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91-100 / 587건

PHIGS [Poland, Hungary, Italy, Greece, Spain] 경제용어사전

... 위기의 뇌관 역할을 하고 있다. 이탈리아는 서민 복지를 앞세운 포퓰리즘(대중영합주의) 정당 '오성운동'과 EU의 난민정책에 반기를 든 극우정당 '동맹'이 연정을 통해 서유럽 최초의 반(反)EU·포퓰리즘 정권을 탄생시켰는데 이들은 기본소득 도입, 감세, 연금 확대를 추진하고 있어 이탈리아 재정 불안이 가중될 것이란 우려가 크다. 스페인은 오성운동과 비슷한 성향의 '포데모스'와 '시민당' 등이 급부상하고 있다. 경제 상황은 6년 전 재정위기 때보단 나아졌지만 실업률은 여전히 ...

소득주도성장 [wage-led growth] 경제용어사전

저임금노동자·가계의 임금·소득을 올려 소비증대→ 기업 투자 및 생산확대→소득증가의 선순환구조를 만들겠다는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 줄여서 `소주성'이라고도 일컫는다. 포스트케인지언 경제학자들의 임금주도성장(wage-led growth)에 근거하고 있다. 대기업의 성장으로 인한 임금 인상 등 '낙수효과'를 기대하기보다 근로자의 소득을 인위적으로 높이는 전략으로 문재인 정부의 핵심경제 정책이다. 하지만 소득주도 성장의 개념이 주로 노동·일자리 분야에 ...

계약갱신청구제 경제용어사전

... 인정한다. 만료 6개월 전 통지를 하지 않을 경우 묵시적 연장으로 인정한다. 계약이 만료될 때 임대인이나 임대인의 가족이 거주하려는 경우엔 갱신 거절이 가능하다. 또 해당 집을 파는 경우에도 마찬가지다. 다만 임차인이 고령이거나 저소득층일 땐 대체 주택을 제공해야 계약을 해지할 수 있다. 미국 뉴욕주는 계약갱신이 원칙이다. 세입자가 임대료를 계속 지급하는 한 임대인이 갱신거절이나 퇴거를 통보할 수 없다. 다만 임차인이 위법 행위를 하거나 임대인의 입주, 자선 ...

코스닥 벤처펀드 경제용어사전

... 코스닥 상장 기업 주식에 투자해야 한다. 코스닥시장에서 이 기준을 만족하는 종목은 577개다. 이들 종목의 시가총액을 합하면 128조원으로 코스닥시장의 46%를 차지한다. 코스닥 벤처펀드는 벤처기업 투자 비중을 강제하는 '채찍'과 소득공제, 공모주 우선배정이라는 '당근'을 함께 갖췄다. 이 펀드에 가입하는 투자자는 투자금 10%에 대해 300만원까지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코스닥 벤처펀드에는 공모형과 사모형 펀드가 있다. 각각 운용 방식에 차이가 있다. ...

개인연금보험 경제용어사전

... 연금저축이라는 이름으로 설정하는 계좌에 5년 이상의 기간으로 가입하고, 만 55세 이후부터 10년 이상 연금으로 지급받는 방식이다. 연간 400만원 한도 내에서 납입한 금액에 세액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총 급여가 5500만원 또는 종합소득 4000만원을 초과하면 연말정산 때 13.2% 수준의 세액공제율이 적용되지만 그 이하인 사람은 세액공제율이 16.5%까지 올라간다. 연금보험은 보험료를 미리 적립하고 은퇴 시점에 일정한 노후생활자금을 받는 보험상품이다. 은퇴 후에도 매월 ...

디지털세 [digital tax] 경제용어사전

... 추산한 바 있다. 이익률 10% 이하 기업은 제외 삼성전자 외에는 SK하이닉스가 디지털세 과세 대상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SK하이닉스는 지난해 매출 31조9004억원, 영업이익 5조126억원을 기록했다. 정정훈 기재부 소득법인세정책관도 “세계적으로 100개 기업에 디지털세가 부과되는데 그중 한국 기업은 한두 곳이 될 것”이라고 설명하면서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를 거론했다. 국내에서 두 번째로 큰 기업인 현대자동차는 당분간 계속 대상에서 제외될 가능성이 ...

비과세 저축 경제용어사전

이자소득에 대해 세금을 떼지 않는 금융상품을 말한다. 보통 금융상품 이자소득에 대한 세율은 소득세 14%에 주민세 1.4%를 더한 15.4%인 데, 비과세저축 상품의 이자에 대한 세금은 전혀 없다. 대표적인 비과세저축 상품으로는 생계형 비과세저축, 장기주택마련저축 등이 있다.

오성운동 [Movimento 5 Stelle] 경제용어사전

... 개의 별)은 오성운동이 추진한 다섯 가지 이슈인 공공 수도, 지속 가능한 이동성, 개발, 접속 가능성, 생태주의를 나타낸다. 2018년 3월4일 총선을 앞두고 오성운동은 △이민자 유입에는 반대 △취약계층을 위한 월 780유로(약 100만원) 기본소득 도입 △400개의 불필요한 법안 폐지 △국내총생산(GDP) 대비 재정적자 비중을 3%로 제한한 유럽재정협약 재협상 △연금 수급 연령을 올린 2012년 연금 개혁안 완화 등을 핵심 공약으로 제시했다.

존경과세 경제용어사전

2017년 대기업과 고소득자 대상 증세를 추진하면서 정부와 여당이 사용한 수식어. 여당은 증세를 명예를 지킬 수 있는 '명예 과세(honorable tax)' 존경을 받을 수 있는'존경 과세(respectful tax)'라고 주장한 반면 야당은 '세금 폭탄' '징벌적 증세'라며 반발했다.

임대업 이자상환비율 [rent to interest] 경제용어사전

부동산 임대업자의 상환 능력을 심사하는 지표. 정부가 2017년 11월 26일 내놓은'금융회사 여신심사 선진화 방안'에 따라 처음 소개한 개념으로 2018년 3월 실시됐다. 즉 부동산임대업 대출 희망자의 연간 임대소득을 연간 이자비용으로 나눈 비율을 가리킨다. 연간 이자비용에는 해당 대출 이자비용, 관련 건물의 기존 대출이자가 포함된다. 이자 산정의 기준이 되는 금리의 상승에 대비한 '스트레스 금리(최저 1%포인트)'도 가산된다. 이 비율은 주택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