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81-190 / 608건

FATCA [Foreign Account Tax Compliance Act] 경제용어사전

... 미 국세청(IRS)에 제공하도록 의무화한 미국 법률. 미국 납세의무자의 역외탈세 방지를 위해 버락 오바마 정부가 2010년 도입됐다. 우리나라의 "해외금융계좌 신고제도"와 유사하다. 이를 어기는 금융회사에 대해선 미국 내 과세대상소득의 30%를 벌금으로 원천징수한다. 미국 시민권자와 영주권자뿐 아니라 주재원, 유학생, 한국기업의 미국현지법인 등도 적용 대상이다. FATCA의 시행을 위해 미국은 다른 나라 정부간 조세정보교환협정(Inter-governmental ...

항상소득가설 [permanent income hypothesis] 경제용어사전

항상소득이 소비를 결정한다는 이론으로 미국 경제학자 밀턴 프리드먼이 제창한 소비함수이론이다. 소득은 정기적이고 확실한 항상소득과 임시적 수입인 변동소득(일시소득)으로 구분된다. 프리드먼은 실질소득 가운데 항상소득의 비율이 클수록 소비성향이 높고 변동소득의 비중이 클수록 저축성향이 높아진다고 분석했다. 이 가설은 소비함수를 분석할 때 소득계층 간 소비성향의 횡단적 격차, 경기순환 측면에서 저축률 변화, 평균소비성향의 장기안정 문제 등을 잘 설명한...

절대소득가설 [absolute income hypothesis] 경제용어사전

현재 소득이 소비를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요인으로 소득 이외 요인은 소비에 2차적인 영향만 미친다는 이론으로 경제학자 케인스가 주장했다. 하지만 현재 소비를 설명하기 위해 현재 소득에만 큰 비중을 두고 금융자산, 이자율, 장래소득의 기대 등 소비에 영향을 끼치는 다른 변수는 간과했다는 지적이 있다. '항상소득가설'은 항상소득이 소비를 결정한다는 이론이다.

이스털린의 역설 [Easterlin paradox] 경제용어사전

소득이 일정 수준을 넘어 기본 욕구가 충족되면 소득이 증가해도 행복은 더 이상 증가하지 않는다는 이론이다. 미국 경제사학자 리처드 이스털린이 1974년 주장한 개념이다. 그는 1946년부터 빈곤국과 부유한 국가, 사회주의와 자본주의 국가 등 30개 국가의 행복도를 연구했는데, 소득이 일정 수준을 넘어서면 행복도와 소득이 비례하지 않는다는 현상을 발견했다. 그는 당시 논문을 통해 비누아투, 방글라데시와 같은 가난한 국가에서 오히려 국민의 행복지수가 ...

우리사주저축제도 경제용어사전

... 취지에서 1968년 도입됐지만 활용도가 낮았다. 2014년 말 기준으로 국내 임금 근로자 1800만명 가운데 우리사주를 보유하고 있는 비율은 2.1%(약 37만명)에 불과하다. 전체 근로자의 19%에 이르는 미국에 크게 뒤처진다. 우리사주 저축제도는 우리사주제도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 중의 하나로 연간 400만원의 소득공제 혜택을 주는 것을 골자로 한다 . 연봉 5000만원 근로자가 우리사주기금에 400만원을 적립하면 최대 90만원을 절세할 수 있다.

우리사주제도 경제용어사전

... 유도하고, 그 과실로 근로자의 재산 형성을 돕는다는 취지에서 1968년 도입됐지만 활용도가 낮았다. 2014년 말 현재 우리사주제도 대상 법인 45만7665개(비상장 법인 45만5919개 포함) 중 이를 도입한 기업은 2706개(0.6%)에 불과하다. 비상장 법인은 1274개(0.3%)에 그쳤다. 한편 기획재정부와 고용노동부는 2015년 2월 2일 우리사주제도를 활성화하기위해 연간 400만원의 소득공제 혜택을 주는 우리사주 저축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주택구입자에게 초저리(변동금리)로 대출해주고 대출 만기 때 집값 상승에 따른 수익을 대출기관과 나눠 갖도록 한 대출. 2015년 3-4월 중에 우리은행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대출"이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집값의 최대 70%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또한 부부합산 연소득 등 신청자격 요건을 없으며 85㎡ 이하·6억원 이하에서 102㎡ 이하·9억원 이하 중대형 아파트까지 매입할 수 있다. 대출 금리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

수익공유형 은행대출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주택구입자에게 초저리(변동금리)로 대출해주고 대출 만기 때 집값 상승에 따른 수익을 대출기관과 나눠 갖도록 한 대출. 2015년 3-4월 중에 우리은행에서 출시할 예정이다. "수익공유형 은행모기지"라고도 한다. 소득에 관계없이 집값의 최대 70%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또한 부부합산 연소득 등 신청자격 요건을 없으며 85㎡ 이하·6억원 이하에서 102㎡ 이하·9억원 이하 중대형 아파트까지 매입할 수 있다. 대출 금리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

기업형 임대주택 [New Stay] 경제용어사전

... LH(한국토지주택공사)의 기존 공공임대주택과 다른 것은 임대료가 주변 일반 아파트 전·월세 시세와 비슷한 수준이란 점이다. 전·월세 등 임대 형태와 임대료는 사업자가 자율로 결정하도록 했다. 단지 내외관은 민간 아파트 수준으로 건설되며 소득 수준에 관계없이 전·월세로 입주할 수 있다. 8년 임대 의무 기간이 끝난 뒤 사업자는 분양 전환을 할 수도 있고 계속 임대할 수도 있다. 현재 공공임대주택은 입주민이 요청하면 의무적으로 분양 전환해야 한다.

근로·자녀장려금 경제용어사전

소득가구의 근로의욕 향상 및 자녀양육 부담을 줄여주기위해 도입한 제도. 2020년의 경우 부양자녀(18세미만) 1명당 최대근로·자녀장려금은 1가구에서 1명만 신청하고 받을 수 있다. 소득 조건은 2019년 근로·사업·종교인 소득이 있는 가구로서 부부 합산 연간 총소득이 일정 기준 미만이어야 한다. 근로장려금의 가구 형태별 소득 상한선은 단독가구 2000만원, 홑벌이 3000만원, 맞벌이 3600만원 등이다. 재산 요건은 2019년 6월1일 기준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