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215건

브라운백 미팅 [brown bag meeting] 경제용어사전

간단한 점심식사를 곁들인 토론모임을 말한다. 할인마트 등지에서 구입한 샌드위치와 같은 음식을 싼 종이가 갈색(brown)이라는 데서 유래됐다.

저탄소차협력금제도 경제용어사전

이산화탄소를 많이 배출하는 자동차를 구입하는 소비자에게 부담금 을 부과하는 대신 적게 배출하는 자동차에 대해서는 보조금 을 지급하는 제도. 대상은 10인승 이하 승용·승합차 중 무게가 3.5t 미만인 자동차이다. 2015년부터 시행될 예정이었으나 2014년 9월 이 제도가 온실가스 감축 효과는 크지 않고 소비자와 산업에 미치는 부작용이 크다는 지적에 따라 시행시기를 2021년으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멀티샵 [multi-shop] 경제용어사전

한 가지 브랜드의 제품이 아닌, 다양한 브랜드의 옷을 한 곳에서 종류별로 살펴 본 후 구입할 수 있는 쇼핑몰이다.

선박채권보험 경제용어사전

국내 조선업체가 제작하는 선박을 구입하는 데 필요한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해외 선주사가 발행하는 채권에 대해 원리금 상환을 보장하는 보험이다. 2013년 8월 한국무역보험공사는 국내 조선업체의 수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도입했다. 이 보험 도입으로 해외 선주사들이 채권시장의 저금리 자금을 활용할 수 있어 국내 조선소에 대한 선박 발주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푸드스탬프 [food stamp] 경제용어사전

미국에서 저소득층에 식품 구입용 바우처나 전자카드를 매달 제공하는 식비지원 제도. 수혜자는 정부가 지정한 소매업체에서 술 등을 제외한 식품을 일정액까지 살 수 있다. 미국에서는 1964년 영양 보충 보조 프로그램 (SNAP)의 일환으로 푸드 스탬프 제도를 도입했다.

자급제 폰과 알뜰 폰 경제용어사전

... 휴대폰은 2012년 5월 정부가 기존 이동통신사 중심의 유통구조를 개선해 이용자의 선택 폭을 넓히고, 휴대폰 가격 부담을 덜어준다는 취지에서 도입했다. 소비자가 휴대폰을 통신사 대리점에서 사는 게 아니라 대형마트나 온라인 등에서 구입한다는 게 특징이다. 자급제 휴대폰은 10만~30만원 정도의 싼 모델이 많다. 휴대폰을 사면 아무 통신사 대리점에서나 개통할 수 있다. 이때 통신사 대리점에서 휴대폰을 사서 개통할 때와 달리 '2년 의무약정' '6만2000원 이상 요금제' ...

리워드 앱 [Reward App] 경제용어사전

스마트 폰 사용자가 스마트폰을 통해 광고를 보거나 특정 앱을 설치해 일정 금액을 적립받을 수 있는 서비스. 누적된 포인트나 적립금으로 상품을 구입하거나 현금으로 교환할 수 있다.

지불용의 [willingness to pay] 경제용어사전

재화의 구입 희망자가 재화 구입을 위해 지불하고자 하는 최고 금액을 일컫는다. 구입 희망자는 지불용의보다 낮은 가격에는 재화를 사고 싶어하지만 지불용의를 초과하는 금액을 지불하려고 하지는 않을 것이다.

초고화질 방송 [UHD TV broadcasting] 경제용어사전

... 3.0)'으로 확정됐다. 또한 2017년 5월 31일 KBS, MBC등 지상파 3사가 세계최초로 UHD지상파 방송을 시작했다. 방송시청을 위해서는 UHD TV가 필요하며 2017년 2월 이후에 출시된 TV엔 실내 안테나가 그 이전에 구입한 유럽식 TV엔 안테나와 셋톱박스가 설치돼야 한다. 5월 31일 부터 개시된 방송은 일단 수도권에서만 UHD 방송을 시청할 수 있지만 5개 광역시와 2018 동계올림픽이 열리는 평창과 강릉에선 2017년 12월부터, 그 밖의 지역에선 ...

예산선 경제용어사전

특정 경제 주체가 가용할 수 있는 소득의 전부를 지출하여 구입할 수 있는 재화의 묶음을 표시한 선이다. 우리는 제한된 소득 하에서 구입할 수 있는 일련의 재화 묶음들을 이러한 예산선 범위 안에서만 결정할 수 있기 때문에 예산선은 우리의 소비 행태와 더 나아가 우리가 소비를 통해 얻을 수 있는 만족의 크기를 결정하는 제약조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