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9건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타깃이다. 40만달러 초과분에 대해선 최고세율을 37%에서 39.6%로 올리고 급여세도 추가 부과할 계획이다. 소득세 최고세율은 트럼프 재임 중 39.6%에서 37%로 낮아졌는데 바이든은 이를 원상복귀시킬 예정이다. 급여세는 노인건강보험 ... 공약도 내걸었다. 주별로 차등 적용이 가능한 연방최저임금은 시간당 7.25달러에서 최고 15달러까지 높인다. 또 팁 근로자 보호를 위해 시간당 2.13달러인 최저팁임금은 폐지한다. 트럼프 행정부가 2017년 인하한 개인소득세 최고세율은 ...

2020 세법 개정안-유턴기업 세제지원 경제용어사전

... 받기 위해 충족해야하는 요건을 완화하는 방식으로 설계됐다. 기존에는 국내복귀 기업이 국내사업장을 신설해야만 5년간 소득세와 법인세를 100% 감면하는 등의 혜택을줬지만 기존 사업장을 증설하는 방식의 복귀도 인정키로 했다. 국내 복귀시 ... 산업계에선 이같은 세제 혜택만으로는 유턴하는 기업이 나오기 어려울 것이란 부정적인 전망을 내놓고 있다. 근본적인 근로자 임금 격차에 대한 고려가 없으면 돌아오는 기업이 나오기 어려울 것이라는 이유에서다. 소득세 감면 대상이 되는 외국인 ...

통합투자세액공제 경제용어사전

... 안전 설비, 에너지절약 시설, 환경보전 시설, 5G 이동통신 시설, 의약품 품질관리 시설, 신성장기술 사업화 시설, 근로자 복지증진 시설 등 일부 투자에 대해서만 세제혜택을 줬지만 이를 기업의 모든 투자로 확대한다는 것이 골자다. 통합투자세액공제의 기본 공제율은 기업 규모 별로 1~10%로 정했다. 대기업은 투자액의 1%, 중견기업은 3%, 중소기업은 10%를 소득세 또는 법인세 납부시 돌려받을 수 있게 된다. 기재부는 기업의 투자 확대를 유도하기 위해 당해 연도 투자액이 직전 3년 ...

2020 세법-신용카드 소득공제 경제용어사전

정부는 '2020 세법개정안'을 통해 급여수준에 따라 200만~300만원으로 돼 있는 신용카드 소득공제 한도를 한시적으로 늘렸다. 소득공제액과 공제한도를 늘려 2020년 연말정산에서 근로소득세를 내지 않는 면세자 수가 더 늘어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앞서 지난 3월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소비가 줄어들자 소비활성화를 위해 특정 업종의 사용액을 중심으로 소득공제율을 올렸다. 결제수단별로 15~40%였던 공제율을 30~80%로 ...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2020년 7월22일 발표한 세법개정안. 부자 증세가 핵심이다. 소득세 최고세율을 42%에서 45%로 높이고, 2023년부터 주식 양도차익이 5000만원을 넘으면 세금을 매긴다. 지난 '7·10 부동산 대책' 때 취득세, ... 산업계에선 이같은 세제 혜택만으로는 유턴하는 기업이 나오기 어려울 것이란 부정적인 전망을 내놓고 있다. 근본적인 근로자 임금 격차에 대한 고려가 없으면 돌아오는 기업이 나오기 어려울 것이라는 이유에서다. 소득세 감면 대상이 되는 외국인 ...

국세감면 경제용어사전

... 처음으로 40조원을 넘길 전망이다. 정부가 세출예산으로 모자라 조세지출(국세 감면)까지 대폭 확대하면서 고용·복지를 떠받치려 하기 때문이다. 국세 감면이 늘어나는 것은 정부가 일자리 창출과 저소득층 지원을 명목으로 각종 세제 혜택을 확대하고 있기 때문이다. 정부는 올해 근로자를 새로 고용하는 중소기업에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공제해주는 고용증대세제와 청년이 중소기업에 취업하면 5년간 소득세를 전액 면제하는 등의 일자리 관련 세제지원책을 도입했다.

이익증여신탁 경제용어사전

... 신탁에 주식, 펀드, ELS 등을 맡기면 원금은 고객에게 주고 이익에 해당하는 주식 배당, 펀드 배당금, ELS 수익 등을 배우자나 자녀에게 증여할 수 있는 상품이다.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자면서 자녀나 배우자 소득이 많지 않은 사람이 활용하면 좋은 절세상품이 된다. 우리나라에서는 근로소득과 금융소득을 합산해 개인별로 소득세를 부과한다. 소득이 많을수록 세율이 높아지는 누진구조다. 가족끼리 소득을 분산해 나눠 가지면 소득세 부담을 더는 효과가 있다.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 문답 경제용어사전

... ▷금융소득에 매기는 이자·배당세를 면제해주는 것인가. “그렇다. 일반 예금에 직접 가입하면 이자에서 15.4%를 소득세로 떼지만 ISA를 통하면 세금을 면제해준다. 다만 비과세 혜택을 받으려면 5년 동안 돈을 인출해선 안된다. 계좌 ... “연간 금융소득이 2000만원 이상인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자는 가입할 수 없다. 가입 시점을 기준으로 전년도에 근로소득이나 사업소득이 있어야 한다. 가입 시점에 회사를 그만둔 사람이라도 전년도에 근로소득이 있었다면 가입할 수 있다. ...

근로소득 간이세액표 경제용어사전

고용주가 매월 근로소득을 지급할 때 적용하는 세액표. 소득세법 시행령에서 규정하고 있다. 평균치를 반영한 것으로 개인별 상황과 특별 공제는 적용되지 않는다. 근로자들은 이 표에 따라 먼저 다달이 세금(원천징수)을 낸 뒤 연말정산 절차를 거쳐 정확한 세금을 계산한다. 미리 낸 세금에서 차액만큼 추가로 내거나 돌려받는다.

소득공제 장기펀드 경제용어사전

... 홍보돼 왔다. 만약 연간 600만원을 납입해 최고 한도인 240만원을 공제받는 경우 연말정산 시 세금 16.5%(이자소득세+주민세)에 해당하는 39만6,000원을 환급 받을 수 있다는 것이었다. 하지만 실제로는 2014년 연말정산에서 이들이 ... 가입해야 한다. 만약 5년전에 해지하면 그동안 공제 받은 세액을 추징해야 한다. 총급여 연 5000만원 이하의 근로소득자라면 누구나 가입이 가능하며, 가입 후에 급여가 인상돼도 8000만원까지는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줄여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