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41-250 / 1,933건

바크트 [Bakkt] 경제용어사전

... 준비중인 가상통화 거래 플랫폼. 바크트는 NYSE의 모회사인 인터콘티넨털 익스체인지(ICE, Intercontinental Exchange)가 마이크로소프트(MS) 등과 함께 개발하고 있으며 MS의 클라우드 기술로 운영될 예정이다. 바크트는 ICE 디지털 자산 저장소에 보관한 비트코인으로 선물 거래를 처리할 예정인데 실제 결제는 ICE의 또 다른 자회사 미국 ICE 청산소(ICE Clear US)를 통해 진행된다 2019년초 출범할 예정이다.

로버트 갈루치 [Robert L. Gallucci] 경제용어사전

로버트 갈루치 전 미국 국무부 북핵특사(72)는 1994년 1차 북핵 위기를 봉합한 이른바 '제네바 합의'의 주역이다. 북핵 동결의 대가로 미국이 경수형 원자로(경수로)와 원유를 제공하는 게 합의의 핵심이었지만 북한 핵 개발이 계속되면서 8년 뒤 합의가 파기됐다. 갈루치 전 특사는 미국 내에서 대북 협상과 대화를 강조하는 대표적인 온건파로 꼽힌다. 워싱턴DC의 조지타운대 국제관계대학원 학장으로 재직했다. 2018년 5월 한국 정부의 지원 중단으로 ...

동박 [elecfoil] [copp] 경제용어사전

... 늘고 있다. 워낙 얇다 보니 불량 가능성이 높고, 공정도 까다롭다. 첨가제에 따라 동박 자체의 성능도 천차만별이다. 생산하는 곳의 온도와 습도의 영향도 받는다. 공장을 지어도 제품 생산까지 몇 년이 걸린다. 진입장벽이 높은 산업이다. 미국에서는 `Copper Foil(동박)'이라하고 일본에서는 '전해동박(電解銅箔)'이라 부른다. 한국에서는 1989년 이전에는 전량 일본에서 수입해 썼으나 1990년 부터 일진머티리얼즈의 제품이 상용화 되면서 수입을 대체하기 시작했다. ...

수소연료탱크 경제용어사전

... 비해 60%가량 가볍고 강도는 10배 이상 강하다. 이 때문에 연료 소모도 적고 타이어나 브레이크 라이너의 수명도 비교적 길다. 화재나 사고 등 주변 온도의 변화나 충격이 감지되면 수소를 방출시켜서 사고를 미리 차단한다. 수소연료탱크 제조기술은 파열 내압 방폭 화염 등 25개 항목의 국제기준 및 테스트를 통과해야 출하할 수 있을 정도로 장벽이 높아 국내에서는 일진복합소재가 유일하고 전세계적으로도 일본의 토요타와 미국의 링컨 등 3개 업체가 전부다.

루빈 독트린 [Rubin doctrine] 경제용어사전

루빈 독트린이란 달러 강세가 자국의 국익에 부합한다는 당시 로버트 루빈 미국 재무장관의 인식을 바탕으로 펼쳐졌던 '슈퍼 달러' 시대를 말한다. 1995년 4월에는 일본 경제를 살리기 위한 '역(逆)플라자 합의' 이후 달러 강세를 용인하는 '루빈 독트린' 시대가 전개됐다. 엔·달러 환율은 달러당 79엔에서 148엔으로 급등했다. 당시 미국 경제는 견실했다. 빌 클린턴 정부 출범 이후 수확체증의 법칙이 적용되는 정보기술(IT)이 주력 산업으로 부상하면서 ...

K-시티 [K-City] 경제용어사전

... 연구기관 등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한국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하면 된다. 주말에는 대학에 무료 개방한다. 국토부는 2021년까지 자율주행 관련 산업단지도 마련한다. K-시티 인근에 37만㎡ 규모의 '4차 산업혁명 지원지구'를 조성할 예정이다. 자율주행은 4차 산업혁명을 대표하는 기술이다. 미국 기술조사업체 내비건트리서치는 자율주행과 관련된 세계 시장 규모가 2020년 210조원, 2035년에는 1300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웨이모 원 [Waymo One] 경제용어사전

구글 모기업 알파벳의 자율주행 자동차 부문인 웨이모가 시행중인 자율주행 택시 호출 서비스. 차량공유 앱(응용프로그램) 우버처럼 스마트폰으로 호출해 이용할 수 있다. 2018년 12월 5일 (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시 일대에서 이용자 400명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택시 호출 서비스를 선보였다. 웨이모 차량은 운전자 개입없이 스스로 주행한다. 오작동에 대비해 엔지니어가 운전석에 앉아 상황을 모니터링하는 방식으로 운행한다.

인공지능 활용 7대원칙 경제용어사전

... 동시에 일본 정부는 AI가 은행 대출 심사나 자율주행차 운전을 한다면 어떤 과정을 거쳐 판단했는지를 추후에 확인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AI 판단에 대한 불안감과 의구심을 줄이기 위해서다. 일본 정부는 7대 원칙을 기반으로 관련법을 정비할 계획이다. 구글, 애플, 아마존 등 정보기술(IT) 기업들이 AI 기술 개발을 이끌고 있는 미국에선 AI 활용 규칙이 기본적으로 기업 자율에 맡겨져 있다. 반면 중국은 국가 주도로 빅데이터를 관리하는 추세다.

인사이트호 [Insight] 경제용어사전

미국이 화성에 보낸 여덟 번째 탐사선. 2018년 5월 5일 미국 캘리포니아 반덴버그 공군기지에서 발사돼 206일간 4억8000만㎞를 이동한 후 2018년 11월 26일 오후 2시54분(현지시간) 화성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 착륙까지 약 6분30초를 무사히 버틴 뒤 화성 적도 인근의 엘리시움 평원에 내려앉았다. 인사이트호는 화성의 표면과 대기를 관측했던 지금까지의 화성 탐사선들과 확연히 구분된다. 행성 내부를 들여다볼 수 있는 첨단 장비를 두루 갖추고 ...

테믹시스 경제용어사전

다국적제약사 GSK의 기존 오리지널 항바이러스제 '제픽스'(성분 라미부딘)와 길리어드의 항바이러스제 '비리어드'(성분 테노포비어) 성분을 합친 복합제(개량신약)다. 셀트리온이 2016년부터 개발에 착수해 2018년 1월 미국 FDA에 승인을 신청했고 11월 16일(현지시간) 미국식품의약국(FDA)로부터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1) 감염 치료에 투여하는 경구용 항바이러스제로 판매승인을 받았다. 국내에서는 2018년 10월 25일 셀트리온제약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