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건

근감소증 [sarcopenia] 경제용어사전

... 환자가 근감소증에 걸리면 혈당의 변동 폭이 커지고 혈당 조절이 어려워진다. 기도와 식도 역시 근육으로 이뤄져 있기 때문에 근감소증이 진행되면 소화나 호흡에도 지장이 간다. 근감소증은 남성 노인에게 특히 위험하다. 이은주·장일영 서울아산병원 노년내과 교수 연구팀이 2014년 10월부터 약 3년간 강원 평창군에 거주하는 65세 이상 노인 1343명을 추적 관찰한 결과, 근감소증이 있는 남성 노인은 사망 또는 요양병원에 입원한 비율이 정상 노인보다 5.2배 높았다. ...

6·17 부동산 대책 (2020)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서 집값 상승세를 막기 위해 2020년 6월 17일 발표한 대책. 1) 수도권 전역과 대전, 충북 청주를 규제지역으로 묶고 갭투자를 차단하기 위해 대출 문턱을 높이고 2) 주택담보대출을 받은 이들은 ... 의무화한다. 정부는 연말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개정을 거친 뒤 내년 상반기부터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앞으로 서울 등 투기과열지구의 재건축 조합원분양은 2년 이상 거주한 경우에 한해 가능해진다. 현재는 거주 여부와 관계없이 토지등소유자에게 ...

네옴 [Neom] 경제용어사전

... 방안 중 하나다. 이집트와 요르단과 맞닿아 있는 사우디 북서부 홍해 연안에 총5000억 달러(564조원)를 투입해 2만6500㎢ 규모 미래형 신도시를 세워 신재생에너지, 로봇 등 첨단기술, 엔터테인먼트산업 등을 키우겠다는 구상이다. 서울의 44배 규모다. 2030년까지 100만명이 거주하고 38만개의 일자리를 만들 예정이며 인프라 제작 비용에는 1000억~2000억달러가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네옴은 `탄소 제로'도시로 추진될 계획이다. 2021년 1월 10일 ...

뉴 스테이 경제용어사전

중산층 주거 안정을 위해 2016년에 도입한 민간 기업형 임대주택. 사업자는 정부로부터 주택도시기금 저리 융자, 택지 할인 공급과 인허가 특례 등의 지원을 받는다. 대신 입주자는 최소 8년의 거주기간을 보장받으며, 임대료 상승률은 연 5% 이하로 제한된다.

성미산 마을 경제용어사전

서울 성산동 해발 66m 성미산 일대에 1000여명의 주민이 거주하는 마을. 1994년 지역 주민들이 공동 육아를 시작하면서 교육, 주거, 문화 등 모든 분야에서 공동 생활을 하는 공동체촌으로 발전했다.

사회성과연계채권 [social impact bond] 경제용어사전

사회문제 해결을 목적으로 하는 소셜투자의 한 형태. 정책과제를 위탁받은 민간 업체가 범죄, 빈곤, 교육, 문화 등의 복지사업을 벌여 목표를 달성하면 정부가 관련 사업비 에 이자를 더해 지급하되 실패하면 1원도 주지 않는 '성과급' 투자 방식이다. 사업자금은 운영업체가 정부와 맺은 약정을 바탕으로 채권을 발행해 마련한다. 복지수요가 늘어나면서 재정부족에 시달리는 정부의 고민을 덜어주는 대안으로 주목받으면서 2010년 영국에서 처음 시작돼 5년...

글로벌 파워도시 지수 [Global Power City Index] 경제용어사전

... 받아 2008년부터 매년 발표하는 GPCI는 세계 주요 도시의 국제적 영향력을 측정하는 대표적인 지수. GPCI는 평가대상 도시 거주 경험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온라인 설문조사와 △경제 △연구 · 개발 △문화 · 교류 △거주 적합성 △생태 · 환경 △교통 · 접근성 등 6개 분야의 조사 결과를 종합 산출해 발표된다. 2008년 첫 조사에서 13위를 기록한 서울시는 2009년 12위, 2010년 8위에 이어 2011년 7위에 올랐다. 뉴욕과 런던,파리,도쿄가 4년 연속 4위권에 들었다. ...

시프트 [Shift] 경제용어사전

서울시가 중산층 과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공급하는 장기전세주택 브랜드를 말한다. 서울거주하는 무주택자를 위해 주변 전세가격의 80%이하로 2년 단위로 재계약을 실시하고, 최장 20년까지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는 주택을 말한다.

토지거래허가구역 경제용어사전

땅 투기방지를 위해 지가가 급격히 상승하거나 할 우려가 있는 지역 중 국토교통부장관, 서울특별시장이 지정하는 지역. 기간은 5년 이내이다.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되면 실수요자 외에는 일정 규모 이상 토지를 살 수 없다. 용도별로 ... 660㎡, 녹지지역은 100㎡를 초과해서 거래할 경우, 국토교통부장이나 시·도지사 허가를 받아야 한다.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묶는다는 것은 매입한 뒤 바로 거주해야 해 고가 전세보증금을 끼고 집을 사는 갭투자를 원천 금지한다는 뜻이다.

순환재개발사업 경제용어사전

재개발 을 할 때 이주대책용 아파트를 짓거나 기존 아파트를 임대하는 등 이주주민들의 거주지를 미리 확보한 뒤에 공사를 시작하는 방식. 이주 대책을 사전에 마련, 사업시행을 원활히 하기 위한 것이다. 이 방식은 대한주택공사가 1992년 처음으로 서울 신림동재개발지구에 도입했다. 그러나 대부분 재개발 구역에선 임시 거주지를 만들기 힘들어 이주보상금과 이주비만 준 채 한꺼번에 사업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