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 / 6건

국가기후환경회의 경제용어사전

... 연료비를 반영하도록 했다. 이 경우 현재 월 전기요금을 5만원 내는 가정은 2030년이면 월 7700원(14%)을 추가로 부담해야 할 것으로 추산됐다. 국가기후환경회의는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정책적 체질개선도 촉구했다. 한·중·일 동북아 미세먼지-기후변화 공동대응 협약 체결을 추진해야 한다는 제안이다. 미세먼지-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국가 통합연구기관을 설치하고 동북아 미세먼지 연구의 허브 역할을 수행하는 방안도 담겼다. 또 현행 5년 단위로 수립하고 있는 미세먼지 ...

북방경제권 경제용어사전

... 발표했다. 나진항 개발은 한국으로서도 매우 중요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신의주만 해도 중국 단둥경제권의 '우산' 아래 있어 한국의 역할이 제한적이다. 나진항은 한국의 대륙 진출을 위한 유일한 '물류 루트'인 셈이다. 성원용 인천대 동북아국제통상학부 교수는 “남·북·러 합작사업의 시작이 나진항”이라며 “환적항으로서의 기능뿐만 아니라 주변 배후 단지를 개발해 제조공장 등을 들일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고, 무엇보다 관광자원이 뛰어나다”고 말했다.

사드 [Terminal High Altitude Area Defense]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고(高)고도미사일방어체계. 미국의 군사기지를 공격하는 미사일을 격추할 목적으로 록히드마틴이 개발한 공중방어시스템이다. 적 탄도미사일을 탐지해 고도 40-150㎞에서 초속 약 2.5㎞로 날아오는 미사일을 요격할 수 있는 미사일방어(MD)체계로 요격용 미사일과 조기경보레이더로 구성된다. 해상에서 적 탄도미사일을 요격하는 SM-3와 함께 미국 MD체계의 핵심으로 꼽힌다. 지상 배치이동형으로, 1개 포대 도입비용은 1조원 이상이다.

동북아개발은행 경제용어사전

북한이 핵을 포기할 경우 북한의 경제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이 주변국, 국제기관과 함께 설립하기로 한 은행으로 2014년 3월 박근혜 대통령이 독일 드레스덴에서 제안했다.

베세토 [BESETO] 경제용어사전

북경(Beijing), 서울(Seoul), 도쿄(Tokyo)를 연결하는 동북아 중심 도시 연결축을 일컫는 말이다. 베세토는 1993년 10월 도쿄에서 열린 세계수도시장회의에서 서울시가 한국, 중국, 일본이 동북아시아의 중심으로 서기 위해서는 3국 간 협력이 필요하다고 제기한데서 시작됐다. 초기에는 문화, 예술, 스포츠 분야에 초점이 맞춰졌으나 2000년 이후 경제분야로 확대되면서 베세토벨트, 베세토라인이라는 용어가 만들어졌다. 2년 뒤인 1995년 ...

두만강개발계획 [Tumen River Area Development Program] 경제용어사전

남북한, 중국, 러시아, 몽골 5개국이 두만지역, 나아가 동북아의 경제발전을 목적으로 지난 92년 출범한 경제협력체이다. 5개 회원국의 차관급협의체인 5개국위원회(consultative commission)는 年 1회 회의를 개최했다. 5개국위원회는 사업을 발굴.기획.추진.조정하는 역할을 담당했다 2005년 개발 대상 지역을 확대하고 공동기금을 설립하고 다자간 협의체인 `광역두만강개발계획'으로 로 전환했다. 본래 남ㆍ북한과 중국ㆍ러시아ㆍ몽골 등 5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