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311건

신용평가 경제용어사전

증권이나 채권을 발행하는 국가·기업·금융기관 등의 재무상황, 경제적 환경 등 정치·경제적 요소들을 고려해 발행 주체의 신인도를 등급으로 나타내는 것을 말한다. 신용평가는 기본적으로 투자자와 금융상품 발행 주체 간의 정보 비대칭성을 완화한다는 의의를 갖는다. 이때 신용평가를 수행하는 기관을 신용평가사라고 한다. 무디스, 피치, S&P, NICE, 한국기업평가 등이 이에 속한다.

마이데이터 경제용어사전

소비자가 금융사 등에 자신의 정보사용을 허락할 경우 정보를 한곳에 모아 관리해주는 서비스. 소비자는 휴대폰 앱이나 웹사이트에서 자신의 정보를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고 금융사 입장에서는 소비자의 실정에 맞는 맞춤형 자산관리와 컨설팅 ... 파악해준다. ○결제 데이터로 '진짜' 맛집 추천 신한·KB국민·현대·하나·비씨 등 5개 카드사도 통합자산 관리와 금융 상품 추천 등을 제공한다. 신한카드는 인공지능(AI) 기반 신용관리 서비스를, KB국민카드는 삼성자산운용과 함께 ...

디폴트 옵션 [default option] 경제용어사전

... 운용방법으로 자동 운용하는 제도다. `사전지정운용제'라고도 한다. 안정형 중립형 공격형 등 연금 사업자가 마련한 투자상품 가운데 노사가 미리 결정한 방법으로 운용한다. 디폴트 옵션이 도입된 미국에선 DC 운용 지시를 하지 않은 근로자 ... 등에선 별다른 동의 절차 없이 자동으로 가입된다. 그러나 한국에선 총 세 번에 걸쳐 가입자의 의사를 묻는다. 기존 상품의 만기일이 다가오면 금융회사가 가입자에게 이를 사전에 통보하고, 만기 후 4주가 지나도 운용 지시가 없으면 가입자에게 ...

금융상품 한눈에 경제용어사전

금융감독원이 운영하는 금융상품통합비교공시 시스템. 이 사이트는 은행, 저축은행, 보험사 등 166개 금융회사가 판매 중인 예·적금, 대출, 연금저축 등 다양한 금융상품의 금리, 수익률 등을 비교해 보여준다. 이곳에선 절세형 금융상품 정보도 한데 모아 제공한다. 상품별 세제 혜택이나 가입 대상, 가입 한도 등을 비교해 보고 본인이 처한 상황에 적합한 상품을 고르면 된다.

비과세 저축 경제용어사전

이자소득에 대해 세금을 떼지 않는 금융상품을 말한다. 보통 금융상품 이자소득에 대한 세율은 소득세 14%에 주민세 1.4%를 더한 15.4%인 데, 비과세저축 상품의 이자에 대한 세금은 전혀 없다. 대표적인 비과세저축 상품으로는 생계형 비과세저축, 장기주택마련저축 등이 있다.

사모재간접 공모펀드 경제용어사전

여러 개의 전문사모(헤지)펀드에 분산투자하는 상품. 최소가입금액이 500만원으로 운용자금이 적은 일반투자자도 헤지펀드에 간접투자할 수 있도록 한 게 특징이다. 2017년 5월 금융위원회가 공모펀드 활성화 방안 중 하나로 도입했다.

주택도시보증공사 [Korea Housing & Urban Guarantee Corporation] 경제용어사전

국토교통부 산하 금융공기업으로 주거복지 증진과 도시재생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한 각종 보증 업무와 정책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주택도시기금법'에 의해 설립된 국내 유일의 주택 보증 전담 공기업이다. 건설사들은 아파트를 분양할 때 ... 있다. 프로젝트 파이낸싱(PF)보증, 주택구입자금(중도금)보증, 하도급대금지급보증 등 주택사업 전 단계에 걸친 종합 금융보증상품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전세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해 어려움을 겪는 무주택 서민을 위한 '전세보증금반환보증' ...

강제 중재 [Mandatory Arbitration] 경제용어사전

소비자와 금융기관간에 분쟁이 발생했을 때 반드시 제3자 중재인을 통해 처리해야 한다는 조항이다. 미국에서 금융상품에 가입할 때 약관에 포함돼 소비자에게 불리하게 작용하는 경우가 많다. 개인들이 힘을 합쳐 금융기관을 상대로 집단소송을 제기하는데 걸림돌이 됐다.

이익증여신탁 경제용어사전

고객이 신탁에 주식, 펀드, ELS 등을 맡기면 원금은 고객에게 주고 이익에 해당하는 주식 배당, 펀드 배당금, ELS 수익 등을 배우자나 자녀에게 증여할 수 있는 상품이다.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자면서 자녀나 배우자 소득이 많지 않은 사람이 활용하면 좋은 절세상품이 된다. 우리나라에서는 근로소득과 금융소득을 합산해 개인별로 소득세를 부과한다. 소득이 많을수록 세율이 높아지는 누진구조다. 가족끼리 소득을 분산해 나눠 가지면 소득세 부담을 더는 효과가 ...

연금저축 경제용어사전

개인이 노후를 대비하여 가입하는 상품. 연금저축은 운용기관에 따라 연금저축신탁(은행), 연금저축보험(보험사), 연금저축펀드(증권사)로 나뉜다. 증권사는 수익률이 은행과 보험보다 비교적 높다. 물론 높은 수익률을 올릴 수 있는 만큼 원금 손실 리스크도 크다. 보험사와 은행은 원금을 보장하고, 증권사는 아니다. 연금저축은 장기 저축성 금융상품으로 최소 5년 이상 납입하고 만 55세 이후 연금으로 받는 구조의 노후 대비형 금융상품이다. 연금저축은 납입금액 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