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218건

6·17 부동산 대책 (2020) 경제용어사전

... 투기과열지구의 경우 1년, 조정대상지역의 경우 2년이 적용됐다. 갭투자에 활용되고 있는 전세자금대출도 더욱 조인다. 종전엔 시세 9억원 이상 주택 보유자에 대해 전세대출보증이 제한됐지만 앞으론 투기과열지구에서 3억원 초과 아파트를 구입하는 경우로 기준이 강화된다. 보증기관의 보증한도 또한 낮춘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최대보증한도는 수도권 최대 4억원에서 2억원으로 낮아진다. 서민 대출상품인 보금자리론의 경우 거주 의무가 신설됐다. 앞으론 3개월 안에 전입해 ...

리퍼브PC [refurbished PC] 경제용어사전

... 기능에 문제가 없는 제품만 아울렛이나 전문 리퍼브 매장에서 판매하는 것이 원칙이다. 온라인에서 리퍼브PC 본체는 부품 구성에 따라 10만~30만원대에 판매되고 있다. 여기에 10만원대 보급형 모니터를 결합하면 30만원 전후로 PC를 구비할 수 있는 셈이다. 코로나19 사태로 스마트 기기 중고·렌털 시장이 주목받고 있다. 온라인 강의와 재택근무로 새 디지털 기기를 구입하려는 사람들 사이에서 높은 가성비를 갖춘 중고·렌털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리미티드 에디션 [limited edition] 경제용어사전

'한정판 제품'을 말한다. 한정판 제품은 희소성이 높아 구매욕구를 끌어올린다. 이런 한정판은 제품 색상이나 무늬가 다를 뿐이지만 가격이 더욱 비싸다. 한정판 제품은 판매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제품에 대한 관심을 다시 불러 일으킬 수 있게 하는 도구로 사용됐다. 쉽게 구입할 수 없는 값비싼 명품이 더욱 인기를 끄는 이유는 스놉효과 때문이다.

스니커테크 [sneaker tech] 경제용어사전

스니커즈와 재테크를 결합한 신조어. 한정판 운동화를 구입해 비싼 가격에 되팔아 수익을 얻는 투자 방법이다. 스니커테크는 최근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한정판 제품은 대부분 희소성 때문에 되팔 때 가격이 높아진다. 한때 고가 명품 제품을 되파는 샤테크(사넬+재테크) 롤테크(롤렉스+재테크)등 재테크가 인기였는데 희소성에 가치를 매겨 되파는 방식이 운동화에까지 번진 것이다. 2019년 7월 뉴욕 소더비 경매에 나왔던 나이키 운동화 ...

다크웹 [dark web] 경제용어사전

... 40달러', 'KB카드, 540947(앞번호), 마스터카드, 가격 28달러' 등의 방식으로 관련 정보를 미리 보여준다. 건당 20~50달러면 신용카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결제는 추적이 어려운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로만 가능하다. 구입하면 온라인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다. 복제 신용카드를 만들 수 있는 불법 정보도 제공한다. 카드 사용 인증 절차가 국내보다 까다롭지 않은 해외에서 악용될 수 있는 정보들이다. 서상덕 S2WLab 대표는 “'credit card dump' ...

한국형 레몬법 경제용어사전

신차 구입 후 1년(주행 거리 2만㎞) 이내에 중대한 하자로 2회(일반 하자는 3회) 이상 수리하고도 증상이 재발하면 제조사에 교환이나 환불을 요구할 수 있는 제도. 자동차관리법에 있는 조항. 레몬은 달콤해 보이는 겉모습과 달리 신맛이 강해 미국에선 '하자 있는 상품'이라는 의미로 사용된다. 미국은 자동차와 전자제품에 결함이 있을 때 제조사가 교환·환불 등을 하도록 하는 레몬법을 1975년 제정했다. 2019년 1월 1일부터 시행된 한국형 레몬법은 ...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경제용어사전

...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수도권의 행정 및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2부제를 시행했지만 내년 2월부터 민간 부문 참여가 의무화 된다. 수도권을 시작으로 규제 지역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그러나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 1t 소형 화물차를 구입한 사람은 경유차를 폐차할 때까지 운행이 예외적으로 인정된다. 배출가스 등급은 산정 방법에 관한 규정에 따라 5개로 분류된다. 전기차와 수소차는 1등급, 휘발유와 가스차는 1~5등급, 경유차는 최근 연식이라도 3등급, 노후 경유차는 ...

레몬법 [Lemon Law] 경제용어사전

... 딴 '매그너슨-모스 보증법'이다. 레몬은 영미권에서 결함이 있는 불량품을 지칭한다. 달콤한 오렌지(정상 제품)인 줄 알고 샀는데 매우 신 레몬(불량품)이었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한국에서도 2019년 1월 1일부터 새 차를 구입한 후 동일한 고장이 반복되면 교환 또는 환불 받을 수 있도록 한 레몬법이 시행되고 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소비자가 구매한 신차에서 '중대한 하자'가 2회 발생하거나 일반 하자가 3회 발생해 수리한 뒤 또다시 하자가 생기면 중재를 ...

목적기반투자 [goal based investing] 경제용어사전

자금의 용도를'은퇴자금''자동차 구입비''자녀 교육비''사고나 질병에 대비한 비상자금' 등으로 나눠 각각의 포트폴리오를 짜는 식이다. 선진국 중산층들이 재테크를 할 때 사용하는 쓰는 방법 중 하나로 `20년 뒤 은퇴할 때 노후생활비 7억원을 보유하겠다'와 같이 투자 목적과 실현 시기 등을 구체화한다. 인공지능(AI) 기반의 로보어드바이저가 이 같은 정보를 토대로 저렴한 수수료에 최적의 포트폴리오를 마련해준다.

단말기 완전자급제 경제용어사전

단말기 구입과 통신요금 가입을 분리하는 제도. 이 제도가 도입되면 이용자는 온·오프라인 판매점에서 스마트폰 공기기를 구입한 뒤 통신사 대리점에서 요금제 가입을 해야 한다. 지금과 달리 통신사 대리점이 단말기를 팔 수 없다. 단말기 완전자급제는 2018년 초 정부 부처와 이해관계자,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가계통신비 정책협의회에서 격론 끝에 “법률로 강제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결론을 내린 뒤 별다른 논의가 이뤄지지 않았다. 그러나 2018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