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185건

음압병실 [negative pressure room] 경제용어사전

... 시설이다. 하지만 비용 부담이 커 대형병원들마저 설치를 꺼린다. 2020년 2월 23일 현재 음압병상은 755실, 1027병상이며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음압)은 161병실, 198병상이다. 이날 현재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의 지역별 가동률은 서울 77.4%, 부산 100%, 대구 100%, 인천 37.5%, 광주 75%, 대전 62.5%, 울산 20%, 경기 61.5%, 강원 100%, 충북 100%, 충남 85.7%, 전북 25%, 전남 0%, 경북 100%, 경남 75%, ...

파킹 [parking] 경제용어사전

채권의 실제 소유주(펀드매니저 소속 금융회사)가 소유 사실을 감춘 채 다른 금융회사(중개인)에 증권을 맡기는 행위. 파킹 거래가 가능한 이유는 펀드매니저들이 채권의 보유 한도 규정 등을 피해 증권사(중개인) 명의로 채권 매입을 부탁하면서 일정 금액의 수수료를 지급하는 관행이 오래전부터 횡행해왔기 때문이다. 만약 보유기간 중 평가손실이 나면 펀드매니저는 해당 증권사에 다른 거래에서 발생한 이익으로 보전해준다.

재난안전통신망 [public safety-LTE] 경제용어사전

... 지역에서도 통신할 수 있다. 사물인터넷(IoT) 단말기를 저전력 무선통신으로 연결해 화재 등 재난 사고 여부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 통신망은 이중으로 구축하고, 각 통신사의 기존 이동기지국이나 상용망과도 연동한다. 망관제센터는 서울과 대구, 제주로 삼원화했다. 특정 장비에 장애가 발생해도 통신이 두절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다. 무선통신 국제표준화 기술협력 기구인 3GPP의 재난안전통신규격(PS-LTE)에 맞춰 통신망을 구축했다. 향후 과제는 5세대(5G) 이동통신 ...

직결운행 경제용어사전

한 대의 열차가 각기 다른 노선을 직접 연결해 운행하는 방식을 말한다. 이용자는 환승할 필요 없이 목적지까지 한번에 갈 수 있고, 사업자는 회차 과정을 줄이고 승객을 더 많이 태울 수 있어 열차 운용의 효율성이 높아지는 장점이 있다.

서울리스타 [Seoulista] 경제용어사전

글로벌 패션·화장 트렌드를 이끄는 '서울 여성'을 뜻하는 신조어다. 프랑스 파리지앤느(Parisienne), 미국 뉴요커(Newyorker), 영국 런더너(Londoner) 등에서 착안한 것이다. 아모레퍼시픽이 화장품 브랜드 '헤라' 마케팅에 처음 사용했다.

석패율제 경제용어사전

지역구에서 낙선한 후보자 가운데 높은 득표율의 낙선자들이 각 정당의 권역별 비례대표 배분율에 따라 비례대표 의원으로 당선될 수 있도록 하는 제도.

권역별 비례대표제 경제용어사전

국회의원 정수(300명)를 권역별로 인구 비례에 따라 나누고 그 의석을 정당 득표율에 따라 나누는 방식.

고정성 경제용어사전

상여금이나 수당이 통상임금이 되려면 정기성, 일률성, 고정성 요건을 충족시켜야 한다. 통상임금은 연장근로수당 등의 기준임금이므로 연장근로 등을 하기 전에 미리 확정돼 있어야 한다는 요건. '15일 이상 근무'나'재직자에게만 지급' 등 추가적인 조건과 관계없이 일정 근무에 대한 대가를 확정적으로 지급하는 것을 말한다.

전력계통운영시스템 [energy market system] 경제용어사전

... 실시간 운영 및 관리하는 시스템으로 국가전력계통을 움직이는 두뇌에 해당한다. 전력계통망은 사람 몸의 핏줄과 비슷하다. 강원이나 영남 등지에서 만들어진 전기를 수도권을 포함해 전국 각지로 보낸다. 전력계통망 어딘가에 문제가 생기면 서울이 어둠 속에 묻히거나 수백개의 공장이 멈춰설 수 있다. 2003년 미국 동북부에서 발생한 대정전도 EMS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일어났다. EMS는 아침저녁마다 바뀌는 수요에 맞게 전기 생산량을 결정하기 위해서도 꼭 필요하다. 한국은 ...

공장총량제 경제용어사전

국토교통부 장관이 서울 인천 경기 등 3개 광역시·도를 대상으로 3년마다 한 번씩 공장 신축 면적을 총량으로 지역별로 설정하는 제도. 규제 대상은 건축물 연면적이 500㎡ 이상인 공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