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8건

뉴스심리지수 [News Sentiment Index] 경제용어사전

... 2020년 3월 11일 이후 내림세를 이어갔다. 2020년 3월 18일에는 2015년 후 최저치인 77.38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후 오름세를 보이면서 2020년 4월 29일(100.37) 100을 돌파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일(2020년 11월 7일) 이튿날인 11월 8일(130.17)에는 130을 넘어섰다. 2021년 1월 중순 이후 2021년 3월 말까지 110~130을 맴돌다가 4월 3일(130.18), 4일(130.53), 5일(130.51) ...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자의 경제정책. 그의 정책은 법인세 인상과 고소득층 증세, 최저임금 인상, 친환경 인프라 투자 등으로 요약된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단행한 감세정책을 철회하고 증세를 통해 확보한 재원으로 석유, 가스 같은 화석연료를 대체할 태양광, 풍력, 전기자동차 등 친환경 인프라와 산업을 집중 지원해 일자리를 만들고 소득 분배도 개선하겠다는 구상이다. 감세와 규제 완화를 통해 민간 투자 여력 개선에 초점을 맞춘 '트럼프노믹스'와는 ...

바이든 트레이드 경제용어사전

2020년 미국 대통령선거 후보인 조 바이든(Joe Biden)의 당선을 예상하고 그의 정책에 맞춰 포트폴리오를 바꾸는 것을 말한다. 바이든 후보 측은 코로나19로 충격을 받은 경제를 떠받치기 위해 대규모 경기부양책을 추진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후안 마누엘 산토스 [Juan Manuel Santos] 경제용어사전

... 베탕쿠르 전 대통령선거 후보 등을 구출해 인지도가 높아졌다. 그해 에콰도르에 있는 FARC 기지를 폭격해 FARC 고위 간부 라울 레예스가 사망했다. 2010년 우리베 전 대통령의 지지 아래 대선에 도전, 69%라는 압도적 표차로 당선됐다. 취임 후 FARC와의 평화협상에 나서며 우리베의 그늘에서 벗어나기 시작했다. 전 정권 주요 인사를 부패 혐의로 처벌하기도 했다. 평화'를 모토로 2014년 재선에 성공했다. 2016년 11월 반군과의 4년여 평화협상을 종결짓고 ...

핑크 타이드 [pink tide] 경제용어사전

... 오일머니를 뿌려대며 '좌파벨트'를 구축했다. 볼리바르식 사회주의와 아르헨티나 페론식 포퓰리즘의 결합이었다. 맹위를 떨치던 핑크 타이드가 차베스 사망(2013년) 이후 급속히 퇴조하고 있다. 엊그제 칠레 대통령 선거에서 중도우파 피녜라가 당선되면서 남미 우파정권이 7개국으로 늘어났다. 석유, 구리 등 원자재값 하락으로 돈줄이 마른 게 좌파 몰락 요인으로 꼽힌다. 중앙아메리카에서도 멕시코 온두라스 파나마에 우파정권이 들어섰다. 중남미에선 살만 하면 좌파가, 살기 힘들면 ...

루이스 알베르토 모레노 [Luis Alberto Moreno] 경제용어사전

... 했다. 엘리트 저널리스트였던 그는 1992년 고국인 콜롬비아의 경제개발장관에 발탁됐다. 장관 시절 공기업의 민영화 및 산업개발정책을 주도했다. 1998년 콜롬비아 대선에서 안드레스 파스트라나 아랑고 당시 보수당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되자 곧바로 요직인 주미 대사에 임명됐다. 7년 동안 주미 대사를 지내며 콜롬비아 마약 퇴치, 반군 척결을 위한 40억달러의 미국 예산 지원을 이끌어냈다. 미국과의 자유무역협정(FTA) 협상도 성사시켰다. 워싱턴 외교가에서 신망을 쌓은 덕분에 ...

대안우파 [Alternative right] 경제용어사전

... '내셔널 폴리시 인스티튜트'란 단체를 운영하고 있는 리처드 스펜서(38)가 2010년 '대안적 우파'라는 이름의 웹진을 창간하면서 대안우파의 젊은 지도자로 등장했다. 대안우파는 2016년 대선 과정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당선을 이끈 주요 지지세력으로 주목받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7년 8월 샬러츠빌 사태 발발 이틀 뒤에야 KKK와 신나치주의 단체에 책임을 물었다가, 다시 “두 편(대안우파와 그 반대편) 모두에게 책임이 있다”며 이들을 두둔했다.

미연방수사국 [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경제용어사전

... 법무부에서 독립한 이후 7명이 국장직을 맡았다. 이 가운데 임기 중 해임된 사람은 지난 9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해고한 제임스 코미를 포함해 2명뿐이다. 임기가 2023년까지였던 코미는 2016년 대통령 선거 때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의 이메일 스캔들을 조사해 '트럼프 당선의 1등 공신'이라는 소리를 들었다. 그러나 '대통령 측근의 러시아 내통의혹 수사' 문제로 트럼프와 대립하다가 2017년 5월 전격 해임되면서 미국 정치판을 흔들고 있다.

프렉시트 [Frexit] 경제용어사전

프랑스의 EU 탈퇴를 말한다. 2017년 프랑스 대선 (4월23일 1차투표, 5월7일 결선투표) 후보였던 마린 르펜 극우정당 국민전선(FN)당수가 내건 공약중 하나 였다. 2016년 6월 영국에서 투표를 통해 브렉시트가 현실화되었듯이 르펜이 대통령으로 당선되었을 경우 세계금융시장을 요동시킬 블랙스완이 될 것이라는 우려가 많았다. 하지만 르펜 당수는 대선 결선에서 패배한 직후 국민전선의 프렉시트 공약을 곧바로 폐기 했다.

민관합작투자사업 [public-private partnership] [PPP] 경제용어사전

... 개·보수 및 신설에 총 3조3000억달러가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연방 및 주정부가 인프라에 쓸 수 있는 재원은 1조8000억달러에 불과하다. 매년 1400억달러(약 168조원) 정도의 예산이 부족하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자도 민간투자를 전제로 한 1조달러 인프라 투자를 공약했다. 민간투자를 유도하기 위해 투자금의 82%를 세액공제해주고, 미국 기업이 해외에 쌓아둔 수익금을 들여와 인프라에 투자하면 미국 내 환입 시 10% 저율과세와 추가 세감면 혜택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