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05건

가속기 경제용어사전

... 연구하는 장치다. 과거엔 핵물리학 등 기초연구에 주로 이용됐지만 최근엔 생명과학, 의학, 재료공학 등 응용과학과 관련 산업 전체로 활용 범위가 넓어지고 있다. 반도체, 2차전지, 신약 개발 등에서도 초격차를 내는 데 필요한 '꿈의 현미경'으로 ... 만들거나 노랑·파랑 다이아몬드를 만드는 등 재료의 물성을 변화시킬 수 있다. 암 치료 및 진단용 방사성 동위원소를 생산하기도 한다. 반도체 오류 및 손상 방지에도 활용된다. 태양에서 생성돼 지구까지 도달하는 우주 방사선 형태의 수소 ...

한국형위성항법시스템 경제용어사전

... 제공하는 SBAS를 외국에 의존하고 있다. 자체 SBAS 시스템을 가진 나라는 미국, 유럽, 일본, 인도, 러시아, 중국이다. 항공우주업계에 따르면 위성항법시스템 관련 국내 산업 규모는 2035년 50조원, 아시아태평양 시장은 400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KPS는 고용유발 효과 6만 명, 생산유발 효과 8조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LIG넥스원, AP위성, 단암시스템즈, ACE테크놀로지스, 한컴인스페이스 등이 KPS 사업에 참여할 예정이다.

탄소국경세 [carbon border adjustment mechanism] 경제용어사전

탄소 고배출 산업에 부과하는 일종의 관세다. 탄소국경조정제도(CBAM)이라고도 한다. 유럽연합(EU)이 2021년 7월14일 기후변화 해결을 위한 입법 패키지 '핏포55(Fit for 55)'를 발표하면서 탄소국경세 입법안도 동시에 ... 탄소 배출량을 1990년의 55% 수준까지 줄이기 위해서다. 탄소국경세를 통해 EU 역내로 수입되는 제품 중 역내 생산 제품보다 탄소배출량이 많은 제품에 대해 비용을 부담시킬 예정이다. EU는 탄소배출량 감축을 위해 역내 기업에 탄소세를 ...

라이다 [Light Detection and Ranging] 경제용어사전

... 레이저 빔의 시간을 측정함으로써 3D 공간정보를 획득하는 기술이다. 라이더는 기존의 항공/우주, 위성, 대기분석 등의 분야 뿐 아니라 자율주행, 원거리측정, 속도위반 단속, 3D리버스엔지니어링, 개인용 AR/VR 등의 일반 산업용 분야의 센서 관련 핵심기술로 떠오르고 있다. 현대 라이다센서는 칩과 모듈형태로 생산되고 있으며 그동안 가격이 비싸 완성차업체들이 채택하지 않았으나 저가 라이다 센서가 등장하면서 보금속도가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2021년 5월 현재 ...

탄소 포집·활용·저장 [Carbon Capture, Utilization and Storage] 경제용어사전

... 것에 그치지 않고 배출된 탄소를 활용할 수 있는 수단의 필요성이 부각되면서 주목받기 시작했다. CCS는 발전소나 산업체에서 발생하는 탄소가 대기 중에 배출되기 전에 포집해 저장하는 것이 핵심이다. 포집된 탄소는 저장에 적합한 장소로 ... 기술(EOR : Enhanced Oil Recovery)을 꼽을 수 있다. 이산화탄소를 유전에 주입해 석유 채취의 생산성을 향상하는 원리다. 전환 활용 분야는 탄소를 활용해 새로운 연료나 화학 물질을 만들거나 건축 자재물을 만드는 기술로 ...

탄소국경조정제도 [carbon border adjustment mechanism] 경제용어사전

... 부과하는 제도 혹은 그 관세를 말한다. 일종의 탄소국경세다. 국가별 온실가스 규제 수준 차이를 이용해 고탄소 배출 산업이 저규제 국가로 이전하는 '탄소 누출'을 막기 위한 조치로 평가된다. 유럽연합(EU)이 2021년 7월14일 기후변화 ... 탄소 배출량을 1990년의 55% 수준까지 줄이기 위해서다. 탄소국경세를 통해 EU 역내로 수입되는 제품 중 역내 생산 제품보다 탄소배출량이 많은 제품에 대해 비용을 부담시킬 예정이다. EU는 탄소배출량 감축을 위해 역내 기업에 탄소세를 ...

K택소노미 경제용어사전

... K택소노미는 모든 경제활동을 친환경으로 유도하겠다는 정부의 의지가 담긴 제도다. 저탄소 경제로의 이행 과정에서 탄소산업에 대한 투자손실 리스크를 미연에 막겠다는 의도도 깔려 있다. K택소노미는 향후 기업과 금융기관이 기후변화에 미치는 ... 제출함으로써 처음으로 공개됐다. K택소노미 초안에 농어업, 제조업, 에너지, 수송 등 10개 분야 87개 업종이 친환경 산업으로 분류된 것으로 확인됐다. 에너지 분야에선 태양광, 풍력, 폐열을 통한 열 생산 등 27개 분야가 포함됐다. 관심을 ...

K반도체 전략 경제용어사전

한국이 2030년까지 글로벌 반도체 공급망을 주도하도록 하기 위해 한국내에 세계 최고 반도체 생산기지를 구축하겠다는 전략. 이를 위해 반도체 연구개발(R&D) 세액공제 확대, 금융지원 강화, 화학물질 규제 합리화와 함께 '반도체 ... 3조5000억원 정도였다. 반도체업계는 정부가 추후 지원 수준을 더 높일 필요가 있다고 보고 있다. 미국에선 반도체산업 육성을 위해 지난 1월 국방수권법을 개정했으며 '반도체지원법(CHIPS for America Act)'이란 특별법도 ...

뉴스심리지수 [News Sentiment Index] 경제용어사전

... 가계·기업 체감 심리가 좋아지고 있다는 뜻이다. 한국은행은 이 지수가 CCSI·BSI 등은 물론 선행종합지수, 국내총생산(GDP) 지표와 높은 상관관계를 보이는 등 경기 흐름을 예민하게 포착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 지표들과 뉴스심리지수의 ... 130을 넘어섰다. 뉴스심리지수가 사흘 연속 130을 돌파한 것은 지난 1월 6~15일 후 2개월 만이다. 최근 산업생산·경제심리 등 지표가 좋은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이를 전하는 언론 보도가 쏟아지면서, 뉴스심리지수도 오름세를 이어가는 ...

재생에너지 전용 전기요금제 경제용어사전

한국전력(한전)으로 부터 재생에너지로 생산한 전력만 따로 구매할 수 있는 제도. 한국전력이 2021년에 도입했으며 '녹색 프리미엄제'라고도 한다. 한전이 구입한 재생에너지전력 (RPS애행되지 않은)에 대해 프리미엄을 주고 살 수 ... 높다. 한전이 2020년 1월 처음 입찰한 '녹색 프리미엄'은 ㎾h당 평균 낙찰가가 14.6원이었다. 기업들은 일반 산업용 전기의 평균 판매단가(약 107원)에 비해 13%가량 비싼 가격을 내야 한다. 이 때문에 이번 입찰에서 기업들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