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55건

그레이 수소 경제용어사전

석유화학 공정의 부산물로 나오는 부생수소 및 천연가스를 개질해 만드는 추출수소. 블루수소와 그린수소보다 훨씬 싸지만 탄소배출량이 상대적으로 많고 부생수소의 생산량이 제한적이라는 단점이 있다.

배터리 표준 경제용어사전

... 미래 표준으로 원통형 배터리를 채택하겠다고 밝혔다. 파우치형은 셋 중 가장 진보된 형태의 배터리로 꼽힌다. 주머니 모양으로 수십 개의 배터리 셀을 쌓아 올린 형태다.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고 대용량을 탑재할 수 있다. 대신 상대적으로 안전성이 떨어진다는 단점이 있다.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의 주력 제품이다. 각형은 사각형의 금속틀 안에 배터리 셀을 구성한 형태다. 안전성은 높지만 무겁기 때문에 대용량을 탑재할 수 없고, 그만큼 주행거리가 줄어든다는 ...

앱공정성연합 [The Coalition for App Fairness] 경제용어사전

... 수수료 문제를 둘러싸고 법적 공방을 벌이고 있다. 에픽게임즈는 포트나이트 앱 내에서 수수료가 떼이는 인앱 결제가 아니라 자체 시스템을 통한 결제를 유도했다. 그러자 구글과 애플은 자사 앱 장터 운영지침 위반을 이유로 포트나이트 앱을 삭제했다. 구글은 모든 디지털 콘텐츠 앱에 인앱 결제를 의무화하겠다고 발표하기 이전에도 게임에 대해선 수수료 30%를 강제해왔다. 에픽게임즈는 자사 앱이 퇴출되자 미국 법원에 구글과 애플을 상대로 반독점 소송을 제기했다.

물 선물거래소 경제용어사전

... 이외에 헷지펀드나 개인투자자를 비롯한 투기적 수요가 선물 시장에 대거 유입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수자원을 확보할 의향이 없어도 실물을 떠안을 부담 없이 거래에 참여할 수 있어서다. 연초 가뭄이 예상될 경우 농가 물 수요가 상대적으로 적은 2월에 싼 값으로 물 원월물을 사두고, 물 수요가 늘어나는 6월에 비싼 가격에 팔아넘겨 차익을 내는 식이다. 물 선물 시장이 생기면 물 선물가격 수익률과 연동되는 물 상장지수펀드(ETF), 물 상장지수증권(ETN) 등 추가 ...

독감 경제용어사전

... 유행 바이러스가 일치할 때 약 70~90%의 예방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개인별 면역에도 차이가 있어 예방접종을 하고도 독감에 걸릴 수 있다. 어린이, 어르신, 만성질환이 있는 접종자의 경우 예방접종 효과가 상대적으로 떨어질 수 있으나 예방접종을 받으면 받지 않았을 때보다 좀 더 약하게 앓고 지나간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드물게 유행 시기가 아닐 때 독감을 앓는 경우가 있다. 한 번 독감을 앓고 지나갔기 때문에 이번 겨울에는 독감을 앓지 ...

ESG채권 경제용어사전

... 진단했다. 채권시장에선 발행 환경 변화에 맞춰 일반 기업들의 ESG 채권 발행이 잇따를 것으로 보고 있다. ESG 경영에 힘을 쏟고 있음을 드러냄과 동시에 양호한 조건으로 채권을 발행할 기회도 잡을 수 있어서다. 증권사들도 일반 기업을 상대로 이런 이점을 설명하며 ESG 채권 발행을 유도하는 영업전략을 펼치고 있다. 한 대형증권사 기업금융 담당자는 “'같은 값이면 다홍치마'라는 말처럼 조금이라도 유리한 조건으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는 ESG 채권 발행을 권하고 있다”며 ...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Central Bank Digital Currency] 경제용어사전

... 내년에 컨설팅 결과를 바탕으로 실험 유통에 나설 계획이다. 한은은 2018년 1월 디지털화폐 연구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지만 1년 만인 지난해 1월 해체했다. 올 2월 관련 팀을 재구성해 작업을 시작했다. TF를 꾸렸다 폐지하면서 상대적으로 디지털화폐 개발 속도가 더뎌졌다는 평가가 나온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지난달 국정감사에서 이 같은 지적에 대해 “한은의 디지털화폐 연구 속도와 추진 계획은 다른 나라에 뒤처지지 않았다”고 해명하기도 했다.

리퍼브PC [refurbished PC] 경제용어사전

'리퍼브'는 '리퍼비시드 프로덕트(refurbished product)'의 줄임말이다. 유통, 전시, 반품 과정에서 흠집과 같은 작은 문제가 생긴 제품을 뜻한다. 넓은 의미에서 중고에 해당하지만 사용감이 상대적으로 적고, 업체가 기능상 문제점을 점검한 뒤 판매하는 게 다르다. 성능이나 고유 기능에 문제가 없는 제품만 아울렛이나 전문 리퍼브 매장에서 판매하는 것이 원칙이다. 온라인에서 리퍼브PC 본체는 부품 구성에 따라 10만~30만원대에 판매되고 ...

건강취약계층 경제용어사전

... 임산부, 만성질환자 등을 말한다. 영유아 및 어린이의 경우 면역체계가 완벽히 발달하지 못하고, 피부, 호흡기와 같은 신체 조직이 대기오염(SO2, O3, CO, PM10, PM2.5 등)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또한 단위 체중당 호흡량이 성인보다 높으므로 상대적으로 더 많은 공기오염 물질을 들이킬 수 있다. 노인의 경우 약한 면역력, 폐기능, 심혈관기능과 방어체계, 혹은 질병으로 진단 되지는 않은 심혈관이나 폐의 문제로 인해 대기오염에 취약하다.

추후납부 경제용어사전

... 전인 2014년보다 3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기준으로 추납신청자 중 86%는 50∼60대로 이들은 노후준비 필요성이 높아지는 국민연금 가입 연령 상한(59세)이나 임의계속가입 기간(60세 이후)이 임박해 추납 신청을 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최대 추납금액이 2014년 6천900만원에서 2018년 8월 기준 1억원으로 증가하는 등 상대적으로 고소득자 또는 고자산가가 재테크 목적으로 추납제도를 활용하고 있다는 비판도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