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101건

노딜 브렉시트 [No Deal Brexit] 경제용어사전

... 202표, 반대 432표의 압도적인 차이로 부결시켰다. 이에 따라 노딜 브렉시트가 현실화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관측이 나온다. 영국과 EU는 별도 합의가 없다면 오는 3월29일에 결별하기로 돼 있다. 메이 총리의 플랜B가 하원의 동의를 얻지 못하거나, EU와의 재협상이 결렬되면 노딜 브렉시트로 이어질 수 있다. 미셸 바르니에 브렉시트협상 EU 수석대표는 1월 16일 “노딜 브렉시트의 위험이 오늘보다 높았던 적이 없다”고 우려했다. 영국 재무부는 노딜브렉시트 시 15년후 ...

민중공동행동 경제용어사전

... “문재인 정부가 내세운 100대 과제 중 39개 과제가 개혁을 향해 전혀 진척되지 못하고 있다”며 문 정부의 1년을 비판한 뒤 “아직 오지 않은 민중의 봄을 앞당기기 위해 조직을 출범시킨다”고 밝혔다. 이후 문 정부에 대한 비판 수위를 날로 높여왔다. 민중공동행동의 주축은 민주노총이다. 출범 직후 상여금과 각종 수당 일부를 최저임금 산입 범위에 포함하는 방식으로 최저임금법이 개정되자 “촛불혁명 덕분에 집권한 민주당에 경고를 보낸다”며 날을 세웠다.

출생시민권제도 [birthright citizenship] 경제용어사전

... 주어진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서도 출생시민권 제도의 근거인 수정헌법 제14조 1절을 언급하면서 “이 조항은 비(非)시민권자와 불법 이민자 자녀에게 미국 시민권을 주는 근거가 되지 못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많은 법학자들이 이에 동의한다”고 덧붙였다. 이 조항은 '미국에서 출생하거나 귀화한 사람, 사법권 내에 있는 모든 사람은 미국 시민'이라고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미국 내 일부 보수주의자들을 중심으로 '사법권 내에 있는'이라는 문구는 미국 시민과 합법적인 ...

마이데이터 경제용어사전

... 개인으로 정의하는 개념이다. 마이데이터가 허용되면 개인은 여러 금융회사에 흩어진 금융정보를 통합 관리할 수 있게 된다. 데이터 3법(개인정보보호법·신용정보법·정보통신망법) 개정으로 2021년 8월부터 데이터 기업 사업자들이 개인의 동의를 받아 금융정보를 통합 관리해주는 마이데이터사업(신용정보관리업)이 가능해졌다. 즉 마이데이터 사업이란 금융사나 통신사, 또는 병원 등 여러 기관에 분산되어 있는 개인의 정보를 한곳에 모아 제3의 서비스 사업자에게 제공하는 비즈니스를...

인가연장근로 경제용어사전

근로자의 동의를 받은 사용자가 고용노동부 장관의 인가를 얻어 최장 근로시간(300인 이상 사업장은 2018년 7월1일부터 주 52시간)을 초과해 근로하도록 지시할 수 있는 제도. 탄력적 근로시간제 등 기존 유연근무제는 평균 근로시간을 주 52시간으로 맞춰야 하지만, 인가연장근로로 인정받으면 그럴 필요가 없다. 이전에는 자연재해나 중대 사고가 발생할 때만 허용됐다. 기업들은 석유화학업체의 정기보수 기간, 조선사의 선박 시운전 기간 등에도 이를 인정해달라고 ...

시도할 권리 법안 [Right to Try] 경제용어사전

... 법안을 시행하고 있다. 이법에 의해 치료를 받기 위한 환자가 1)생명을 위협하는 질병에 걸렸거나 또는 위중한 상태, 2)기존 승인된 치료 옵션을 전부 사용했고 임상시험에도 참가할 수 없거나, 3)담당 의사에게 해당 의약품에 대한 서면 동의서를 제공한 해야한다. 환자 투여가 허용되는 임상신약의 조건은 1)임상 1상을 성공적으로 완료한 약, 2)FDA 임상시험을 지속하고 있는 약, 연방 식품, 의약품, 화장품 법 또는 공중보건법에서 3)승인이나 판매허가를 받지 않은 약이다

계약갱신청구제 경제용어사전

... 오염된 경우도 파손으로 봐야 한다”는 주장이 있는가 하면 “그 정도는 경미하다”는 해석도 나온다. 이에 대해 정부 관계자는 “파손 정도는 상대적이어서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나 법원의 해석을 들어봐야 한다”고 밝혔다. 임대인의 동의 없이 주택의 전부나 일부를 재임대한 것도 갱신 거절 이유가 된다. 세입자가 집을 빌려 숙박 공유 서비스업을 하고 있는 경우 집주인이 '동의한 적 없다'며 갱신을 거절할 수 있다. 세입자 A씨가 B씨에게 월세 일부를 보전받는 조건으로 ...

디지털세 [digital tax] 경제용어사전

다국적기업이 외국에 고정사업장을 운영하지 않더라도 매출이 발생한 곳에 세금을 내도록 하는 조세체계다. 일정 금액 이상의 초과이익에 대한 과세 권한을 매출 발생국에 배분해 과세하는 방식이다. 프랑스는 2019년 7월 세계 처음으로 디지털세를 제도화했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미국 기업을 겨냥한 세금제도를 시행하지 말라며 보복관세 카드로 맞섰기 때문에 시행을 미뤄웠다. 그러다 2021년 7월 1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20개국(...

EU 일반 개인정보보호법 경제용어사전

유럽연합(EU) 회원국 간에 기업의 개인정보 보호 책임을 강화한 규제다. 인터넷 이용자의 인터넷주소(IP)와 위치정보를 보호 대상에 새로 추가했다. 또 인종·민족, 종교, 유전자 정보 등은 소비자가 명시적으로 동의하지 않으면 취급할 수 없다. 정보를 제공한 소비자는 자신의 정보가 어떻게 처리됐는지 확인하고 수정을 요구할 권리도 가진다. 2016년 5월에 제정됐고 2018년 5월 25일 본격 시행되고 있다. GDPR은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

무력사용권 [Authorization for Use of Military Force] 경제용어사전

적국의 미국에 대한 공격이 임박했다고 판단할 경우 미국 대통령이 의회의 동의없이 전쟁을 벌일 수 있는 권한. 미국은 전쟁선포권이 의회에 있어 대통령이 다른 나라와 전쟁을 치르려면 의회의 승인을 얻어야 한다. 그러나 2001년 발생한 9.11 테러 직후 조지 부시 당시 미국 대통령은 IS에 대응하기 위해 전쟁권한을 달라고 의회에 승인을 요청했고 의회는 9.11사태 발생 3일만인 9월 14일 에 이를 통과 시켰다. 하지만 이후에 AUMF는 지나치게 자의적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