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71건

소강사회 [小康社會] 경제용어사전

... 할 수 있는 단계로 1인당 소득 1만달러대를 말하는 데 중국이 1만484달러의 1인당소득을 달성한 2020년의 경제단계가 여기에 해당한다. 중국은 공자의 `예기(禮記)'에 나오는 이상사회인 대동(大同)사회 건설을 목표로 하고 그 ... 1987년에 등소평은 이를 달성하기 위한 3단계 진입전략(三步走)을 내놓았다. 그리고 '전면적 소강사회건설'을 경제정책으로 시작한 사람은 2002년 장쩌민 주석이었고, 이것을 2021년에 시진핑 주석 시대에 달성한 것이다. 중국은 2021년 ...

P4G정상회의 [P4G Summit] 경제용어사전

... 있다. 기업 파트너로는 SK텔레콤과 도요타, 네슬레, 델 등 140여 개의 세계적인 기업이 있다. 이 외에도 세계경제포럼과 도시기후리더십그룹(C40)을 비롯한 기관과 기후정책이니셔티브 등 시민사회도 파트너로 참여해 민관이 공동으로 ... 이틀간 서울에서 화상회의 방식으로 2차회의가 열린다. P4G의 주요 5개 분야인 물, 농업·식량, 에너지, 도시, 순환경제를 주제로 하는 기본 세션에서는 탄소중립 이행과 개발도상국 협력 강화에 대한 고위급 패널 토론이 펼쳐진다.

K택소노미 경제용어사전

환경부와 금융위원회가 공동으로 제정하고 있는 한국형 녹색금융 분류체계다. K택소노미는 모든 경제활동을 친환경으로 유도하겠다는 정부의 의지가 담긴 제도다. 저탄소 경제로의 이행 과정에서 탄소산업에 대한 투자손실 리스크를 미연에 막겠다는 ... 친환경 산업으로 분류했다. 미국 일본 중국 등 세계 주요국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원전을 적극 활용하는 방향으로 정책을 선회하고 있다. K녹색금융서 원전 빼면…"차세대 원자로 경쟁, 한국만 뒤처져" 정부가 친환경산업 구분 기준으로 ...

소형모듈원전 [small modular reactor] 경제용어사전

... 있다. 물류, 국방, 도심항공모빌리티(UAM), 해수담수화 시설 등 다양한 곳에 쓰일 전망이다. 또한, SMR은 수소경제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수전해 작업에 활용될 수 있다. 수전해는 물에 전기를 걸어 수소와 산소를 분리하는 과정이다. ... 일으킨 정전으로 원전의 냉각 장치 가동이 중지되면서 일어났다. 우리나라는 2012년 SMART로 소형원전 표준설계 인증을 획득했지만 개발 시기가 오래되고 탈원전 정책이 강하게 드라이브를 걸면서 기술적 우위에서 밀리는 모양새다.

뉴스심리지수 [News Sentiment Index] 경제용어사전

한국은행이 경제기사에 드러난 가계·기업의 경제심리를 산출해 매주 화요일 공개하는 경제심리지수. 뉴스심리지수는 한은이 머신러닝(기계학습)·빅데이터 분석 기법 등을 활용해 내놓은 첫 통계 지표다. 인공지능(AI)이 50개 언론사의 ... '뉴스 센티멘트 인덱스'를 참고해 개발됐다. 뉴스 센티멘트 인덱스는 뉴욕타임스(NYT)를 비롯한 미국 16개 신문의 경제 기사 단어를 분석해 체감 경기를 산출한다. 스콧 베이커 노스웨스턴대 교수 등이 개발한 '경제정책불확실성(EPU)' ...

디플레이션의 저주 경제용어사전

경기하방압력으로 물가가 떨어지는 디플레이션이 시작되면 정책금리인하가 더 이상 경기의 회생 수단으로 실효성을 발휘하지 못하는 현상.​ 경제주체들이 대출,소비를 늘리는 기준은 실질금리인데, 디플레이션 상황에서는 중앙은행이 아무리 명목금리를 낮춰도 실질금리가 떨어지기 힘들기 때문이다. 실질금리는 명목금리에서 물가상승률을 뺀 것을 의미한다. 일본 중앙은행은 1990년 버블이 붕괴한 직후 금리 인하를 머뭇거렸다. 당시 벌어졌던 걸프전을 너무 의식했던 탓이다. ...

제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경제용어사전

... 2020년부터 2034년까지 15년간의 전력수급 전망, 수요관리, 전력설비 계획 등을 담은 에너지 기본계획. 2020년 12월 28일 전력정책심의회를 거쳐 확정됐다. 이 계획의 핵심은 석탄발전기와 원자력발전소를 줄이고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대폭 늘리는 것이다. 2030년 전환 부문 온실가스 배출량 목표 달성방안을 구체화한 것이 특징이다. 정부는 경제성장률 전망, 산업구조 변화, 인구전망, 기온 데이터 등을 바탕으로 2034년 최대 전력 목표 수요를 102.5GW로 전망했다. ...

연료비 연동제 경제용어사전

... 그만큼 거부감도 적어 연료비 연동제를 시행하기에 최적의 시점이다. 문제는 2022년 이후다. 코로나19 타격에서 경제가 회복되면서 국제 유가가 오르면 전기료도 따라서 오를 수밖에 없다. 현재 배럴당 40달러 후반 수준인 유가는 2022년 ... 태양광과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 확대에 따라 신재생에너지보조금(RPS) 비용도 불어날 수밖에 없다. 국회예산정책처에 따르면 정부의 RPS 매입비용은 2020년 2조2305억원에서 2024년 4조2811억원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

투자형 ISA법 경제용어사전

... 시기도 내년 말에서 2022년 말까지로 1년 연장했다. 납입 한도는 기존 최대 1억원(연 한도 2000만원)에서 1억5000만원(일시납 가능)으로 50%가량 올렸다. 투자형 ISA법은 2020년 12월 17일 정부가 발표한 '2021년 경제정책방향'을 지원하기 위한 후속 법안 성격이 강하다. 정부는 과도하게 풀린 유동자금과 50조원 규모의 3기 신도시 보상금이 부동산시장으로 몰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주식시장 등 자본시장 투자 활성화를 위한 세제 혜택 등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

국가기후환경회의 경제용어사전

... 대책까지 업무영역을 넓혔다. 위원장은 반기문 전 UN 사무총장이다. 2019년 9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등 1차 정책제안을 발표했으며 상당수 제안이 정책으로 채택됐다. 국가기후환경회의는 1년여간 국민토론회 등을 거쳐 이 같은 내용의 ... 국가기후환경회의 등 기후·환경 관련 각종 위원회들을 통폐합해야 한다는 제언도 나왔다. ①지속가능발전목표 내재화, ②녹색경제‧사회로의 전환, ③2050 탄소중립을 3대 축으로 '지속가능발전을 향한 탄소중립 녹색경제·사회로의 전환'을 국가비전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