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81-90 / 291건

해외 ETF 직접구매 경제용어사전

... 금융소득에는 최고 세율인 46.2%를 내야 하기 때문에 고액 자산가에게 불리하다. 1년 전체로는 손실을 봤더라도 수익을 본 매매거래에 대해선 세금을 내야 한다. 이승준 삼성증권 세무전문위원은 “현장에서는 역차별적인 과세체계 때문에 고액 자산가의 해외 ETF 직구 선호가 갈수록 심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해외 직구 ETF에 배당소득세를 물리도록 세법을 개정할 수 있겠지만 시간이 오래 걸리고 과세 대상을 특정하기도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상속세법 개정 경제용어사전

최대 주주가 상속할 경우 적용되는 30%의 주식 할증률을 인하하는 것을 골자로하는 상속세법 개정안. 우리나라의 증여 상속세 최고 세율을 50%^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 평균인 26.6%의 두배에 달한다. 재계는 경여권이 있는 최대주주가 상속할 경우 10-30% 할증까지 적용돼 세율이 최고 65%까지 올라간다며 상속세법 개정안의 통과를 강력하게 희망하고 있다.

국제회계기준위원회 [International Accounting Standards Board] 경제용어사전

국제적으로 통일된 국제회계기준(IFRS)을 제·개정할 목적으로 세계 각국이 협력해 영국 런던에 설립한 IFRS 재단 산하 기구. 한국은 2012년 민관 합동 노력으로 IASB 위원직을 따냈으나 한국 대표인 서정우 위원의 임기가 만료되는 2020년 6월을 끝으로 IASB위원국에서 탈락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국제회계기준 제·개정에서 한국의 목소리를 전달할 핵심 통로가 막힐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IASB는 지역, 성별, 직군 등 여러 가지를 고려해 ...

납품대금조정협의제도 경제용어사전

수탁기업이 물품등의 제조를 위탁받은 후 공급원가가 변동돼 납품대금의 조정이 불가피한 경우에는 위탁기업에 납품대금의 조정을 신청할 수 있도록 한 제도.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촉진에 관한 법률이 개정되면서 도입된 제도로 2019년 2019년 7월16일부터 시행되고 있다.이를 활용하면 공급원가가 변해 불가피하게 납품대금을 조정해야 할 때 수탁기업(납품기업) 및 협동조합이 위탁기업(발주기업)에 납품대금 조정을 신청할 수 있다. 수탁기업은 위탁기업에 직접 ...

홍콩 범죄인 인도법 개정안 [Hong Kong Extradition Law] 경제용어사전

... 지역에 있는 범죄 용의자를 범죄인 인도협정을 체결한 국가에 인도할 수 있게 하는 법안. 홍콩은 20여개 국가와 범죄인 인도협정을 체결한 상태이며 중국과 대만 마카오등의 국가와는 이를 체결하지 않았다. 홍콩시민들은 이 법안 개정안에 협정대상국 중국이 포함되어 있고 중국이 현 체제에 반대하는 사람들을 정치범으로 몰아서 제거하기 위한 수단으로 악용할 수 있다며 반대 하고 있다. 중국은 이에 대해 정치범에 대해서는 인도하지 않겠다고 했지만 입법예고에 반발한 ...

채용절차법 경제용어사전

... 채용 비리 연루자를 제재하고 채용 과정의 투명성을 제고하는 법적 근거다. 상시 근로자 30명 이상의 사업장에서만 적용된다. 2019년 4월 '채용 강요 등의 금지', '출신지역 등 개인정보 요구 금지'에 관한 조항이 신설됐다. 이 개정안은 2019년 7월 17일 시행됐다. 법에 따르면 채용에 관한 청탁, 압력, 강요를 하거나 금품, 향응을 주고받으면 최고 30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또 구직자에게 출신 학교와 본인 사진 외에 키, 체중, 부모 직업 등을 물으면 ...

주류 리베이트 쌍벌제 경제용어사전

... 주류 리베이트의 문제점은 과거부터 끊임없이 제기돼 왔다. 국세청은 리베이트를 주는 쪽과 더불어 받는 쪽에도 처벌을 줘 부작용을 개선하겠다는 취지로 쌍벌제 도입을 추진해왔다. 국세청은 2019년 5월 31일 행정예고한 관련 고시 개정안을 통해 하여 리베이트를 주는 주류 제조·수입업자뿐 아니라 이를 받는 도소매업자도 함께 처벌하도록 했으며, 위스키 유통 과정에서 리베이트 한도를 명확히 정했다. 아울러 개정안은 소비자에 제공하는 경품 한도를 거래금액의 5%에서 10%로 ...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내 괴롭힘(신체적·정신적 고통 유발 행위)이 확인되면 사업주는 가해자를 즉시 징계해야 한다. 신고자나 피해자에게 불이익을 주면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진다. 동법은 2021년 4월 근로기준법 일부개정안이 통과되어 2021년 10월 14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개정안은 사용자 괴롭힘에 대한 제재 규정, 2차 피해발생 방지를 위해 비밀유지의무 규정, 사용자 의무 위반에 대한 제재 규정 등이 신설되고, 사용자 조치 의무가 강화됐다. ...

데이터 거래소 경제용어사전

... 사례를 통해 자동차 제조사는 안전장치 기능을 더욱 개선할 수 있다. 표본 200만명의 데이터 공유는 시작됐다. 데이터 거래소는 2019년 말까지 시범 운영됩니다. 2020년 상반기 본격적으로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 하지만 정부는 개인 정보 규제를 해결해야 한다.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법, 신용정보법이 묶인 '데이터 경제 3법' 개정안이 국회에 제출됐지만. 국회 파행과 해킹으로 개인 정보 유출을 우려하는 시민단체의 반대 가 이어지고 있다.

주세개편안 경제용어사전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은 2019년 6월5일 맥주와 막걸리에 대환 과세방식을 2020년부터 종가세에서 종량세로 전환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주세개편안을 확정했다. 이들 주세법과 교육세법 등 2019년 정부 세법개정안에 반영해 2019년 9월국회에 제출, 2020년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정부는 맥주와 막걸리(탁주)부터 우선 종량세로 전환한다. 종량세는 가격 기준 과세 체제에서 주류의 양이나 주류에 함유된 알코올 분에 비례해 세금을 매기는 방식이다. 때문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