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7 / 7건

중회계협정 [2013 U.S. and Chinese auditing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 증시에 상장할 때 해당국의 회계기준 적용을 을 면제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중국 기업은 중국 회계기준만으로 뉴욕증시에 상장할 수 있었다. 하지만 2020년 6월 '중국판 스타벅스'로 불린 루이싱커피가 회계부정으로 나스닥에서 퇴출되는 ... 있다”며 제재 조치를 예고했다. 이어 중국이 전국인민대표자대회에서 홍콩보안법을 제정한 5월29일엔 기자회견을 통해 “ 증시에 상장한 중국 기업의 관행을 연구하도록 지시했다”며 한 발 더 나아갔다. 공화당이 장악한 상원도 5월 20일 ...

로빈후드 [Robinhood] 경제용어사전

... 투자 통로로 올해 1분기에만 신규계정이 300만개나 늘었다. 국의 밀레니얼과 Z세대에 속하는 이들은 한국의 '동학개'에 해당되면 로빈후드 앱을 통해 주식을 거래한다고 해서 '로빈후드 투자자'라고 불린다. 이들은 애플, 아마존 같은 기술주와 항공사나 카지노, 호텔 등과 같이 봉쇄령으로 인해 가장 큰 타격을 입은 주식을 매수했고 증시 전반을 반영하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 역시 3월 저점부터 6월10일까지 40%정도 올라 큰 수익을 ...

어닝 리세션 [earnings recession] 경제용어사전

... 의미한다. 2019년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가 큰 가운데 기업 실적이 '어닝 리세션(실적 침체)' 상황에 놓이면 증시 변동성이 더 커질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어닝 리세션은 지난 50년간 12차례 발생했다. 이 가운데 ... 3차례는 그렇지 않았다. 가장 최근의 어닝 리세션은 2015~2016년 발생했다. 당시 경기는 전반적으로 괜찮았지만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이 배럴당 26달러까지 추락하면서 에너지 기업들의 순이익이 급감했다. 이로 인해 2015년 ...

민스키 모멘트 [Minsky moment] 경제용어사전

... 나빠지고 결국 채무자는 건전한 자산까지 팔아서 빚을 갚으면서 금융 시스템이 붕괴되고 금융위기까지 초래한다는 것이다. 국 경제학자 하이먼 민스키(Hyman Minsky)가 주장한 이론으로, 주류 경제학계에서 크게 주목받지 못하다가 2008년 ... 이어졌다. 하지만 주택시장이 붕괴돼고 대출을 갚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어나 빚을 갚을 수 없는 상황으로 내몰리면서 국 경제뿐 아니라 세계 경제 위기로까지 이어졌다. 국 뉴욕증시의 3대 주가지수가 일제히 급락한 2020년 9월 3일(현지시간) ...

테이퍼링 [tapering] 경제용어사전

... 의 일종이다. 테이퍼링은 '점점 가늘어지다', '끝이 뾰족해지다'라는 뜻으로 2013년 5월 당시 벤 버냉키 중앙은행(Fed) 의장이 언급하면서 유명한 말이 됐다. 테이퍼링은 버냉키 의장이 사용한 것으로 같은 긴축이면서도 ...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때문에 시장에서는 Fed에서 언제 테이퍼링을 실시하지에 매우 예민하게 주시하며 증시는 테이퍼링 이야기만 나와도 공포심리에 휩싸이게 된다. 2013년 Fed 연준의장이 2008-2009년 국 금융위기때문에 ...

그린스펀효과 [The Greenspan Effect] 경제용어사전

1987년부터 2006년까지 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RB) 의장으로 재임했던 앨런 그린스펀이 금융시장 에 가지고 있는 영향력을 말한다. 구체적으로는 그의 금융시장에 대한 발언이 금리변경 등 통화정책 변경과는 무관하게 실제 정책적 효과를 갖는 것을 말한다. 그는 87년 8월 뉴욕 증시의 주가가 폭락해 금융위기의 조짐을 보이자 " 연방준비은행(중앙은행)은 필요한 모든 유동성 을 공급할 준비가 돼 있다"는 발언으로 시장을 안정시켰고 ...

디커플링 [decoupling] 경제용어사전

... 흘러가는데(동조화, coupling), 탈동조화는 이런 움직임과 달리 독자적으로 움직이는 현상을 말한다. 넓게는 경제분야에서 사용되며, 좁게는 환율, 주가 등의 움직임을 설명하는데도 자주 사용된다. 2008년 금융위기 당시 증시가 급락하자 '디커플링' 논란이 있었다. 유럽과 아시아 등 글로벌 증시국을 따라 급락할 것인지를 두고 전망이 분분했던 것. 그러나 2011년 말이 되자 상황은 정반대로 흐르고 있다. 유럽은 재정위기 로 몸살을 앓고, 아시아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