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01-210 / 216건

원가 [cost] 경제용어사전

어떤 것을 습득하기 위해서 지불해야 하는 돈의 양. 구입가 또는 비용이라 한다.

외화표시 원화자금 경제용어사전

국산기계 구입이나 자동화 설비에 필요한 자금을 외화금리 조건으로 기업들에 값싸게 지원해주는 대출방식을 말한다. 거치기간 이후 매분기마다 원리금을 만기까지 분할상환하며 상환시점의 리보(런던은행간 금리)에 가산금리 를 적용한다는 점에서 원화자금과 달리 국제금리 변동에 의해 금리부담이 좌우된다. 특히 국내외 금리차가 크고 환율이 절상될 경우에는 외화표시 원화자금을 쓰는 기업은 상당한 이득을 보게 된다. 그렇지만 해외부문에서 통화가 증발되는 효과가 ...

외상매입금 [accounts payable] 경제용어사전

용역, 재고, 원료 등을 이미 구입하였으나 아직 대금을 지불하지 않은 금액. 영업상의 단기지급금으로 간주된다.

이자평형세 [interest equalization tax] 경제용어사전

투기적 자본 유출입에 대한 국내외 금리차를 세금으로 부과하는 제도. 이자평형세 제도는 자본 유입이나 유출 둘 다 조정이 가능한 제도이다. 예를 들어 자본 유출 거래에 세금을 부과하면, 국내 거주자의 해외채권 구입에 세금을 부과하는 형태가 된다. 반면 외국자본의 수입에도 세금을 부과할 수 있다. 이자평형세 제도는 외국채 권과 국내채권의 수익률을 동등하게 함으로써 외국채권의 매력을 축소시키는 효과가 있다. 외국 투자가의 입장에서는 국내 투자의 매력이 ...

지수물가 경제용어사전

... 소비자물가를 매월 작성해 발표하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작성되는 물가지수 로는 국내시장의 제1차 거래단계에서 기업 상호간에 거래되는 상품의 평균적인 가격변동을 측정하기 위한 생산자물가지수 , 소비자가 소비생활을 위하여 구입하는 재화의 가격과 서비스 요금의 변동을 측정하기 위한 소비자물가지수 , 수출입상품의 가격동향을 파악하고 그 가격변동이 국내 물가에 미치는 영향을 사전에 측정하기 위해 작성되는 수출입물가지수 , 농가가 생산한 농산물의 판매가격과 이들의 ...

임의적 소득 [discretionary income] 경제용어사전

세금지급뿐 아니라 식품, 의복, 주거와 같은 물리적 필수품의 구입 후에 남아 있는 소비가능소득. 필수품 이외의 재화를 판매하는 사람은 물질적 요구와는 구별되는 다양한 심리적 요구에 호소함으로써 소비자의 임의적 소득을 얻으려고 경쟁한다. 경제가 약해지면 임의적 소득으로 구입되는 재화는 판매량 감소를 보인다. 예를 들어 값비싼 향수는 침체경기 동안에는 팔리지 않지만, 이를 판매하는 사람들은 계속해서 음식을 구입하고 임차료를 지급할 것이다.

정보통신 진흥기금 경제용어사전

정보통신에 관한 연구·개발을 효율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정보통신의 육성·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자금지원제도로 정보통신설비 구입 및 시설개체, 국산주전산기, 정보통신 기술개발 혹은 국책 연구개발 사업에 자금을 지원한다. 중소기업이 추진하는 사업 또는 공동연구사업은 우선지원 대상이다.

중개상 [jobber] 경제용어사전

도매상 에서 물건을 구입해서 소매상에 파는 사람. 중개상은 자신의 계산으로 직접 물건을 구입해서 되파는데 의뢰인을 위해서 물건을 사고파는 브로커 나 대리인과는 다르다.

중간재료 [intermediate goods] 경제용어사전

... 사용하는 중간재료(intermediate materials)라는 용어는 중간재(intermediate products, input)라고도 하는데 이는 수직적으로 통합된 생산자가 비원산지재료를 사용하여 최종제품의 생산에 사용할 투입재를 직접생산한 재료로서 원산지재료만을 의미한다. 이와는 달리 자가생산 재료이나 원산지기준을 충족하지 못한 중간제품이나 다른 생산자로부터 구입하여 최종제품 생산에 사용되는 중간제품은 중간투입재(inputs)로 정의한다.

주택할부금융 [housing finance] 경제용어사전

주택 구입자의 구입 자금조달 을 원활히 하는 한편 미분양 사태를 겪고 있는 주택건설업계의 자금난을 덜어주기 위한 제도로 우리나라에서는 1996년 1월 1일부터 도입되었다. 적용대상은 무주택 또는 1가구 1주택 소유주가 구입하는 전용면적 40.8평 이하의 주택건설업체가 공급하는 완공주택으로 한정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