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735건

주택임대차 신고제 경제용어사전

... 거래는 계약 후 30일 이내에 신고해야 하지만 전·월세 계약은 신고 의무가 없다. 이 때문에 전체 전·월세 계약 중 확정일자가 부여된 30% 정도만 파악되고 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주변 임대료 정보가 공개돼 임차인은 합리적 의사 결정이 가능해지고, 임대인도 공실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시장에서는 정부가 신고제를 통해 수집한 정보를 드러나지 않은 임대주택 과세에 활용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세를 주고 월세를 받으면서 소득을 신고하지 않은 ...

K택소노미 경제용어사전

... 경제활동을 친환경으로 유도하겠다는 정부의 의지가 담긴 제도다. 저탄소 경제로의 이행 과정에서 탄소산업에 대한 투자손실 리스크를 미연에 막겠다는 의도도 깔려 있다. K택소노미는 향후 기업과 금융기관이 기후변화에 미치는 영향을 투자 의사결정에 반영할 때 기준점이 될 전망이다. 2021년 5월 현재 정부는 한국형 녹색금융 분류체계(K택소노미)'을 마련중이며 5월17일 환경부와 금융위원회가 윤영석 국민의힘 의원에게 초안을 제출함으로써 처음으로 공개됐다. K택소노미 초안에 ...

더 큰 바보 이론 [The greater fool theory] 경제용어사전

주식이나 채권, 부동산 등 특정 상품의 가격이 높은 상태라 하더라도 더 높은 가격에 팔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에 따라 투자에 나서는 것을 말한다. 원래 투자에 대한 의사결정을 내릴 때는 이 물건에 적정한 가격이 매겨졌는지를 따져보는 게 정상이다. 하지만 투기적 시장에서는 지금보다 높은 가격에 되팔 수 있는지 없는지만 생각하는 사람이 많아진다. 비싸게 구매한 자신이 '바보'라는 사실을 알고 있더라도, 더 비싼 값에 사갈 '더 큰 바보'가 있다는 확신만 ...

핀테크 로보어드바이저 경제용어사전

... 로보어드바이저 '블루웨일'을 도입했다. 기존에 투자 상품 판매 추천에만 사용했던 기능을 퇴직연금에까지 적용한 것이다. 블루웨일은 투자자의 성향과 나이에 따라 자산 배분, 포트폴리오 변경 등을 돕는다. 로보어드바이저의 서비스 형태는 투자자문형과 투자일임형으로 나뉜다. 투자자문형인 에임과 파운트는 말 그대로 자문만 해주고 최종 투자 결정은 본인이 직접 내려야 한다. 반면 핀트와 같은 투자일임형은 AI가 알아서 투자 대상까지 결정하고 돈을 직접 굴려준다.

혼류생산 경제용어사전

... 막혀서다. 노조는 한 라인에서 여러 종류의 차를 생산하면 업무 강도가 높아지고, 인력 감축의 빌미가 될 수 있다며 반대해왔다. 하지만 2020년 초 새 집행부가 들어서고 같은해 4월 공장 간 물량 전환 등 생산 방식 변화를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히는 등 수용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다. 혼류생산 도입으로 물량이 없어 특정 공장 근로자들이 장기간 휴업하는 등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는 판단이다. 노조는 내부 논의를 거친 뒤 수용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공공직접시행정비 경제용어사전

... 사업·분양 계획을 주도하는 방식이다. 공공기관이 토지 소유권을 확보한 상태에서 시행되기 때문에 조합이든 추진위든 있을 이유가 없고, 관리처분 절차도 없다. 다만 주민 의견을 제시하기 위한 주민대표회의는 구성된다. 사업 추진이 결정되면 조합원(토지 소유자)은 기존 정비계획 대비 10∼30%포인트 높은 추가 수익을 보장받고 분담금 리스크가 없어지는 대신, 장래 부담할 아파트값을 공공에 현물로 선납해야 한다. 재개발 사업은 공공이 단독·공동 시행자로 나선 사례가 ...

뇌동맥류 경제용어사전

... 코일색전술로 치료하는 환자가 클립 결찰술 치료 환자보다 많아졌다. 뇌동맥류 진단을 받았다고 모두 수술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 위치, 모양, 크기에 따라 치료하지 않아도 특별히 위험하지 않은 뇌동맥류도 많다. 일부 뇌동맥류는 치료하는 게 더 위험해 치료하지 않기도 한다. 의료진과 충분히 상담해 치료법을 결정해야 하는 이유다. ​ 흡연, 고혈압, 동맥경화 등 혈관 건강 관련 인자가 위험인자로 알려졌기 때문에 평소 혈관 건강과 기저질환 관리에 힘써야 한다.

5G 특화망 경제용어사전

... 5G망.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21년 1월 26일 제4차 5G플러스(+)전략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2021년도 5G+ 사업 추진계획을 확정했다. 5G+전략위원회는 5G 활성화를 위해 구성된 범부처 민관 합동 의사결정기구다. 5G 특화망은 특정 지역에 도입하려는 서비스에 특화된 맞춤형 네트워크다. 그동안 기업이 공장이나 건물에서 기업용 5G망을 이용하려면 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의 5G망을 빌려야 했지만 앞으로는 기업이 직접 ...

'지놈'과 '게놈' [Genom] 경제용어사전

... 발음에 따라 `게놈'으로 써왔고, 국내에서 간행된 여러 사전들에도 `게놈'으로 쓰고 있다. 그런데, 2010년대 중반부터 인간 유전 정보 해독에 관한 연구가 주로 미국 주도하에 이루어지다 보니 Genom을 영어식 발음에 따라 `지놈'으로 하자는 논의가 있었다. 하지만, 2017년 5월 30일 정부 언론외래어심의공동위원회는 그 어원이 독일어이고 우리말에서 이미 오래전부터 `게놈'으로 굳어져 사용되고 있다는 점을 중시하여 `게놈'으로 쓰기로 결정했다.

연말정산 미리보기 경제용어사전

... 자료 제공 동의를 해야 한다. 온라인신청·팩스신청 또는 가까운 세무서를 방문해 자료제공동의를 신청할 수도 있다. 신용카드 사용 금액이 많아도 총 급여액의 25%를 넘기지 못하면 공제받을 수 없다. 다른 항목에서 공제를 받아 결정세액이 이미 없는 경우에도 예상 절감세액이 0원으로 나올 수 있다. 이 경우 2단계 연말정산 예상세액에서 각종 공제 항목을 올해에 맞게 수정해야 한다. 예상세액을 수정하면 신용카드 예상절감세액도 달라질 수 있다. 작년에도 연말정산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