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71-180 / 594건

이스털린의 역설 [Easterlin paradox] 경제용어사전

소득이 일정 수준을 넘어 기본 욕구가 충족되면 소득이 증가해도 행복은 더 이상 증가하지 않는다는 이론이다. 미국 경제사학자 리처드 이스털린이 1974년 주장한 개념이다. 그는 1946년부터 빈곤국과 부유한 국가, 사회주의와 자본주의 국가 등 30개 국가의 행복도를 연구했는데, 소득이 일정 수준을 넘어서면 행복도와 소득이 비례하지 않는다는 현상을 발견했다. 그는 당시 논문을 통해 비누아투, 방글라데시와 같은 가난한 국가에서 오히려 국민의 행복지수가 ...

우리사주저축제도 경제용어사전

... 취지에서 1968년 도입됐지만 활용도가 낮았다. 2014년 말 기준으로 국내 임금 근로자 1800만명 가운데 우리사주를 보유하고 있는 비율은 2.1%(약 37만명)에 불과하다. 전체 근로자의 19%에 이르는 미국에 크게 뒤처진다. 우리사주 저축제도는 우리사주제도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 중의 하나로 연간 400만원의 소득공제 혜택을 주는 것을 골자로 한다 . 연봉 5000만원 근로자가 우리사주기금에 400만원을 적립하면 최대 90만원을 절세할 수 있다.

우리사주제도 경제용어사전

... 유도하고, 그 과실로 근로자의 재산 형성을 돕는다는 취지에서 1968년 도입됐지만 활용도가 낮았다. 2014년 말 현재 우리사주제도 대상 법인 45만7665개(비상장 법인 45만5919개 포함) 중 이를 도입한 기업은 2706개(0.6%)에 불과하다. 비상장 법인은 1274개(0.3%)에 그쳤다. 한편 기획재정부와 고용노동부는 2015년 2월 2일 우리사주제도를 활성화하기위해 연간 400만원의 소득공제 혜택을 주는 우리사주 저축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주택구입자에게 초저리(변동금리)로 대출해주고 대출 만기 때 집값 상승에 따른 수익을 대출기관과 나눠 갖도록 한 대출. 2015년 3-4월 중에 우리은행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대출"이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집값의 최대 70%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또한 부부합산 연소득 등 신청자격 요건을 없으며 85㎡ 이하·6억원 이하에서 102㎡ 이하·9억원 이하 중대형 아파트까지 매입할 수 있다. 대출 금리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

수익공유형 은행대출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주택구입자에게 초저리(변동금리)로 대출해주고 대출 만기 때 집값 상승에 따른 수익을 대출기관과 나눠 갖도록 한 대출. 2015년 3-4월 중에 우리은행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집값의 최대 70%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또한 부부합산 연소득 등 신청자격 요건을 없으며 85㎡ 이하·6억원 이하에서 102㎡ 이하·9억원 이하 중대형 아파트까지 매입할 수 있다. 대출 금리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

기업형 임대주택 [New Stay] 경제용어사전

... LH(한국토지주택공사)의 기존 공공임대주택과 다른 것은 임대료가 주변 일반 아파트 전·월세 시세와 비슷한 수준이란 점이다. 전·월세 등 임대 형태와 임대료는 사업자가 자율로 결정하도록 했다. 단지 내외관은 민간 아파트 수준으로 건설되며 소득 수준에 관계없이 전·월세로 입주할 수 있다. 8년 임대 의무 기간이 끝난 뒤 사업자는 분양 전환을 할 수도 있고 계속 임대할 수도 있다. 현재 공공임대주택은 입주민이 요청하면 의무적으로 분양 전환해야 한다.

근로·자녀장려금 경제용어사전

소득가구의 근로의욕 향상 및 자녀양육 부담을 줄여주기위해 도입한 제도. 2020년의 경우 부양자녀(18세미만) 1명당 최대근로·자녀장려금은 1가구에서 1명만 신청하고 받을 수 있다. 소득 조건은 2019년 근로·사업·종교인 소득이 있는 가구로서 부부 합산 연간 총소득이 일정 기준 미만이어야 한다. 근로장려금의 가구 형태별 소득 상한선은 단독가구 2000만원, 홑벌이 3000만원, 맞벌이 3600만원 등이다. 재산 요건은 2019년 6월1일 기준으로 ...

30-50클럽 [30-50 club] 경제용어사전

국민소득이 3만달러이면서 인구 5000만명이상인 국가를 말한다. 2018년 말 현재 '30·50클럽'에 이름을 올린 국가는 미국, 일본, 독일, 프랑스, 영국, 이탈리아와 한국 등 총 7개국이다. 1인당 국민소득이 3만달러를 넘는 국가는 많지만 대부분 인구는 적다. 스위스(810만명) 홍콩(720만명) 스웨덴(957만명) 등은 국내 수도권 인구를 밑돈다. 30·50클럽에 속해 있는 국가들은 모두 과거의 한 시점에 세계를 주름잡았거나 식민지를 가졌던 ...

세월호 참사 경제용어사전

... 오랫동안 진통을 겪었다. 세월호를 버렸던 이준석 선장 등 선원 15명은 살인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됐다. 세월호 선주인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기독교복음침례회(구원파)'라는 종교단체도 뉴스에 오르내렸다. 국민소득 3만달러 진입을 앞둔 국가에서 일어난 후진국형 사고였다. 속도에 매몰돼 원칙을 무시했던 한국의 민낯이 고스란히 드러났다. 업계 유착과 비리 원인으로 지적된 '관피아(관료+마피아)' 논란에 정부는 진땀을 흘렸다. 2014년 11월11일 수색이 ...

휴먼FTA 경제용어사전

... 1년만 국내에 체류해도 영주자격(F5)을 부여한다. 현재는 1년 체류 시 거주자격(F2)을 주고 이후 3년 체류 시 영주자격(F5)으로 전환해준다. 전문직 취업비자(E1~E7)를 통합하는 취업비자점수제도를 중장기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소득수준, 투자금액 등 일정 요건을 갖춘 우수 인재와 투자자는 물론 석·박사로 국내 대학에 재학 중인 우수 유학생에 대해 부모 동반 거주를 허용한다. 외국인 유학생 유치를 위한 산학연계 확대, 취업 자격 완화, 구직기간 확대 등을 추진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