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12건

애그리게이터 [aggregator] 경제용어사전

... 사업을 파십시오' '우리는 아마존 사업을 삽니다' 같은 문구가 적혀 있다. 애그리게이터들은 아마존에 입점한 수백만 곳의 브랜드 가운데 △연간 100만달러 이상 매출을 올리고 △별점 다섯 개 리뷰를 많이 보유하고 △수익성 있는 상품을 판매하는지 등을 기준으로 인수 대상을 물색한다. 성인용 장난감에서부터 도어스톱에 이르기까지 각종 틈새시장 물건을 판매하는 업체 중에서도 지난해 아마존을 통해 3000억달러의 매출을 올린 곳이 있다고 마켓플레이스펄스는 설명했다. ...

보령해저터널 경제용어사전

... 서해안 관광자원을 개발해 충남을 체류형 관광지로 육성한다는 전략도 세웠다. 2022년 보령해양머드박람회와 2025년 섬 국제 비엔날레 같은 해양관광 콘텐츠를 발굴하고, 충남관광재단을 출범해 안면도 관광지와 해양관광자원을 활용한 상품 개발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연계 도로망도 확충” 보령해저터널과 연계한 교통망 확충도 속도를 내기로 했다. 태안서산고속도로와 보령대전보은고속도로를 국가계획에 반영하고, 국도 77호선 고남~창기 구간 4차로 확장을 위해 힘을 쏟기로 했다. 예비타당성 ...

리셀 시장 경제용어사전

한정판 제품이나 고가의 희소 상품을 사고파는 2차 시장. 리셀 시장은 기성품을 2차 시장에서 거래한다는 점에서 중고 시장과 비슷하지만 쓰던 물건을 되파는 일반 중고 거래와는 개념이 다르다. 남들이 갖지 못한 '희소성'에 부가가치를 붙여 상품을 사고파는 시장이기 때문이다. 나이키 한정판 운동화를 비롯해 샤넬 명품백, 롤렉스 시계, 스타벅스의 굿즈 등이 리셀 시장을 이끄는 대표 품목이다. '되팔다'란 의미의 리셀은 이미 소비문화의 뉴 트렌드가 됐다. ...

운전자보험 경제용어사전

운전자보험은 교통사고에 따른 벌금이나 형사합의금(교통사고처리지원금), 변호사 선임비 등을 보장하는 임의보험 상품이다. 민사상 상대방의 대인·대물 피해를 보상해주는 자동차보험과 구별된다. 실제 자동차보험은 강제보험으로 1년 단위로 갱신하지만 운전자보험은 3년 이상 장기 보험으로 가입하는 사례가 많다. 스쿨존 내 어린이 상해·사망 사고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도로교통법 및 특정범죄가중처벌법 개정안(일명 '민식이법')이 2020년 4월부터 본격 시행된 ...

그림자 인플레이션 [shadow inflation] 경제용어사전

상품이나 서비스의 가격은 올리지 않지만 제품의 용량이나 서비스의 질을 낮추는 현상.

헝다그룹 [恒大集団] [Evergrande Group] 경제용어사전

... 규모로 볼 때 중국 경제에는 상당한 부담이 될 전망이다. 헝다는 중국 전역의 280여 개 도시에서 1300여 개 건설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약 25만 명을 고용하고 있다. 협력업체는 8000여 개에 달한다. 헝다가 발행한 고금리상품에 투자한 개인도 8만여 명에 이른다. 게다가 본업인 부동산 외에 금융, 전기자동차, 헬스케어, 식음료 등으로 벌여 놓은 사업이 많아 어디서 변수가 튀어나올지 모른다는 우려도 제기된다. 글로벌 시장에 대한 영향 파산위험성이 높다는 ...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 경제용어사전

... 진입하게 됐다.이에따라 명칭도 과거의 개인 간(P2P)금융에서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으로 바뀌었다. 온투법은 P2P 업체에 예치금을 분리해 보관토록 하고 공시의무를 부과하고 있다. 하지만, 제도권 편입으로 인해 기관 투자자들의 대출 상품 투자가 가능하게 됐고, P2P 투자 수익에 부과되던 이자소득세율은 27.5%에서 15.4%로 낮아졌다. 또한 기관 투자자금의 유치가 가능해지고 이자소득세율이 낮아지면서 P2P 업체에 더 많은 자금이 유입될 가능성도 커지고 있다. ...

퀄리티 ETF 경제용어사전

... 기업 자체의 지속가능한 이익 창출력과 안정성에 집중해 변동성을 줄이는 투자 전략을 추구한다. 미국의 경우 아이셰어즈 MSCI UN 퀄리티팩터 ETF는 중대형주 중 자기자본이익률(ROE)이 높고 이익 변동성이 낮은 기업을 골라 담은 상품이다. △페이스북(ETF 내 비중 4.75%) △나이키(4.07%) △마이크로소프트(3.61%) △애플(3.53%) △존슨앤드존슨(3.07%) △블랙록(2.98%) △타깃(2.65%) △엔비디아(2.64%) △마스터카드(2.54%) ...

탄소배출권 상장지수펀드 경제용어사전

... 예정이다. 거래소에 상장심사를 신청했다. 개인투자자들이 탄소배출권에 손쉽게 투자할 수 있는 방법이다. 탄소배출권은 보관 비용이 없어 원유 선물 ETF와 달리 롤오버(만기연장) 비용이 적다는 것도 강점”이라고 설명했다. 선물 투자 상품은 만기가 다가오면 만기가 더 먼 선물로 갈아타야 하는데, 이때 보관 비용이 높으면 수익을 깎아 먹는다. 국내 탄소배출권 ETF 상장은 개인투자자의 갈증을 해소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세계 최대 탄소배출권 거래시장인 유럽은 개인투자자 참여가 ...

연금계좌 경제용어사전

... 안 한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2018년 기준으로 세액공제 한도인 400만원을 초과해 연금저축에 납입하는 사람의 비율은 10%에 불과했다. 둘째는 낮은 수익률이다. 세액공제에만 신경 쓰다 보니 저금리에도 대부분 원리금보장형 상품에 머물러 있다. 2018~2020년 3년간 연금저축의 연평균 수익률은 2.24%였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연금저축 적립금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연금저축보험 수익률은 1%대에 불과했다. 지금은 판매되지 않고 있는 은행의 연금저축신탁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