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9건

장기주택 저당차입금 이자상환액 공제' 경제용어사전

... 기준시가 5억원 이하인 주택(오피스텔 제외)을 취득하기 위한 이자상환액에 대해서 이자상환액을 공제 받을 수 있는 제도. 해당 주택에 저당권을 설정하고 차입한 자금의 이자상환액에 대해 소득공제 해준다. 소득공제 한도는 상환기간 15년 이상 고정금리 방식이며 비거치식 대출인 경우 1800만원까지, 고정금리 또는 비거치 대출인 경우 1500만원까지 가능하다. 다만 근로자가 2주택 이상을 보유(세대구성원이 보유한 주택 포함)한 경우에는 공제받을 수 없다.

용선료 [傭船料] [charterage] 경제용어사전

해운사가 배의 전부나 일부를 빌리고 이에 대한 이용대금으로 배 주인(선주)에게 지불하는 돈. 선박을 이용해 여객이나 화물을 운송하고 운임을 받는 사업인 해운업은 경기에 매우 민감하다. 국제경기가 호황일 경우 국가간의 물자이동이 많아 지면서 그 혜택을 입지만 그 반대일 경우는 큰 타격을 받는다. 2016년들어 국내의 한진해운과 현대상선이 위기에 몰려있는데 그 요인중 하나가 비싼 용선료 계약이다. 전문가들은 두 회사가 해운업 호황일 때 단기 성과에...

상승가능금리 [stress rate] 경제용어사전

고정금리가 아닌 변동금리 주택대출 한도를 정할 때 금리 인상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추가로 얹는 금리. 최근 5년간 한국은행의 신규 가계대출 가중평균 금리에서 매년 11월 가중평균 금리를 차감한 수치로 은행연합회가 은행권과 협의해 제시한다. 대출 시점의 금리에 스트레스 금리를 더한 원리금 상환 부담이 연소득의 80%(상승가능 DTI 80%)를 넘으면 대출한도를 줄이거나 고정금리 대출로 전환해야 한다. "스트레스 금리"라고도 한다.

안심전환대출 경제용어사전

은행권 단기·변동금리·일시상환 주택담보대출을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대출로 바꿔주는 대출상품으로 2015년 3월24일 선보였다. 대출금 전액분할상환은 완전고정형 연 2.65%, 5년 주기 조정형 연 2.63%다. 30% 만기일시상환형을 ... 갚을 때 중도상환수수료는 없다. 다만 안심전환대출을 받은 뒤 중도 상환시는 3년간 최대 1.2%가 부과된다.” ▷금리유형은 완전고정형뿐인가. “만기까지 완전고정인 기본형과 5년마다 금리가 조정되는 금리조정형 두 가지다. 금리조정형은 ...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주택구입자에게 초저리(변동금리)로 대출해주고 대출 만기 때 집값 상승에 따른 수익을 대출기관과 나눠 갖도록 한 대출. 2015년 3-4월 중에 우리은행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대출"이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 수익공유형/손익공유형 두 가지가 있으며 대출대상도 중산층, 저소득층에게 한정되며 대상주택도 담보평가 6억 이하이면서 전용면적 85㎡ 이하 아파트이어야 한다. 또한 금리는 만기20년의 고정금리(수익1.5%/손익1~2%)로 지원된다.

수익공유형 은행대출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주택구입자에게 초저리(변동금리)로 대출해주고 대출 만기 때 집값 상승에 따른 수익을 대출기관과 나눠 갖도록 한 대출. 2015년 3-4월 중에 우리은행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 수익공유형/손익공유형 두 가지가 있으며 대출대상도 중산층, 저소득층에게 한정되며 대상주택도 담보평가 6억 이하이면서 전용면적 85㎡ 이하 아파트이어야 한다. 또한 금리는 만기20년의 고정금리(수익1.5%/손익1~2%)로 지원된다.

공유형 모기지 경제용어사전

주택 구입 자금을 지원하는 정부의 대출 상품 중 하나. 금리가 1~2%대로 낮으며 수익 공유형과 손익 공유형으로 나뉜다. 공유형 모기지란 전용면적 85㎡ 이하이면서 6억원 이하인 아파트를 살 때 1∼2%의 싼 이자로 빌려주는 자금을 ... 따른 손실이나 이익을 금융기관이나 국민주택기금과 나누기 때문에 ''공유형''이란 이름이 붙었다. 수익 공유형은 금리가 연 1.5%다. 손익 공유형은 최초 5년간은 금리가 연 1%이고 이후엔 연 2%다. 둘 다 고정금리다. 한편 수익형 ...

보금자리론 경제용어사전

적격대출 과 마찬가지로 한국주택금융공사가 공급하는 장기고정금리 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이다. 적격대출은 자격 대상이나 주택에 제한이 없지만, 보금자리론은 무주택자 등 서민들이 소형주택을 구입할 때만 받을 수 있다. 2016년 10월16일 현재 대출금리는 시중은행보다 싼 연 2.50(10년)~2.75%(30년)다. 2017년부터 보금자리론을 받을 수 있는 요건은 부부 합산 연소득이 7000만원 이하여야 한다. 또한 주택가격은 9억원 이하에서 6억원 이하로, ...

적격대출 경제용어사전

주택금융공사가 은행이 확보한 대출 채권을 모아 모기지 담보부증권 (MBS)으로 유동화할 수 있도록 설계한 장기 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의 일종으로 2012년 3월 도입되었다. 9억원 이하 주택을 담보로 신청할 수 있으며 주택담보대출 비율(LTV)이 최고 70%까지 적용된다. 최대 대출한도는 5억원이며 금리는 은행이 결정한다. 최고 5억원까지 고정금리, 원리금 균등분할 상환, 만기 10~35년 조건으로 대출받을 수 있다. 대출금리는 은행마다 다르며 ...

이자율스왑 [interest rate swap] 경제용어사전

두 차입자가 각각의 채무에 대한 이자지급조건을 바꾸어 부담하기로 하는 계약. 금리리스크를 헤지하거나 차입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행해진다. 일반적으로 변동금리고정금리로, 고정금리는 변동금리로 전환하는 형태를 띈다. 이자율스왑은 통화, 원금 및 만기가 같은 부채구조를 가지고 있을 때 행해지며 원금의 이동은 없고 이자지급 의무만 있다. 이를 차액결제(netting)라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