원까지 세액공제 대상이 된다. 세금을 내야 하는 소득 범위를 줄여주는 소득공제가 아니라 세금 자체를 돌려주는 세액공제여서 환급 규모가 크다. 최대 900만원까지 세액공제 개인형 퇴직연금은 세제 혜택과 함께 노후 준비를 함께 할 수 있어 일석이조 효과를 누릴 수 ...

유언대용신탁 [遺言代用] 경제용어사전

... 날인, 증인 등 한 가지 요건만 만족하지 못해도 유언은 무효가 돼 뜻대로 상속이 이뤄지지 않는다. 신탁을 설정하면 자산 소유권이 증권사로 넘어가고 증권사는 계약에만 따르기 때문에 신탁자의 뜻이 그대로 이행된다. 2011년 신탁법 개정으로 도입됐다. 금융자산 10억원 이상의 고액자산가들이 주요 고객층으로 국내 다수의 금융회사가 새로운 사업분야로 삼고 관련 상품을 개발하고 있다. 2020년 3월 유언대용신탁을 한 재산은 유류분이 아니라는 취지의 판결이 나오자 신탁업계는 ...

삼각분할합병 경제용어사전

인수하고 싶은 사업부문만 인수 대상 회사에서 떼어내 자회사와 합병하고 대가로 모회사 주식을 지급하는 방식이다. 우리나라에선 이런 방식의 합병이 금지돼 있었으나 2015년 11월 12일 관련 상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고 법이 3개월여 뒤 발효될 예정이어서 이르면 2015년부터 이런 M&A 사례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점쳐진다.

사업재편 지원제도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신사업 진출이나 중복사업 부문 통합 등 사업재편 계획을 수립하면서 세제 감면이나 절차 간소화 등이 필요하다고 요청하면, 정부가 심사를 통해 이를 승인해주는 제도. 개별 기업마다 적용되는 혜택이 다르다. 한국에서는 '기업활력 제고를 위한 특별법(원샷법)'이란 이름으로 2015년 7월 국회 발의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