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6건

P4G정상회의 [P4G Summit] 경제용어사전

... 2030)의 회원국이 2년마다 번갈아 여는 정상회의다. P4G는 정부 기관과 기업·시민사회 등 민간부문이 파트너로 참여해 기후 변화에 대응하고 지속 가능한 발전 목표를 달성하려는 세계적인 협의체다. P4G 정상회의는 지구 평균 기온 상승폭을 산업화 이전 대비 1.5도 이하로 제한하도록 노력한다는 파리기후변화협약의 목표와 2050년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 상향 등 각국의 기후대응 의지를 결집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제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경제용어사전

... 확정됐다. 이 계획의 핵심은 석탄발전기와 원자력발전소를 줄이고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대폭 늘리는 것이다. 2030년 전환 부문 온실가스 배출량 목표 달성방안을 구체화한 것이 특징이다. 정부는 경제성장률 전망, 산업구조 변화, 인구전망, 기온 데이터 등을 바탕으로 2034년 최대 전력 목표 수요를 102.5GW로 전망했다. 2034년 최대 전력 기준 수요 117.5GW보다 12.6%를 감축한 것이다. 기준 설비예비율은 2017년 발표한 8차 전기본과 같은 22%다. 이에 ...

그린스완 [Green Swan] 경제용어사전

... 보고서에서 처음 등장한 단어로 '블랙스완'(발생 가능성은 낮지만 일단 발생하면 엄청난 충격을 주는 사건)에서 따온 개념이다. 이 보고서는 급격한 기후변화가 수요·공급에 충격을 줄 것이라고 진단했다. 가령 폭풍으로 수출길이 끊기거나 기온이 급등하면 노동생산성이 떨어질 수 있다. 보고서는 이 같은 실물경제 위기가 여러 경로를 거쳐 금융위기로 치달을 수 있는 만큼 각국 중앙은행이 그린스완을 분석·관리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그린스완에 가장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곳은 ...

급성심근경색 경제용어사전

... 관상동맥이라고 부르는 세 줄기의 혈관을 통해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받는다. 평생 펌프질을 하면서 혈액을 전신으로 보내준다. 관상동맥에 문제가 생기면 심장 근육으로 산소와 영양분이 공급되지 않고 심장이 멈출 위험이 커진다. 급성 심근경색은 기온이 낮을수록 환자가 늘어난다. 고령 환자들이 기온의 영향을 더욱 많이 받는다. 대개 여름에 환자가 줄지만 아직 급성 심근경색 발생과 기후와의 관련성에 대해서는 완전히 입증되지 않았다. 흡연, 비만, 운동 부족, 가족력 등이 급성 심근경색 ...

폭탄 사이클론 [bomb cyclone] 경제용어사전

... 만들어진 저기압 폭풍. 정식 명칭은 '봄보제네시스(Bombogenesis)'다 강한 바람과 함께 폭설을 동반해 겨울 허리케인으로도 불린다. 2018년 1월초 미국 미 북동부 메인, 뉴햄프셔, 버몬트, 매사추세츠, 로드아일랜드, 코네티컷 6개 주를 강타한 '그레이슨'으로 명명된 사이클론은 북미 역사상 연안에서 발생한 가장 강력한 폭풍 중 하나로 기록될 전망이다. 그레이슨의 영향으로 6개 주에 30㎝ 이상의 눈이 내렸고 기온도 영하 20도까지 떨어졌다.

저체온증 경제용어사전

... 내부적 요인이 저체온증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며 “추운 환경에 장시간 노출되거나 물에 젖은 상태로 오래 있다 보면 열손실이 과도해져 우리 몸의 체온조절 기능이 떨어지는데, 이런 외부적 요인에 의해 저체온증에 많이 걸린다”고 말했다. 기온이 급격하게 내려가는 겨울철에는 특히 조심해야 한다. 저체온증은 온도가 영하로 내려가지 않아도 걸릴 수 있다. 송 교수는 “전국 17개 응급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저체온증 환자 89명의 진료 내용을 분석한 결과 세 명 중 한 명이 실내에서 ...

구제역 바이러스 경제용어사전

... 바이러스에 대항하는 2가 백신이 필요하다. 방역당국은 국내에서 주로 발생하는 구제역이 혈청형 O형 바이러스라는 이유로 A형은 대비하지 않고 있다가 지난 8일 경기 연천 구제역이 A형으로 판명되면서 비상이 걸렸다. 구제역 바이러스는 기온이 높은 여름보다는 가을과 겨울에 기승을 부린다. 소와 돼지 장에선 3일가량 살지만 오줌에선 39일까지 산다. 네덜란드 연구진은 2007년 구제역에 걸린 가축에서 얻은 자연케이싱(소시지용 껍질)에서 최대 250일까지 살아남은 사례를 보고하기도 ...

북극한파 경제용어사전

북극의 찬 공기를 가둬두는 소용돌이가 약해지면서 찬 공기가 중위도 지역으로 내려오는 것. 북극의 바다 얼음이 많이 녹을수록 소용돌이가 약해져 한파가 한반도를 비롯한 북반구 지역에 찾아온다.

엘니뇨 [El Nino] 경제용어사전

... 않는 기간에 일어나는 엘니뇨는 에스파냐어로 '어린아이(아기 예수)'라는 뜻이다. 엘니뇨 현상이 주로 12월 말께 나타나기 때문에 크리스마스와 연관시켜 아기 예수를 의미하는 엘니뇨라고 부르게 된 것이다. 오늘날 엘니뇨는 지구의 이상기온과 자연재해를 통칭하는 상징어로 흔히 쓰인다. 전문가들은 동·서태평양 사이의 기압 차이가 생기면 무역풍이 약화되고 대기의 변화로 해류 방향이 바뀌며, 바다 표면 온도가 변한다고 설명한다. 한편 스페인어로 여자아이를 의미하는 라니냐는 ...

기후대책에 관한 리마 선언 [Lima Call for Climate Action] 경제용어사전

... 중국 등 개도국은 감축 의무가 없었다. 이번 온실가스 감축 초안은 지구의 평균 온도를 산업화(1861~1880년) 이전 수준인 섭씨 2도 이하로 억제한다는 것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산업혁명 초기부터 현재까지 지구의 평균 기온은 약 0.8도 상승했다. 이번 합의로 각국은 2015년 3월 말까지 2020년 이후 온실가스 감축 계획을 유엔에 제출하게 된다. 온실가스 목표 감축량은 현재 감축량을 웃돌아야 한다. 이 초안은 2015년 파리 총회에서 정식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