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71-80 / 535건

마가 경제용어사전

... 정도로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이외 구글과 애플은 여전한 경쟁력으로 대표 기술주 자리를 지키고 있다. 반면 FAANG 기업이었지만 MAGA에서 빠진 페이스북과 넷플릭스는 사업 모델 한계 때문에 성장성 측면에서 밀린다는 분석이다. 페이스북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나 넷플릭스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는 시장이 포화되거나 경쟁이 과열되면서 성장잠재력이 떨어질 수 있다는 얘기다. 또 이들은 광고나 스트리밍 의존도가 너무 높다는 것도 약점으로 꼽힌다.

에지 컴퓨팅 [edge computing] 경제용어사전

... 컴퓨팅은 한계에 부딪혔다. IoT 기기가 제공하는 데이터가 폭증하면서 중앙 컴퓨터가 이를 모두 처리하기 버거워졌다. 데이터를 처리하는 데 걸리는 시간도 문제점으로 떠올랐다. 에지 컴퓨팅은 이런 한계를 분산처리 기술로 보완한다. 각 IoT 기기에서 분석할 수 있는 데이터는 현장에서 바로 처리한다는 개념이다. 자율주행, 스마트팩토리, 가상현실(VR) 등 즉시 대처가 필요한 기술이 떠오르면서 에지 컴퓨팅은 4차 산업혁명의 필수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마이크로바이옴 [Microbiome] 경제용어사전

... 이상 많고 유전자 수는 100배 이상 많다. 따라서 미생물을 빼놓고 인간의 유전자를 논할 수 없을 정도이기에 제2의 게놈(Second Genome)이라 부르기도 한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유익균과 유해균이 생성되는 원리와 질병간의 연관성 등을 분석할 수 있어 신약 개발 및 불치병 치료법 연구에 폭넓게 활용될 수 있는 분야다. 또한 마이크로바이옴은 식품, 화장품, 치료제 개발에 쓰인다. 다만 이를 활용한 의약품 개발 연구는 대부분 초기 단계여서 제품 개발까지는 시간이 걸릴 ...

지구바이오게놈프로젝트 경제용어사전

지구상 모든 동식물의 유전 정보를 담은 방주를 만들겠다는 계획으로 해리스 르윈 미국 데이비스 캘리포니아대 교수가 2018년 4월 공개한 프로젝트. 지구상에 1000만~1500만 종에 이르는 모든 진핵 생물종의 게놈을 분석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앞으로 10년간 47억달러가 투입될 이 프로젝트는 고세균과 세균을 제외한 모든 생물체를 포함하고 있다. 르윈 교수는 확보된 유전 정보는 멸종 위기에 처한 생물을 보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질병 치료제와 ...

퀀트 투자 경제용어사전

... 방식이다. 저(低)주가수익비율(PER·주가/주당 순이익)과 저주가순자산비율(PBR·주가/주당 순자산),주가매출액비율(PSR·주가/주당 매출), 주가현금흐름비율(PCR·주가/주당 영업현금흐름) 등 숫자로된 모든 것이 퀀트의 분석 대상이다. 자본수익률(return on capital)과 이익수익률(earnings yield)이라는 두 가지 지표만을 가지고 20년간 836배의 수익을 거둔 조엘 그린블라트는 수학적, 통계적인 기법을 활용해 투자 종목을 발굴하는 퀀트 ...

풍계리 핵실험장 경제용어사전

... 장점도 있다. 북한은 만탑산에 주요 핵 시설을 배치하고 지하에 수평·수직 갱도(땅굴)를 뚫어 그 안에서 핵실험을 해온 것으로 전해진다. 하지만 최근 이곳은 지반붕괴 현상을 보이는 등 노후화돼 폐쇄는 불가피한 수순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방사능 오염문제로 더 이상 핵실험을 하기 어렵다는 관측도 나왔다. 2018년 3월 23일 북한 전문매체 38노스는 갱도 굴착 작업 활동과 인력 수가 크게 줄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한편, 북한은 2018년 4월 20일 김정은 북한 ...

스마트팜 [Smart Farm] 경제용어사전

... 우리나라는 이를 3단계로 구분해 추진하고 있다. 1단계는 각종 센서 및 폐쇄회로TV(CCTV)를 통해 온실환경을 자동으로 제어한다. 2단계는 온실대기, 토양환경, 작물 스트레스 등을 실시간으로 계측해 적절한 조치를 취해 주고, 빅데이터 분석으로 영농의 의사 결정을 지원한다. 3단계는 로봇 및 지능형 농기계로 작업을 자동화하고, 작물의 영양상태를 진단·처방하며, 최적의 에너지 관리까지 해 주는 것이다. 현재는 2단계 기술을 적용 중이다. 스마트팜의 선두주자는 단연 네덜란드와 ...

일괄적 관세 [blanket tariff] 경제용어사전

... 관세이다. 골드만삭스 아시아태평양 담당 수석 이코노미스트 앤드류 틸튼(Andrew Tilton)과 미국 담당 정치 이코노미스트 알렉 필립(Alec Phillips)은 2017년 2월 6일자 보고서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모든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일괄적으로 관세(blanket tariff)를 부과할 위험이 있으며 특히 철강, 대형 가전, 기계류 ,자동차 부품 등 중국과 미국이 치열하게 경쟁을 벌이는 물품이 타깃이 될 공산이 크다고 분석했다.

스팀잇 [steemit] 경제용어사전

... 같은 다양한 가상화폐를 통해 콘텐츠를 거래할 수 있게 함으로써 스팀잇이라는 미디어 생태계가 돌아가게 하는 것이다. 2018년 2월 현재 스팀잇을 사용하는 스티머는 대략 50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추정된다. 최근에는 국내에서도 스팀잇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방문자 수가 늘고 있다. 웹사이트 트래픽 분석기업 알렉사에 따르면 스팀잇 방문 국가 트래픽이 가장 높은 곳은 미국에 이어 한국이 2위다. 전체 방문자 트래픽의 11.2%가 한국에서 발생하고 있다.

위안화 국제화 경제용어사전

... 차지하는 비율은 늘지 않고 있다. 2013년 0.63%에 불과하던 위안화 비중은 2014년 2.17%, 2015년 2.31%로 뛰었지만 2016년엔 1.68%로 떨어졌다. 위안화 국제화를 위한 중국 정부의 노력이 성과를 내고 있다는 분석도 제기된다. 독일 중앙은행인 분데스방크는 2018년 1월 15일 위안화를 외환보유액 운용 통화에 포함하겠다고 발표했다. 같은날 프랑스 중앙은행은 외환보유액 중 일부를 이미 위안화로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럽중앙은행(ECB)은 지난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