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438건

국민대차대조표 [National balance sheet] 경제용어사전

... 252.7조원(2.4%), 재고자산 314.2조원(3.0%), 순금융자산(금융자산-금융부채) 101.1조원(-1.0%) 등이다. 한국국부에서 실물자산에 해당하는 비금융자산, 특히 부동산 비중이 높은 것으로 평가되는데 이는 기업과 가계가 개발경제시대의 자산 상승기를 거치면서 토지와 주택 등을 집중적으로 편입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는 역설적으로 일본처럼 부동산 가격이 지속적으로 하락할 경우 우리 경제에 큰 주름살을 지울 가능성이 높다는 점을 시사하고 있다.

롱쇼트전략지수 ELB 경제용어사전

증권사가 만든 롱쇼트전략지수가 상승할수록 투자수익률도 높아지도록 설계한 상품. 롱쇼트전략지수가 가입 기간에 30% 오르면 투자자는 지수 상승률(30%)에 가입 시 정해진 비율(보통 0.75)을 곱한 22.5%의 수익을 얻을 수 있다. 롱쇼트전략지수란 싼 주식을 사고(롱), 비싼 주식을 파는(쇼트) 전략을 취하는 평균 수익률을 말한다.

최적통제준칙 [optimal control rule] 경제용어사전

기준금리 결정 방식의 하나로, 고용과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 목표치 달성에 도움이 된다면 물가상승 목표치를 일시적으로 벗어나는 것을 허용하는 방식. 어떤 경우에도 물가 목표치를 벗어나면 안 된다는 ''통화 준칙''보다는 매우 유연한 것으로 2014년 2월부터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 를 이끌게 된 엘런 의장의 기본 입장이기도 하다.

임금삭감과 반납 경제용어사전

... 임금 체계를 아예 하향 조정하는 방법으로 임금을 깎는 것을 말한다. 임금이 줄어들면 평균임금 도 감소한다. 따라서 평균임금을 기준으로 산정하는 퇴직금 등에도 영향을 미치게 된다. 이에 비해 임금 반납은 일단 받은 임금 중 일부를 되돌려 주는 것을 의미한다. 명목상 임금에는 변동이 없어 퇴직금 등에도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다음 임금 상승액을 산정할 때도 반납 전 임금을 기준으로 한다. 다만 반납 전 임금을 기준으로 근로소득세가 부과된다.

비트코인 [bitcoin] 경제용어사전

... 2016년 125% 급등하며 990달러 선까지 치솟은 뒤 2017년 1월초 거래 시작과 함께 1000달러를 넘어섰다. 해킹 등 안전성에 대한 우려로 가격이 220달러까지 폭락했던 2015년 여름에 비해서는 1년4개월 만에 4배 이상 상승한 셈이다. 비트코인의 가격상승은 그 이후로도 계속 이어지고 있다. 2017년 11월 29일 비트코인 가격은 대형 거래소인 비트스탬프에서 사상처음으로 1만 달러를 상향 돌파했으며. 12월 17일에는 1만9천달러를 넘어 2017년 ...

힌덴부르크 오멘 [Hindenburg omen] 경제용어사전

증시에서 각종 지표를 바탕으로 대폭락을 예측하는 기술적 기법 중 하나다. 1년래 최고점과 최저점을 찍은 종목 수가 당일 거래 종목의 2.2% 이상 △1년 최고가와 최저가 종목 중 적은 쪽의 종목 수가 69개 이상 △해당거래소 지수의 10주 이동평균선 상승 등 5가지 조건을 만족시키면 시장 붕괴가 임박했다고 본다.

슈퍼 사이클 [supe-cycle; commodities super-cycle] 경제용어사전

원자재 등 상품시장 가격이 장기적으로 상승하는 추세. 원자재 가격은 1998년 이후 급격하게 올랐다. 다우존스 -UBS 상품지수는 1998년부터 2008년까지 2배 가까이 상승했다. 원유와 금은 같은 기간에 7배 급등하면서 투자자들 사이에서 원자재의 ''''슈퍼 사이클'''' 얘기가 나왔다. 하지만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원자재 가격은 최고점을 회복하지 못하고 전반적인 하향세를 보이고 있다.

석유전자상거래 경제용어사전

2012년 3월 기름값의 상승을 억제하기 위해 도입한 제도. 정유업체, 수출입업자, 석유제품 대리점, 주유소 등이 전자시스템을 통해 석유제품을 거래하는 것으로 거래의 투명성을 높이고 온라인에서 가격 경쟁을 통해 기름값이 결정되는 구조를 만드는데 그 목적이 있다. 하지만 정유사들의 참여저조로 부진을 면치 못하다가 정부가 거래활성화를 위해 2013년 7월부터 1년간 한시적으로ℓ당 16원씩 석유 수입 부과금 환급 혜택을 주기로 했다.

수요견인 인플레이션 [demand-pull inflation] 경제용어사전

어떤 상품에 대한 수요가 갑자기 올라가면 물가 역시 오르는 현상을 말한다. 이는 일반적으로 성장하는 경제에서 발생한다. 반대로 원자재 가격이나 임금 등 생산요소의 가격이 올라서 생기는 인플레를 비용 상승 인플레이션 (cost-push Inflation)이라고 한다. 수요가 늘어나고 비용이 올라가 서로 상호작용을 하면서 인플레가 지속되는 특징이 있다.

이머징국가채권펀드 경제용어사전

이름 그대로 브릭스 (BRICs: 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 동남아, 동유럽 등 신흥시장 국가들이 발행한 채권에 투자하는 펀드. 글로벌채권펀드 보다는 금리가 높다. 투자 대상 이머징국가들의 통화 가치 상승으로 금리 외의 추가 수익을 노려 볼 수도 있다. 다만 투자 대상 일부 국가는 투기 등급의 신용도를 갖고 있는 등 안정성이 상대적으로 낮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