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81-90 / 534건

스마트 시티 경제용어사전

... 정부는 세종 시범도시를 AI 기반 도시로 만든다는 목표를 세웠다. 모빌리티·헬스케어·교육 등 7대 공공 서비스에 혁신 기술을 접목한다. 모빌리티 분야에서는 공유 기반 교통수단을 광범위하게 보급한다. 교통흐름 데이터를 AI로 분석해 교통체증을 줄이는 서비스도 개발할 계획이다. 자율주행차 등 미래형 이동수단도 이곳에 시범적으로 도입한다. 부산 에코델타시티 사업의 핵심은 데이터와 증강현실(AR)이다. 도시의 물순환 전 과정에 스마트 물관리 기술을 적용한다. ...

프로젝트 제로 경제용어사전

구글의 사내 보안분석팀. 이들은 2018년초 전세계에 드러난 인텔의 중앙처리장치(CPU)의 중대 보안 취약점이 전세계적으로 드러나기 반년전인 2017년 6~7월께 이런 사실을 인텔에 알려주었다. 또한 CPU 중대 결함이 일반에 알려지며 전 세계 사용자들이 혼란에 빠지자 이를 해결할 대안도 가장 먼저 내놓았다. 구글은 4일(현지시간) 자사 보안블로그를 통해 자체 개발한 보안패치 기술인 `렙트온라인(ReptOnline) 을 공개하면서 이를 적용하면 해킹 ...

렙트온라인 [ReptOnline] 경제용어사전

2018년 1월 4일 (현지시간) 구글의 사내 보안분석팀인 '프로젝트 제로'가 인텔의 CPU의 보안취약점을 개선하기 위해 자체 적으로 공개한 보안패치 기술. 인텔의 중앙처리장치(CPU)에 결함이 있다는 뉴스는 2018년초 전세계적으로 알려지게 됐는데 프로젝트 제로는 이 보다 6개월전인 2017년 6~7월께 이 사실을 인텔에 알려주었다. 구글은 `렙트온라인(ReptOnline)을 적용하면 해킹 위험을 없애면서도 CPU 속도 저하 같은 부작용을 막을 ...

회색 코뿔소 [gray rhino] 경제용어사전

... Gray Rhino: How to Recognize and Act on the Obvious Dangers We Ignore)이라는 책으로 출간됐다. 2018년 이후 중국 경제의 성장률보다는 신용 위기라는 '회색 코뿔소'에 주목해야 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뉴욕타임스, 월스트리트저널 등 미국 언론뿐 아니라 중국 언론도 중국 경제의 '회색 코뿔소'로 부채 급증을 지목했다. 국제통화기금(IMF)에 따르면 2008년 6조달러 정도였던 중국의 비금융 부문 총부채는 2016년 말 28조달러로 ...

신형 국제관계 구축 경제용어사전

... 중국 국가주석이 2017년 10월 집권 2기를 맞아 대외정책 키워드로 내세운 구상이다. 상호 존중과 공평·정의, 협력, 상생 등을 통해 국제사회 공동 이익을 추구하겠다는 것이다. 세계 2위 경제대국이란 위상에 걸맞은 외교정책을 펴고 새로운 국제질서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다. 미국이 도널드 트럼프 정부 출범 이후 자국 우선주의로 치우치는 틈을 활용해 국제사회에서 영향력을 확대하겠다는 의도라고 외교 전문가들은 분석한다.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 경제용어사전

... 말한다. 덩샤오핑(鄧小平)이 제기한 '중국 특색 사회주의'에 '신시대'라는 수식어를 달았는데 이는 시 주석이 집권 2기(2018~2022년)에는 과거 지도자들과의 차별화를 통해 1인 지배 체제를 더욱 공고화할 것임을 예고한 것이라는 분석이다.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의 핵심은 전면적 샤오캉(小康·모든 국민이 풍족하고 편안한 생활을 누리는) 사회 실현과 중화민족 부흥이란 '중국몽(中國夢)'으로 요약된다. 2021년부터 2050년까지 두 단계로 나눠 국가 발전의 ...

리처드 H.세일러 경제용어사전

... 노벨경제학상 수상자. 미국 시카고대 경영대학원 교수로 행동경제학 분야의 권위자로이다. 2008년 출간된 베스트셀러 《넛지(nudge)》의 저자로도 잘 알려져 있다. 노벨위원회는 “세일러 교수는 경제활동을 하는 개인들의 의사결정 과정을 분석함으로써 경제학과 심리학을 잇는 가교를 놓았다”고 설명했다. 또 “제한된 합리성과 자기절제 부족 등이 개인의 의사결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탐구했다”며 “그의 이론은 경제 연구와 정책 수립에 커다란 영향을 끼쳤다”고 소개했다. 세일러 ...

친환경 차 협력금제도 경제용어사전

... 제도 등을 담은 '자동차 등의 대기오염 저감에 관한 법률안'(송옥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대표발의)이 상정돼 있다. 온실가스배출량 외에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까지 고려한 제도로 2019년 시행될 예정이다. 환경부는 친환경차 협력금의 모태가 된 저탄소차 협력금 제도가 프랑스에서 성공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국내 자동차업계에선 프랑스 자동차 기업들이 이 제도에 맞춰 소형차 개발에만 집중하다가 독일, 일본 등에 자동차산업 주도권을 빼앗겼다고 분석했다.

유토리 세대 [ゆとり] 경제용어사전

... 바라보는 비율도 높다. 유토리 세대는 빠르게 변하는 사회에 대응할 수 있는 힘을 기른 첫 세대로 평가받는다. 재평가는 2012년 국제학업성취도평가(PISA)에서 일본 순위가 크게 오르면서 시작됐다. 경제주간지 다이아몬드는 “2002년 시행된 유토리 교육의 효과가 장기적으로 발휘된 결과 2012년 PISA 순위가 올랐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유토리 교육이 단순한 문제 풀이가 아니라 지식의 창의적 응용·활용 능력을 강조했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정밀의료 경제용어사전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과 개인의 유전체 정보, 임상 정보, 생활습관 정보 등을 활용해 맞춤형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맞춤 의료를 구체화하는 것은 물론 대규모 유전체 정보를 분석해 미래형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포함하는 개념이라 할 수 있다. 정밀의료를 현실화하기 위해서는 빅데이터를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다. 개인의 생활습관, 유전체 등의 데이터가 모여야 이를 분석해 질환이 생기는 원인 등을 파악할 수 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