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5 / 5건

북방경제권 경제용어사전

... 석탄의 환적 수출을 재개한 것이다. 러시아 하산역에서 나진항으로 이어지는 총연장 54㎞의 철도가 제 역할을 하기 시작했다는 얘기다. 안드레이 타라센코 극동 연해주 주지사 권한대행은 “(나진항) 부두 시설은 유엔안전보장이사회가 밝힌 대북 제재 대상이 아니다”고 발표했다. 나진항 개발은 한국으로서도 매우 중요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신의주만 해도 중국 단둥경제권의 '우산' 아래 있어 한국의 역할이 제한적이다. 나진항은 한국의 대륙 진출을 위한 유일한 '물류 루트'인 ...

미북정상회담 공동합의문 경제용어사전

... 정상회담 일정도 구체적으로 잡히지 않았다. 합의문에는 폼페이오 장관과 북측 고위급 당국자가 이끄는 후속회담 계획만 거론됐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회견에서 적절한 시기에 평양을 방문하고 김정은을 백악관에 초청하겠다고 밝혔다. 대북제재 해제와 북한 경제 지원에 대한 합의 역시 명시되지 않았다. 미·북 정상이 사상 처음으로 만났다는 점에서 '한반도 긴장 완화를 위한 첫걸음을 뗐다'는 평가도 있지만 전반적으로 기대 이하라는 평가가 많다. ■美·北 정상회담 공동합의문 ...

유엔안보리 대북제재 결의 2375호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 2375] 경제용어사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2017년 9월 11일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응해 내린 대북 제재 조치. 북한에 대한 유류공급 30% 감축 등의 조치 및 대북 투자 및 합작사업을 원칙적으로 금지하면서도 일부 예외 조항(2375호 18조)을 뒀다. 구체적으로 '비상업적이고 이윤을 창출하지 않는 공공 인프라 사업'에 한해서는 제재를 적용하지 않는다는 게 주된 내용이다. 구체적으로 '비상업적이고 이윤을 창출하지 않는 공공 인프라 사업'에 한해서는 제재를 적용하지 ...

오토웜비어법 [Otto Warmbier Banking Restrictions Involving North Korea Act of 2017] 경제용어사전

... 있다. 2017년 11월 7일 (현지시간) 미국 상원 은행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통과됐다. 이 법안의 당초 명칭은 대북금융차단법이었으나 북한에 투옥 됐다가 2017년 6월 본국으로 상환 후 사망한 미국인 대학생인 오토 웜비어군을 추모하기 ... 공화당 상원의원과 크리스 밴 홀런 민주당 상원의원은 이날 '오토 웜비어 북한 관련 은행업무 제한 법안'이란 명칭의 대북 제재 법안을 공동 발의했다 법안은 북한과 거래하는 모든 기관과 개인의 미국 은행시스템 접근을 차단하도록 하고 있다. ...

나진-하산 물류협력사업 [Rajin-Hassan logistics partnership] 경제용어사전

... 개보수 공사를 마치고 열차 운행을 시작했으며 2013년 말 완공을 목표로 나진항 현대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은 지난 2007년 나진-하산구간 철도 개보수와 나진항 현대화를 남·북·러 합작 사업으로 추진하기로 합의했었으나 이명박정부가 들어서면서 추진이 미뤄지다가 2010년 천안함 사건 이후 취해진 5ㆍ24 대북 제재 조치로 논의 자체가 전면 중단됐다. 이후 2013년 11월 개최된 한러 정상회담에서 한국이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기로 합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