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69건

달러 보험 경제용어사전

보험료 납입과 보험료 지급이 미국 달러로 이뤄지는 보험 상품. 원화에 집중된 자산 포트폴리오(상품 구성)를 기축통화인 달러로 다변화하면 리스크(위험)를 분산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지속적으로 느는 추세다. 달러 보험 판매액은 2017년 ... 등에 투자해 굴린다. 달러보험 상품에 따라 보험료 납부와 보험료 납입을 원화로 대신할 수도 있다. 금액 계산은 달러로 하되, 그때그때 원·달러 환율을 반영해 원화로 주고받는 방식이다. 달러를 기반으로 한 거래인 만큼 '환율 리스크'를 ...

해외주식 세테크 경제용어사전

... 수수료율이 0.01% 내외인 국내주식 거래에 비해 해외주식 거래는 수수료율이 높기 때문이다. 해외주식 거래수수료는 온라인 0.2~0.5%, 오프라인 0.4~1.0% 정도다. 환전수수료도 있다. 0.2~1.0% 수준으로 매수·매도 시 모두 붙는다. 환율에 따른 리스크도 고려해야 한다. 달러화 가치가 하락하고 있는 만큼 수익률이 훼손될 수 있다. 거래 시간도 기억해야 한다. 미국 정규장은 한국시간으로 오후 11시30분부터 오전 6시까지지만 서머타임(3월 둘째 주 일요일부터 11월 ...

포치 [破七] [yuan breaks 7 per dollar] 경제용어사전

중국 위안화 환율달러당 7위안을 넘는 현상. 2019년 8월5일 위안/달러 환율은 8월2일의 6.94에서 7을 넘어 7.05를 넘어서는 급락세를 보였다. 달러대비 위안화 가치가 7위안을 넘어선 것은 2008년 금융위기 이후 ... 인상을 어느 정도 상쇄할 수 있지만 장기화될 경우 환차손을 피해 외국자본이 빠져나갈 수 있다. 이에 미국은 5일(현지시간) "중국이 자국 통화 가치를 떨어뜨리기 위한 구체적인 조치를 취했다"며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했다.

리디노미네이션 해외사례 경제용어사전

... 골머리를 앓았다. 1970년부터 2003년까지 연평균 소비자 물가상승률이 50%에 달했다. 2004년 말 터키의 환율달러당 134만리라였다. 터키 정부는 화폐개혁 관련 입법을 추진한 1998년부터 개혁안을 도입한 2005년까지 ... 2월에는 1조 대 1의 리디노미네이션을 시행했다. 이후에도 물가가 치솟자 짐바브웨는 2015년 자국 화폐인 짐바브웨달러를 폐기하고 미국 달러를 쓰기로 했다. 북한도 2009년 구권 100원을 신권 1원으로 바꾸는 리디노미네이션을 했다. ...

루빈 독트린 [Rubin doctrine] 경제용어사전

루빈 독트린이란 달러 강세가 자국의 국익에 부합한다는 당시 로버트 루빈 미국 재무장관의 인식을 바탕으로 펼쳐졌던 '슈퍼 달러' 시대를 말한다. 1995년 4월에는 일본 경제를 살리기 위한 '역(逆)플라자 합의' 이후 달러 강세를 용인하는 '루빈 독트린' 시대가 전개됐다. 엔·달러 환율달러당 79엔에서 148엔으로 급등했다. 당시 미국 경제는 견실했다. 빌 클린턴 정부 출범 이후 수확체증의 법칙이 적용되는 정보기술(IT)이 주력 산업으로 부상하면서 ...

미국·멕시코·캐나다 협정 [United States Mexico Canada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 USMCA는 1994년 발효된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을 대체하는 새로운 협정이다. 교역 규모가 1조2000억 달러에 달하는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무역협정이다. 2018년 11월까지 3국 정상이 새 협정문에 서명하고, 이후 미 ...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한국에 미칠 영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협정은 자동차 관세 부과를 기정사실화하고 있는 데다 환율 조작을 금지한다는 내용까지 담고 있어 향후 우리나라에도 불리하게 작용할 가능성이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

환율조작국 경제용어사전

자국의 수출을 늘리기 위해 정부가 인위적으로 외환시장에 개입해 자국에 유리하게 환율을 조작하는 국가를 말한다. 미국은 1988년 제정된 `종합무역법'과 2015년 제정된 '무역(교역)촉진법'에 근거해 2016년 부터 매년 4월과 ... 하락을 들어 중국을 환율조작국이라고 비판한 뒤에 나온 조치다. 중국 위안화의 가치는 심리적 마지노선으로 여겨지는 `1달러=7위안`의 벽이 5일 깨졌다. 환율달러당 7위안을 넘는 `포치`(破七) 현상이 나타난 것은 글로벌 금융위기가 ...

외화보험 경제용어사전

외화보험은 미국 달러 등 해당 외화로 보험료를 내고 보험금도 외화로 받는 상품으로 2020년 10월 말 현재 달러 및 위안화 보험이 판매되고 있다. 저금리의 장기화와 환율상승 기대감이 보험사의 신규 수익원 창출 유인과 맞물려 외화보험의 ... 더해지면서 예금과 비슷한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외화보험은 보험료와 보험금이 원화 환산 시점 환율에 따라 변동되고 일부 상품의 경우 투자대상 해외채권 수익률을 기초로 만기 환급금 적립이율이 결정되는 등 상품구조가 ...

위안화 국제화 경제용어사전

... 2012년부턴 '중국형 국제결제시스템(CIPS)'을 도입하는 등 위안화 국제화에 공을 들여왔다. 2014년 3월에는 달러화 대비 위안화 환율의 하루 변동 폭을 1%에서 2%로 확대했다. 중국 정부는 위안화 국제화가 이뤄지면 △무역 거래비용 ... 위안화를 외환보유액 구성 통화에 포함했다. 국제통화기금(IMF)은 2016년 10월 특별인출권(SDR) 통화 바스켓에 달러화, 파운드화, 엔화, 유로화에 이어 위안화를 편입했다. SDR 편입으로 국제 통화로서 위안화 위상이 높아졌다는 평가가 ...

무역촉진법 2015 [Trade Facilitation and Trade Enforcement Act of 2015] 경제용어사전

... 도구로 사용할 수 있다. 무역촉진법 2015는 `무역법 1974'의 23개 무역 관련 법안을 광범위하게 개정했으며 여기에는 환율조작국을 제재할 수 있도록 한 `BHC수정법안(베넷-해치-카퍼 수정법안)이 포함되어 있다. 무역촉진법은 △대미 무역흑자 200억달러 초과 △경상흑자 국내총생산(GDP) 대비 3% 초과 △연간 달러 순매수 GDP 대비 2% 초과 또는 12개월 중 8개월 이상 달러 순매수 등 세 가지 조건을 모두 충족해야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하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