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44건

동반진단 경제용어사전

... 결과를 얻을 가능성이 그만큼 높아진다. 동반진단 키트로 100~300개 유전자를 한 번에 분석해 환자별 바이오마커 발현 여부를 확인한 뒤 임상 성공률을 높이는 것이다. 다국적 제약사들은 동반진단을 병행한 신약 개발이 한창이다. 독일 머크는 비소세포폐암 치료제인 '텝메트코'로 지난 2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았다. 머크는 동반진단 기업 아처DX와 협업해 텝메트코의 바이오마커 발현 여부를 확인하는 동반진단 제품도 함께 내놨다. 투약하기 전 이 동반진단 ...

뉴스심리지수 [News Sentiment Index] 경제용어사전

... 비롯한 미국 16개 신문의 경제 기사 단어를 분석해 체감 경기를 산출한다. 스콧 베이커 노스웨스턴대 교수 등이 개발한 '경제정책불확실성(EPU)' 지표도 뉴스심리지수와 비슷한 방식으로 통계를 낸다. 이 지표는 1990년부터 한국과 미국, 독일, 일본 등 24개국 주요 일간지 경제 기사를 분석해 한 달 단위로 발표한다. 한국은행은 2021년 4월 6일 뉴스심리지수를 처음 공표 했다. 이 지수는 코로나19가 퍼지기 전인 2019년 12월 31일에는 113.14를 기록했다. 하지만 ...

'지놈'과 '게놈' [Genom] 경제용어사전

Genome은 `유전자'를 뜻하는 gen과 `염색체'를 뜻하는 chromosom을 합성해서 만들 말이다. 1920년 독일의 식물학자인 빙클러(Winkler)가 처음 사용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내에서는 이 용어를 독일어식 발음에 따라 `게놈'으로 써왔고, 국내에서 간행된 여러 사전들에도 `게놈'으로 쓰고 있다. 그런데, 2010년대 중반부터 인간 유전 정보 해독에 관한 연구가 주로 미국 주도하에 이루어지다 보니 Genom을 영어식 발음에 따라 `지놈'으로 ...

가업상속공제 경제용어사전

... 50%, 상장 30% 이상)을 유지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다. 중소기업중앙회 산하 기업승계활성화위원회는 “최대주주 지분 보유 비율을 비상장기업 30%, 상장기업 15%로 낮춰야 한다”고 주장했다. “상속, 기업의 존속에 의미 둬야” 독일은 기업 규모와 상관없이 가업승계에 공제 혜택을 준다. 공제 한도를 500억원으로 정해 놓은 한국과 달리 상속 후 7년 이상 가업을 유지하면 상속재산을 100% 공제하는 게 원칙이다. 5년 이상만 유지해도 85%를 공제받는다. 영국도 ...

수소경제법 경제용어사전

... 현재 현재 미국‧일본‧EU 등 주요 선진국은 수소경제 육성을 위한 다양한 정책(미국 TEF(Transportation Energy Futures, 수송 에너지 미래 전략, '13년), 일본 '수소기본전략' 채택('17년), 독일 NOW 설립(국립 수소연료전지 기구, '08년) 등)을 추진하고 있으나, 수소경제 이행을 효과적, 지속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수소법을 제정한 국가는 한국이 최초이다. 수소법 시행에 따라 새롭게 도입되는 제도는 수소전문기업 확인제도, 수소충전소의 ...

슈망선언 [Schuman Declaration] 경제용어사전

1950년 5월 9일 당시 슈망 프랑스 외무부장관이 석탄, 철강 산업을 초국가적 기구를 통해 공동관리하자고 선언한 것을 말한다. 제 1, 2차 세계대전의 주원인이었던 독일과 프랑스 간의 적대 요인을 극복하고, 평화를 실현하기 위해 발표한 것으로 EU는 5월 9일을 유럽의 날(EU Day)로 확정하는 등 슈망선언을 유럽통합의 시발점으로 평가하고 있다.

국제수소경제포럼 [International Partnership for Hydrogen and Fuel Cells in the Economy] 경제용어사전

... Initiative)' 선언에 따라 출범한 기구. 주요 활동으로는 △수소 경제로의 이행을 위한 다자간 연구개발 △실증·상용화 협력 체계의 구성과 운영 △정책개발·표준화를 위한 포럼 등이 있다. 미국을 비롯해 한국, 일본, 중국, 호주, 독일, 뉴질랜드, 브라질, 아일랜드, 노르웨이, 캐나다, 인도, 러시아, 이탈리아, 남아공, EU, 영국, 프랑스 등 20개국이 회원국으로 참여하고 있다. 출범 후 수소경제로의 이행을 위한 다자간 연구·실증·상용화 협력 체계 구축, ...

재레드 다이아몬드 [Jared Mason Diamond] 경제용어사전

... 9위에 올랐다. 《총,균,쇠》 외에 《제3의 침팬지》 《섹스의 진화》 《문명의 붕괴》 《어제까지의 세계》 등 다양한 인문과학서를 펴냈다. 올해 6년 만의 신작 《대변동》에선 국가의 위기로까지 관심 분야를 확장했다. 라틴어 그리스어 독일어 프랑스어 러시아어 등 수개국어를 구사하지만 “한글은 세계에서 가장 뛰어나고, 학습하기 쉬운 문자”라고 평가하는 '한글 예찬론자'이기도 하다. 미국 UCLA 지리학과 교수로 재직하면서 강의와 집필, 해외 강연 등 왕성한 활동을 ...

딜리버리히어로 [Delivery Hero] 경제용어사전

온라인으로 음식 배달 서비스를 운영하는 독일 기업. 유럽과 중동, 아시아 등에서 사업 중이며 한국에선 배달앱 국내 2위 '요기요'와 3위 '배달통'앱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2019년 12월 딜리버리히어로는 배달의민족 서비스를 운영 중인 우아한형제들을 5조원에 인수했다. 이는 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 항공 인수 가격으로 제시한 2조5000억원보다 두 배 높은 것으로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인 현대건설과 GS 등의 시가 총액과 ...

디디에 트루쇼 [Didier Truchot] 경제용어사전

... 유럽, 아시아 시장으로 확장하며 글로벌 시장조사 업체로 키웠다. 인수합병(M&A)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 2011년 소비자 조사 전문기업 시노베이트를 인수했다. 소셜미디어(SNS) 조사 전문업체 신세시오를 작년에 인수했다. 같은 해 독일 시장조사 업체 지에프케이(Gfk)의 소비자 조사부문도 사들였다. 현재 입소스는 글로벌 마케팅 리서치 업체 중 미국 닐슨, 영국 칸타에 이어 세계 3위다. 90여 개 국가, 200개가 넘는 도시에서 시장 조사를 하고 있다. 입소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