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8건

델타 변이 경제용어사전

... 90% 이상은 델타 변이에 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델타 변이의 진원지인 인도도 여전히 하루 확진자 수가 6만~7만 명 수준이다. 델타 변이가 다른 바이러스를 누르고 지배종이 될 것이란 전망도 잇따랐다. 숨야 스와미나탄 WHO 수석과학자는 “델타 변이 전파력이 높아 세계적 지배종이 되는 과정에 있다”고 했다. WHO는 이 변이의 전파력이 영국에서 처음 확인된 알파 변이보다 60% 높은 것으로 파악했다. 로셸 월런스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도 “델타 ...

스냅드래곤 888 경제용어사전

... 샤오미, 오포 등의 고급 폰에 장착될 전망이다. 기존 퀄컴의 프리미엄 AP 모델은 '스냅드래곤 855' '스냅드래곤 865'의 후속작이다. 시장에선 퀄컴이 차기작에 '875'로 모델명을 붙일 것이란 관측이 많았다. 알렉스 카투지안 퀄컴 수석부사장은 이에 대해 “그동안 프리미엄 AP엔 '8'을 붙였는데 지금까지 출시한 제품 중 가장 프리미엄 제품이라는 의미에서 888로 정했다”고 설명했다. 업계에선 다른 해석을 내놓고 있다. 퀄컴이 샤오미, 오포, 비보 등 AP를 구매하는 ...

베이더우 시스템 [北斗] 경제용어사전

... 서비스된다. 무료로 공개되는 일반용은 위치 오차가 5~10m지만 암호화된 군사용은 오차 범위가 10㎝ 이내에 불과하다. 30㎝ 이내로 알려진 미국 GPS보다 더 정확하다는 게 중국 측의 주장이다. 미국 싱크탱크인 헤리티지재단의 딘 쳉 수석 연구원은 “앞으로 민간·군사용 위치확인 서비스 시장은 미국 GPS와 중국 베이더우를 겸용하는 구도로 재편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중국 정부는 베이더우를 이용해 대외 영향력 확대에 나설 것”이라고 전망했다. 크리스토퍼 노먼 영국 노섬브리아대 ...

로빈후드 [Robinhood] 경제용어사전

... 한 렌터카 업체 허츠나 트럭제조업체 니콜라 등도 사들이는 등 구체적인 분석을 하지 않고 도박하는 식의 투자행태를 보이기도 해 우려를 낳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가 증시에 몰려든 데는 여러 이유가 있다. 마이크 오루크 존스트레이딩 수석전략가는 WSJ에 “(인터넷주가 급등했던) 2000년과 비슷한 점은 개인 투자자들이 이번 장을 놓칠 수 없는 천금 같은 기회로 보고 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밀레니얼 세대는 2008년 금융위기 때 폭락을 경험하지 못했다. 2010년 ...

모리스 옵스펠드 [Maurice Obstfeld] 경제용어사전

... 일본은행 통화경제연구소 명예고문을 지내면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경제정책인 '아베노믹스'에 이론적 토대를 제공하는 등 아시아 경제에도 조예가 깊다는 평가를 받는다. 옵스펠드 교수는 2015년부터 2018년까지 국제통화기금(IMF) 수석이코노미스트로 재직하며 IMF의 세계 경제 전망 등 모든 경제분석과 연구를 총괄했다. 2017년 국제 콘퍼런스 참석차 방한해서는 한국과 일본 등 아시아 국가의 고령화를 거론하며 “인구통계학적 문제에 직면한 일부 국가는 부유한 국가가 ...

아서 래퍼 [Arthur B. Laffer] 경제용어사전

... 경제컨설팅회사 래퍼어소시에이츠를 운영 중이다. 1940년생으로 예일대를 거쳐 1972년 스탠퍼드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1970년부터 미 행정부에서 일했다. 그가 1974년 리처드 닉슨 대통령 때 백악관 예산국(OMB)에서 수석경제학자로 일할 당시 세율과 세수의 관계를 설명하기 위해 그린 '래퍼곡선'이 널리 알려졌다. 래퍼곡선은 세율이 일정 수준을 넘어서면 오히려 세수가 줄어드는 현상을 설명한 '역유(∩)자'형 그래프를 말한다. 이후 시카고대와 서던캘리포니아대(USC) ...

노딜 브렉시트 [No Deal Brexit] 경제용어사전

... 관측이 나온다. 영국과 EU는 별도 합의가 없다면 오는 3월29일에 결별하기로 돼 있다. 메이 총리의 플랜B가 하원의 동의를 얻지 못하거나, EU와의 재협상이 결렬되면 노딜 브렉시트로 이어질 수 있다. 미셸 바르니에 브렉시트협상 EU 수석대표는 1월 16일 “노딜 브렉시트의 위험이 오늘보다 높았던 적이 없다”고 우려했다. 영국 재무부는 노딜브렉시트 시 15년후 영국의 국내총생산 감소규모가 최대 9.3%에 달할 것이라는 보고서를 발표하기도 했다. EU는 노 딜 브렉시트가 ...

웬디 커틀러 [Wendy Cutler] 경제용어사전

... 통상 분야 최고 베테랑 중 한 명으로 꼽힌다. 1988년부터 28년간 USTR에서 통상 문제를 다뤘다. 한국에는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탄생의 주역으로 잘 알려져 있다. 2006~2007년 한·미 FTA 협상 때 미국 측 수석대표를 맡아 김종훈 당시 한국 측 수석대표와 치열한 '기싸움' 끝에 협상을 타결시켰다. 협상 당시 커틀러 수석대표가 “(우리는) 전생에 어떤 일을 했기에 이처럼 힘든 걸 해야 하는가”라고 말하자 김 수석대표가 “(로마) 검투사였다”고 ...

지방교육 재정교부금 [地方敎育] [financial grants for local education] 경제용어사전

... 대부분 지방교육재정교부금에서 충당한다. 그러나 경제성장 과정에서 출산율 감소와 고령화로 인구 구조에 변화가 일면서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혁에 관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집권 당시인 2015년 1월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에서 “학생 수가 줄어들고 있는데 세수가 늘면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이 자동으로 늘어나는 현 제도를 유지해야 하는지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후 시·도교육청의 반발로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편은 이뤄지지 못...

포용적 성장 경제용어사전

... 경제정책의 핵심 기조인 소득주도 성장보다 넓은 개념의 경제학 이론이다. 시장경제에 따른 부작용을 정부의 소득 재분배, 복지·사회안전망 확충, 임금 인상 등으로 해결해야 한다는 것이다. 민주당은 소득주도 성장론 주창자인 홍장표 전 청와대 경제수석이 사실상 경질된 2018년 6월 26일 이후 '포용적 성장'을 전명에 내세우고 있다. 소득주도 성장이 근로자만을 위한 최저임금 인상이라는 '좁은' 개념에 갇히고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반발을 불러오면서 당 지지율 하락으로 이어지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