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 / 6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高位公職] 경제용어사전

... 수사·기소하는 독립기관으로 줄여서 '공수처'라고도 한다. 공수처의 수사 대상은 3급 이상의 고위공직자와 그 가족이다. 3급이상의 고위 공직자에는 대통령, 국회의원, 대법원장 및 대법관, 헌법재판소장 및 헌법재판관, 국무총리와 국무총리 비서실 정무직 공무원,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정무직 공무원, 판사 및 검사, 경무관 이상 경찰공무원이 해당한다. 공수처 조직은 차관급인 공수처장과 차장 각 1명을 포함해 검사 25명, 수사관 40명, 행정직원 20명으로 구성된다. 차장은 법조계 ...

시자쥔 [習家軍] 경제용어사전

... 이들은 2017년 시주석의 측근들로 시주석은 2017년 10월 25일 공산당 19기 중앙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19기 1중전회)에서 최고지도부인 당 정치국 상무위원회를 시자쥔 인사들로 채웠다. 새로 상무위원에 선출된 리잔수(栗戰書) 당 중앙비서실장(67)과 왕후닝(王寧) 당 중앙정책실장(62), 자오러지(趙樂際) 당 중앙조직부장(60)은 시 주석 측근으로 꼽힌다. 왕양(汪洋) 부총리(62)는 후진타오(胡錦濤) 전 주석의 권력 기반이던 공산주의청년단(공청단) 출신이지만 시 주석 ...

지역전문가제도 경제용어사전

... 지역전문가를 길러냈다. 이들이 머문 국가는 80개국이 넘는다. 제도 도입 초기, 그룹 내에선 반대도 적지 않았다. 막대한 비용이 드는 데다 당장 현장에서 일손을 빼내는 게 부담스러웠기 때문이다. 계열사 사장들은 물론 회장 직속의 비서실에서도 탐탁지 않게 여겼다. 하지만 이 회장은 “국제화, 국제화 하지만 국제화된 인력 없이는 아무것도 할 수 없다”며 밀어붙였다. “이 일은 사장들이 직접 챙겨도 시원찮을 텐데 실무자들이 하고 있다. 한마디로 대소완급(大小緩急)을 가리지 ...

특별감찰관제 경제용어사전

2012년 대통령선거 때 박근혜 대통령 캠프의 정치쇄신특별위원회가 만든 정치쇄신 공약 중 하나. 대통령 측근 및 친인척의 비리를 감시하기 위해 도입되는 것으로 감찰 대상을 대통령의 배우자 및 4촌 이내의 친족, 대통령 비서실의 수석비서관 이상의 공무원으로 규정하고 있다.

우리법연구회 경제용어사전

진보성향 판사들의 모임이다. 1988년 6·29 선언 후에 발생한 2차 사법파동 영향으로 창립됐다. 노무현 정부 당시 전체 회원이 140여명에 이르렀으며 박시환 대법관, 강금실 전 법무부 장관, 김종훈 전 대법원장 비서실장 등이 요직에 발탁됨으로써 법원내 사조직이라는 비판을 받았다. 논란끝에 2010년 해체됐다. 국제인권법연구회 전신으로 불린다.

국가안전보장회의 [National Security Council] 경제용어사전

... 대통령 박정희의 지시에 따라 안보관련 현안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목적하에 설립되었다. 국가적인 돌발사태와 위기사태 발생시에 소집된다. 유명무실했던 것을 김대중 정부 때 외교·국방·통일 정책을 총체적이고 통합적으로 운영하기 위한 정책기구로 재출범했고 노무현 정부에 들어서면서 그 위상이 강화됐다. 대통령이 의장이고, 국무총리와 국가정보원장, 통일·외교통상·국방부장관과 대통령 비서실장, 국가안전보장회의 사무처장(청와대 국가안보보좌관)등 8명으로 구성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