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17건

더 큰 바보 이론 [The greater fool theory] 경제용어사전

... 투자에 나서는 것을 말한다. 원래 투자에 대한 의사결정을 내릴 때는 이 물건에 적정한 가격이 매겨졌는지를 따져보는 게 정상이다. 하지만 투기적 시장에서는 지금보다 높은 가격에 되팔 수 있는지 없는지만 생각하는 사람이 많아진다. 비싸게 구매한 자신이 '바보'라는 사실을 알고 있더라도, 더 비싼 값에 사갈 '더 큰 바보'가 있다는 확신만 있다면 어떤 가격이든 정당화할 수 있다. 폭탄 돌리기와 다를 게 없다. 이론을 만든 사람은 영국의 유명한 경제학자 존 메이너드 케인스...

온실가스 배출부채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탄소배출 할당량을 초과해 탄소를 배출하는 기업은 시장에서 탄소배출권을 구매해야 하는데 탄소배출권을 구매하는 데 든 비용과 구매해야하는 배출권의 예상비용의 합이 배출부채다. 정부는 2015년 탄소배출권 거래제를 도입하면서 각 기업에 탄소배출권을 무상할당했다. 기업 중에선 현대제철의 2020년 배출부채가 1,521억 원으로 가장 많았다. 2020년 영업이익(730억 원)의 두 배가 넘는다. 삼성전자(318억 원) 및 포스코(202억원)의 규모도 ...

대체 불가능 토큰 [non-fungible token] 경제용어사전

... 처음 제작자에게 수수료가 가도록 NFT를 설정할 수 있기 때문이다. NFT 기술로 확실한 수익 창출 모델을 만든 경우도 있다. NBA 경기 장면의 NFT를 파는 'NBA 탑샷'은 35만명 이상의 활성 사용자와 10만명 이상의 구매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매출은 하루 3700만 달러에 달한다. 크립토키티로 NFT 시장을 개척했던 대퍼 랩스가 NBA와 손잡고 서비스를 출범시켰다. 미국 프로농구 구단인 댈러스 매버릭스의 구단주 마크 쿠바안은 USA투데이와의 ...

아이오닉 5 [IONIQ 5] 경제용어사전

... 전원(220V)을 공급하는 'V2L' 기능도 있다. 캠핑 장소 등에서 차량 전원을 가전제품 등에 공급한다. 익스클루시브 등급은 5000만원대 초반, 프레스티지 등급은 5000만원대 중반이다. 정부(800만원) 및 지방자치단체(서울시 400만원) 구매 보조금 1200만원을 감안하면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는 3000만원대 후반에 살 수 있다. 스탠더드 모델 계약 일정과 확정 가격은 추후 공개된다. 올해 국내에서 2만6500대 이상, 글로벌로는 7만 대를 판매 목표로 정했다. 테슬라 ...

제3자 PPA 경제용어사전

1000KW를 초과하는 재생에너지 설비를 가진 발전사업자가 생산한 전력을 한국전력을 통해 전기소비자에게 직접 팔 수 있는 제도. 한국전력이 해당 전력을 신재생에너지를 원하는 전기사용자에게 판매 중개하는 계약을 체결할 수 있다. 2021년 1월5일 국무회의에서 한전의 전력구매계약 중개(이하 제3자PPA)를 허용하는 전기사업법 시행령 개정안이 통과됨으로써 가능해 졌다.

재생에너지 전용 전기요금제 경제용어사전

한국전력(한전)으로 부터 재생에너지로 생산한 전력만 따로 구매할 수 있는 제도. 한국전력이 2021년에 도입했으며 '녹색 프리미엄제'라고도 한다. 한전이 구입한 재생에너지전력 (RPS애행되지 않은)에 대해 프리미엄을 주고 살 수 있게 만든 것으로 온전히 재생에너지로 발전된 전력만 구매할 수 있다. 녹색 프리미엄은 한전이 재생에너지를 구매한 기업에 발급하는 '확인서'로 이를 발급받으면 온실가스 감축 실적으로 RE100을 인정받을 수 있다. 녹색프리미멍제 ...

RE100 [Renewable Energy 100%] 경제용어사전

... 말부터 LG화학, SK하이닉스, SK텔레콤, 한화큐셀 등이 잇따라 RE100 참여를 선언하고 있다. 국내에선 제도적 뒷받침 부족 기업은 이제 RE100(Renewable Energy 100%)을 위해 녹색프리미엄, 자가발전, 인증서 구매, 지분투자, 제3자PPA 등 5가지 방식을 사용할 수 있다. 하지만 국내에선 제도적 맹점 탓에 RE100 달성이 사실상 불가능하다. 기업이 RE100을 달성하는 직접적인 방법은 자체 신재생에너지 생산시설을 갖추는 것이지만 이는 ...

비화석가치거래시장 경제용어사전

... 신재생에너지 증설 등에 사용된다. 일반 소비자에게 전기를 공급하는 소매 전력사업자는 비화석가치거래시장에서 구입한 전기량만큼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일 수 있다. 일본정부는 2025년까지 일반 기업이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고 생산된 전력을 구매할 수 있는 시장을 신설할 계획인데, 비화석가치거래시장을 기업에 개방하는 방안을 우선적으로 거론하고 있다. 전력회사와 소매 전력사업자를 연결하는 이 시장을 일반 기업에 개방하면 기업이 이 시장에서 전기를 구입해 사용하면 제품 생산 과정에서 ...

스냅드래곤 888 경제용어사전

... 수석부사장은 이에 대해 “그동안 프리미엄 AP엔 '8'을 붙였는데 지금까지 출시한 제품 중 가장 프리미엄 제품이라는 의미에서 888로 정했다”고 설명했다. 업계에선 다른 해석을 내놓고 있다. 퀄컴이 샤오미, 오포, 비보 등 AP를 구매하는 중국 스마트폰 업체들을 겨냥했다는 것이다. 중국어로 '8' 발음은 '돈을 벌다'를 의미하는 '파차이(發財)'의 '파(發)'와 비슷하다. 중국 기업들이 숫자 '8'을 각별하게 여기는 이유다. 영국 BBC는 “숫자 8이 '행운'을 ...

바우처 경제용어사전

바우처는 이용 가능한 서비스의 금액이나 수량이 기재된 증표(이용권)로 전자바우처는 서비스 신청, 이용, 비용 지급/정산 등의 모든 과정을 전산시스템으로 처리하는 전달수단을 말한다. 바우처는 상품을 이용할 수 있는 구매력을 제공하고 정책목적이나 취지에 따라 선택권을 조정하고 통제할 수 있다. 즉 구매하는 상품의 종류나 양, 범위 등을 제한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