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90건

공모펀드 경제용어사전

50인 이상의 불특정 다수 투자자로 부터 투자금을 모아 그 자금을 운영하는 펀드를 말한다. 주로 개인을 대상으로 하는 것으로 1)중위험·중수익 추구에 적합하고 2)전문가가 운용하고 분산투자가 가능하며 3)소액투자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 투자금액에 소득공제 등 세제 혜택을 부여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다. 한 운용사 최고경영자(CEO)는 “한국은 장기 투자에 대한 별다른 메리트가 없다 보니 글로벌 대비 평균 펀드 투자 기간이 극단적으로 짧다”며 “주식 시장의 단기 변동에 ...

빚투 경제용어사전

"빚내서 투자"한다는 말의 줄임말. 2020년 들어 2030 투자자들을 중심으로 한 개인 투자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후 가파른 'V자 반등'이 펼쳐지면서 2030 투자자들이 대거 증시에 뛰어들었다. 이들은 은행대출이나 신용대출을 이용하여 주식에 투자하는데 거리낌이 없었다. 이들은 대부분 수익을 봤다. 하지만 단기간에 큰 수익을 맛봐 변동성이 크고 자극적인 종목을 찾는 '수익률 중독' 현상도 나타나고 있다. 전문가들은 밀레니얼 ...

E-GMP [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 경제용어사전

... 주행할 수 있는 전기차의 시대가 열리는 셈이다. E-GMP는 모듈화 및 표준화된 통합 플랫폼이기에 고객 요구에 맞춰 단기간에 전기차 라인업을 늘릴 수 있다는 강점도 있다. 하나의 플랫폼으로 차종과 차급의 경계를 넘어 세단, 크로스오... 드라이브 액슬(IDA)로 승차감과 조향성능까지 크게 향상시켰다. 제조 과정의 복잡도가 줄어 생산효율이 높아지고 재투자 여력도 늘어난다. 자율주행, 고성능 EV, V2G(차량에 남은 전력을 외부로 보내 사용하는 기능) 등 미래 모빌리티 ...

한국판 뉴딜정책 경제용어사전

... 빅데이터, 5세대(5G) 이동통신 서비스, 신재생에너지, 유틸리티 등이다. 10대 대표과제 한국판 뉴딜 세부과제 중 △경제활력 제고를 위해 파급력이 큰 사업 △단기 및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사업 △디지털화, 그린화 관련 국민 체감도 높은 사업 △지역균형발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사업 △민간투자 확산 및 파급력이 높은 사업을 중심으로 10대 대표과제를 선정했다. 한국판 뉴딜 10대 대표 과제 ① 데이터 댐 (18조 1,000억 원 투자 / 일자리 ...

리브라 [Libra] 경제용어사전

... 변동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스테이블 코인'(가치안정 화폐) 형태로 운영된다. 세계 주요국 화폐, 은행 담보금, 단기 국채 등에 가치를 연동시킬 방침이다. 외신들은 세계 최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업체인 페이스북의 가상화폐 발행이 ... 우버와 리프트, 스포티파이, 코인베이스, 보다폰 등 21개 업체가 참여했다. 이들은 앞으로 각자 1천만 달러를 투자해 협회와 리브라를 운영하게 된다. 이사회 멤버로는 페이스북에서 리브라 사업을 총괄하는 데이비드 마커스와 벤처캐피털 ...

이연성과급 경제용어사전

성과급을 여러 해에 걸쳐 분할 지급하는 제도. 성과급을 한꺼번에 줄 경우 단기 성과에만 급급해하는 부작용이 나타날 것이라는 우려 때문에 도입됐다. 금융감독원의 권고로 상당수 국내 금융투자회사가 도입했다. 하지만 이직이 잦은 증권업계에서 이연성과급은 인재를 잡아두기 위한 방편으로도 활용되고 있다. 퇴직하면 이연성과급을 주지 않는 증권사를 상대로 한 소송이 잇따르고 있는 이유다.

망중립성 [net neutrality] 경제용어사전

... 망중립성정책을 폐기했다. FCC는 망중립성 폐지 방안이 통과된 뒤 “네트워크를 공공재로 취급하는 규제가 광대역 투자를 침체시켰다”며 “5G 네트워크로 전환이 빠르게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통신사 등 인터넷서비스사업자(ISP)가 ... 대상으로 사용량, 속도 등에 따라 요금을 차별화할 수 있게 됐다.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등 거대 인터넷 기업은 단기적으로 비용이 높아질 전망이다. 그러나 이들은 충분히 비용을 감당할 수 있고, 그 비용을 소비자 등에 전가시킬 능력도 ...

초대형 투자은행 경제용어사전

자기자본 4조원 이상인 증권사에 발행어음 업무 등 다양한 업무를 할 수 있도록 허용해 골드만삭스와 같은 대형 증권사로 육성한다는 취지로 2016년 도입됐다. 초대형 IB로 지정되고 단기금융업 인가를 받으면 자기자본의 200% 한도에서 어음을 발행할 수 있다. 어음 발행을 통해 조달한 돈의 50%는 기업금융에 투자해야한다.

고압력경제 [high pressure economy] 경제용어사전

... 말한다. 기존 경제학 이론에서 장기 경제성장률을 결정하는 요인은 노동과 자본, 기술 등 공급부문 요소였다. 수요는 단기적으로 공급 변화를 설명하는 요인으로 설명됐다. 그러나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실업률이 완전 고용에 가깝게 떨어지고, ... 초과하는 경기과열을 일시적으로 용인해 비자발적 실업자를 고용현장으로 불러들이는 등의 정상화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이는 개인 소득과 소비를 늘리고, 이것이 다시 기업 투자와 생산을 늘리는 방식으로 경제 정상화를 이끈다는 주장이다.

MSCI 선진국지수 [MSCI All Country World Index Free] 경제용어사전

... MSCI 선진국지수에 편입된 국가는 명실상부한 '선진 주식시장'으로 인정받는다. 글로벌 펀드들이 이 지수를 참고해 투자하기 때문에 MSCI 선진국지수에 편입이 되면 글로벌 자금 유입액도 훨씬 많아진다. 2018년 5월 25일 현재 한국 ... 개방경제이고 수출입 비중이 높아 외환시장 안정성이 중요하고 환관리체계를 근본적으로 바꾸는 역외 외환거래 허용을 단기적으론 추진하기 곤란하다는 이유 때문이다. 그러나 한국은 MSCI를 제외한 벤치마크 지수에서는 선진국으로 대접받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