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48건

뉴스심리지수 [News Sentiment Index] 경제용어사전

... 등 지표가 좋은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이를 전하는 언론 보도가 쏟아지면서, 뉴스심리지수도 오름세를 이어가는 것으로 분석된다. 2021년 3월 26일 국제통화기금(IMF)은 올해 한국의 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3.1%에서 3.6%로 상향 조정했다. 같은 날 한은은 3월 CCSI가 전달보다 3.1포인트 오른 100.5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코로나19가 한국에서 퍼지기 직전인 지난해 1월(104.8) 후 처음으로 장기평균인 100을 넘어선 것이다.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유색인종 기업을 위한 공공·민간 벤처캐피털을 촉진하기 위해 '새로운 중소기업 기회 플랜'을 신설한다. 사회적·경제적 약자가 소유한 취약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도 강화한다. 취약 중소기업에 대한 연방 정부 구매 목표를 5%에서 15%로 상향하고, 취약 중소기업의 원청 기업과의 협력 기회도 확대한다. 수출입은행의 중소기업 자금지원 확대 등을 통해 유색인종 기업의 수출 촉진을 지원할 계획이다. 근로자 임금은 올리고 고소득자의 세율은 높여 소득 불평등을 완화하겠다는 공약도 ...

수소발전의무화제도 경제용어사전

... 등락폭이 심해 태양광 등에 비해 수익을 예상하기 어려워서다. 정부가 '수소 발전 의무화 제도(HPS)'를 신설해 다른 신재생에너지에서 수소를 떼어내기로 결정한 이유다. 2022년부터 시행되는 HPS에서 의무 발전 비율을 얼마 정도로 할지는 내년까지 논의를 통해 확정한다. 다만 관련 비율은 2032년까지 점진적으로 상향될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앞으로 20년간 해당 분야에서 25조원 이상의 신규 투자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폼팩터 [form factor] 경제용어사전

... 폰'도 내놓을 것으로 보고 있다. 손으로 당기면 말려 있던 화면이 펼쳐지면서 확장하는 형태가 예상된다. 업체마다 파격적인 폼팩터에 도전하는 것은 스마트폰 시장이 포화상태에 이르렀다는 판단 때문이다. 디자인, 성능, 내구성 등이 상향 평준화하면서 소비자들은 웬만한 기능 개선은 혁신으로 느끼지 않는다. 그래서 예전처럼 자주 바꾸지도 않는다.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미국인의 평균 스마트폰 교체 주기는 2016년 26개월, 2018년 31개월, ...

종합부동산세 경제용어사전

... 조정대상지역의 2주택 소유자에게 과세표준 구간별로 0.6~3.2%의 세율이 적용됐지만 정부는 이를 1.2~6.0%로 올리기로 했다. 1세대 1주택자와 일반 2주택 이하 소유자에 대한 과표구간별 세율도 0.5~2.7%에서 0.6~3.0%로 상향된다. 집 정리하려면 다음 해 5월까지 마무리해야 종부세 등 보유세 부담이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기 때문에 이를 감당하기 어려워 주택을 처분하려는 결정을 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이 경우 처분 시점을 잘 정하는 게 중요하다. 종부세는 연말에 ...

2020 세법-신용카드 소득공제 경제용어사전

...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앞서 지난 3월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소비가 줄어들자 소비활성화를 위해 특정 업종의 사용액을 중심으로 소득공제율을 올렸다. 결제수단별로 15~40%였던 공제율을 30~80%로 상향조정했다. 이어 4~7월엔 결제수단에 관계없이 공제율을 80%로 통일했다. 그러나 공제율만 올리는 것은 꼼수라는 지적이 나왔다. 총급여의 25% 초과 사용액을 소득공제해주는데 연 소득액에 따라 200만~300만원으로 돼 있는 한도를 늘리지 ...

긴급복지지원제도 경제용어사전

... 상황에서 최대한 많은 저소득가구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긴급복지지원제도 기준을 대폭 낮췄다. 이에 따라 재산을 산정할 때는 대도시, 중소도시, 농어촌별로 3500만원∼6900만원을 차감한다. 정부는 이를 통해 약 35%의 재산 기준 상향 효과가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금융재산을 산정할 때는 가구원의 일상생활 유지비용으로 차감하는 '생활준비금 공제 비율'을 65%가 아닌 100%로 확대한다. 가구별로 61만∼258만원의 금융재산 기준 상승효과가 점쳐진다. 저소득층을 적극 ...

사회적 거리두기 [social distancing] 경제용어사전

... 거리두기 1단계는 수도권에서 100명 미만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고 다른 권역은 30명 미만(강원·제주는 10명 미만)으로 발생할 때 적용된다. 수도권에서 100명 이상, 다른 권역에서 30명 이상 확진자가 나오면 1.5단계로 상향됐다. 2단계는 전국 확진자가 300명을 넘거나 1.5단계 때 발생한 확진자의 2배 이상 증가하는 경우, 2개 이상의 권역에서 1.5단계 수준의 유행이 지속될 때 등 3가지 상황 중에서 1개라도 충족하면 격상을 검토할 수 있다. 2.5단계는 ...

로스 팩터 [loss factor] 경제용어사전

... REBNY에 따르면 로스팩터 비율은 2002년까지 18~20%였지만 2002~2004년 20~22%로 높아졌고, 2007년부터는 27%로 더 상승했다. 그만큼 실제 임대면적은 줄고 임대료 부담은 높아진다. 로스팩터 비율이 기존 20%에서 27%로 상향되면 1만제곱피트(929㎡)의 면적을 이용할 때 명목상 임대면적은 기존 1만2000제곱피트에서 1만2700제곱피트로 늘게 된다. 빌딩주로선 빌딩 면적은 그대로인데, 임대면적을 늘려 세입자와 재계약하는 것이다.

미국·멕시코·캐나다 협정 [United States Mexico Canada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을 대체하는 새로운 협정이다. 교역 규모가 1조2000억 달러에 달하는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무역협정이다. 2018년 11월까지 3국 정상이 새 협정문에 서명하고, 이후 미 의회 승인을 추진할 예정이다. 자동차 역내 부품 비율 상향, 자동차 노동자 임금 인상, 미국이 자동차 관세를 도입할 경우 무관세 쿼터제를 도입할 것등을 주 내용으로 한다. USMCA는 '트럼프의 완벽한 승리'라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한국에 미칠 영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협정은 자동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