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41건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자의 경제정책. 그의 정책은 법인세 인상과 고소득층 증세, 최저임금 인상, 친환경 인프라 투자 등으로 요약된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단행한 감세정책을 철회하고 증세를 통해 확보한 재원으로 석유, 가스 ... 강화한다. 취약 중소기업에 대한 연방 정부 구매 목표를 5%에서 15%로 상향하고, 취약 중소기업의 원청 기업과의 협력 기회도 확대한다. 수출입은행의 중소기업 자금지원 확대 등을 통해 유색인종 기업의 수출 촉진을 지원할 계획이다. 근로자 ...

쿼드 [The Quad] 경제용어사전

미국·일본·인도·호주의 4각 반중 (反中)연합 협력체. 2007년 미국, 일본, 인도, 호주가 처음 연 '4자 안보 대화(quadrilateral security dialogue)'의 맨 앞부분만 따서 만든 말이다. 9년간 중단됐다가 ... 열고 '법치에 기반한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을 목표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경제회복 등 역내 다양한 도전에 함께 대응하기로 했다. 중국을 명시적으로 언급하는 공동성명을 내지는 않았지만 '해양 안보'와 ...

재정준칙 경제용어사전

국가채무 등 재정지표가 일정 수준을 넘지 않도록 정한 규범이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36개 회원 중 34개국이 도입했다. 한국은 2016년 정부 입법으로 재정준칙 도입을 추진했지만 국회 문턱을 넘지 못했다. 2020년 들어 정부는 재정준칙을 1년 단위가 아니라 '3~5년 평균' 기준으로 적용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관리재정수지 비율이 3~5년 평균 -3%를 밑돌지 않도록 하는 안이 거론된다. 이렇게 되면 재정준칙 준수 ...

노동유연성 [Labour market flexibility] 경제용어사전

... 신속하고 탄력적으로 배분할 수 있는 노동시장의 능력. 노동유연성이 높으면 고용주가 근로자를 쉽게 해고할 수 있어 노동자의 근로 안정성은 떨어진다. 반면 노동유연성이 낮으면 신규 채용이 줄어들어 청년실업률은 올라가게 된다. 세계경제포럼 자료에 따르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미국은 OECD 36개국 중 두 번째로 노동유연성이 높은 데 비해 한국은 34위로 최하위다. 국내에서는 근로기준법상 근로자를 해고하려면 긴박한 경영상의 이유, 노조와의 협의, ...

국제수소경제포럼 [International Partnership for Hydrogen and Fuel Cells in the Economy] 경제용어사전

... 위한 다자간 연구개발 △실증·상용화 협력 체계의 구성과 운영 △정책개발·표준화를 위한 포럼 등이 있다. 미국을 비롯해 한국, 일본, 중국, 호주, 독일, 뉴질랜드, 브라질, 아일랜드, 노르웨이, 캐나다, 인도, 러시아, 이탈리아, 남아공, EU, 영국, 프랑스 등 20개국이 회원국으로 참여하고 있다. 출범 후 수소경제로의 이행을 위한 다자간 연구·실증·상용화 협력 체계 구축, 정책개발·표준화를 위한 포럼 개최 등의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경제번영네트워크 [Economic Prosperity Network] 경제용어사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행정부가 추진중인 반중(反中) 경제블록. 미국과 협력하는 국가들만의 산업공급망이다. 한국과 일본, 호주, 인도, 뉴질랜드, 베트남 등에 참여를 요구하고 있다. 중국이 추진 중인 일대일로(一帶一路) 프로젝트에 ... 29일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기자회견에서 "아시아·태평양 동맹국들과 전 세계 공급망과 관련된 것을 논의했는데, 이 논의에는 공급망을 원활하게 작동시키고 우리 경제를 완전히 회복시키는 내용도 포함됐다"며 이 구상을 언급했다.

터키어권 국가 협의회 [Cooperation Council of Turkic-Speaking States] 경제용어사전

터키를 중심으로 한 튀르크계 국가들의 모임이다. 터키 이스탄불에 사무국이 있으며 회원국 간 정치·경제·문화적 협력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 회원국은 터키, 아제르바이잔,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 등 5개국이다. 투르크메니스탄과 ... 회의는 10월14-15일 아제르바이잔 수도 바쿠에서 열렸다. 여기에서는 회원국 정상들이 모여 중소기업 지원 등 경제 의제를 주로 다룬 것으로 알려졌다. 헝가리에 대표 사무소를 개설하는 것과 CCTS 공동 상공회의소 구성 등에 대해서도 ...

상속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최대 주주가 상속할 경우 적용되는 30%의 주식 할증률을 인하하는 것을 골자로하는 상속세법 개정안. 우리나라의 증여 상속세 최고 세율을 50%^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 평균인 26.6%의 두배에 달한다. 재계는 경여권이 있는 최대주주가 상속할 경우 10-30% 할증까지 적용돼 세율이 최고 65%까지 올라간다며 상속세법 개정안의 통과를 강력하게 희망하고 있다.

미·중 무역전쟁으로 주목받는 희토류 경제용어사전

... 금지시키자 중국은 보복 카드로 희토류 미국 수출 제한을 검토하고 있다. 미국도 이에 대비해 호주 등 희토류 생산국가와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1) 희토류가 전쟁의 수단으로 떠오른 이유는 희토류는 첨단산업에 많이 사용된다. 미국의 정... 등 백기를 들어야 했다. (5) 중국이 미국에 수출을 제한할 가능성은 가능성이 상당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중국의 경제정책 방향을 결정하는 국가발전개혁위원회(발개위)는 2019년 5월 27일 공개한 문답록에서 '희토류가 미국의 부적절한 ...

주세개편안 경제용어사전

... 간에 세부담 편차가 발생하는 점을 고려해 맥주·탁주 모두 직전 2년간 평균 세율을 적용했다. 대신 종량세로 전환하는 맥주와 탁주의 세율에 물가연동제를 도입하기로 했다. 주류 가격 인상에 비례해 세부담이 증가하는 종가세 유지 주종과의 과세 형평을 고려한 것이다. 물가연동제는 통계청 소비자물가지수를 기준으로 하며 최초 적용시기는 2021년(연 1회)이다. 한편 현재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5개 회원국 중 30개국이 주세 종량세 체계를 도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