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99건

CSO [contract sales organization] 경제용어사전

계약한 회사로부터 고정비용을 받고 의약품 영업과 판매를 대행하는 조직. 제약사 입장에선 영업을 CSO에 외주로 맡기고 판매된 제품의 처방전 개수만큼 CSO에 수수료를 지급하는 방식으로 간접 판매 영업을 하는 셈이다. CSO는 의사, 약사 등의 보건의료 전문가 및 건강보험회사 등의 고객을 대상으로 제품 정보를 전달하고 제품 사용을 권고하여 이익을 창출한다. 연구개발 대행기업 (CRO, contract research organization) 및 생산 ...

지속가능연계채권 [Sustainability-linked bond] 경제용어사전

... 어려운 기업의 ESG 투자 과정을 채권자들이 검증하는 대신, 사전 목표를 설정하고 이행하지 않으면 채권 금리가 오르는 방식이다. '1년 안에 탄소 배출량을 10% 감축하겠다'는 목표를 이행하지 않으면 채권 이자가 0.5%포인트 오르는 식이다. 기업은 비용 부담을 피하기 위해서라도 ESG 투자를 할 수밖에 없다. 국내에서도 한국거래소가 2022년 9월부터 SLB를 도입했다. 신규 상장 수수료, 연 부과금 면제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대환대출 플랫폼 경제용어사전

... 기대된다.  금융위원회는 대환대출 시장 참여자와 정보제공도 확대하기로 했다.  대출비교 플랫폼 등 대환대출 시장의 참여자를 확대하고 금융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대출정보를 충분히 제공한다. 금융회사가 대환대출 상품 공급자(대출시장) 외에도 대출비교 서비스 제공자(대출비교시장)로서 대환대출 시장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 금융소비자의 의사결정에 필요한 정확한 기존대출 정보(각종 수수료 등)를 대출비교 단계(플랫폼)에서 미리 확인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선물환 경제용어사전

... 조선업체들이 환손실을 막기 위해 자주 쓰는 방식이다. 조선사는 선박을 수주해도 실제 대금은 2~3년에 나눠 받는다. 조선사들은 이 기간 환율 하락으로 손해를 보는 걸 피하기 위해 달러를 미리 은행에 매도(선물환 매도)한다. 예컨대 수주 당시 원·달러 환율이 1200원이고 대금 수령 시 환율이 1180원이면 달러당 20원의 손실을 보는데, 이를 피하기 위해 만기 때 달러당 1199원(수수료 1원 가정)을 받는 조건으로 은행과 미리 신용거래를 하는 식이다.

국가퇴직연금신탁 [National Employment Savings Trust] 경제용어사전

... 국민노후 보장에 부족하다는 정치권의 공감대가 형성홰 출범했다. 영국 정부는 NEST 설립 후 사업주와 근로자의 퇴직연금 가입을 독려했다. 가입하지 않겠다는 명시적 의사를 밝히지 않는 이상 자동적으로 퇴직연금에 가입하도록 했다. 운용 수수료를 낮추고 퇴직연금 기여금도 지원했다. 그 결과 2012년 46.5%에 불과하던 퇴직연금 근로자 가입률은 2021년 79.4%까지 올라갔다. 2015년 4억2000만파운드(약 6687억원)였던 NEST의 운용자산은 올해 1분기 241억파운드(약 ...

제로에너지건물 인증 경제용어사전

... 대상 건축물은 2030년 80% 수준에 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증업무는 한국건물에너지기술원, 한국생산성본부인증원, 한국교육녹색환경연구원, 한국환경건축연구원 등 4개 민간 기관이 독식하다시피 하며 연간 250억~300억원의 수수료 수입을 얻었다. 문제는 ZEB 인증 업무가 소수 민간 기관에 집중돼 있는 데다 이 업무를 수행할 평가사가 턱없이 부족하다는 점이다. 2013~2021년 8년간 총 528명이 건축물에너지평가사 자격증 시험을 통과했다. 하지만 인증 ...

MSCI [Morgan Stanley Capital International] 경제용어사전

... 지수에 들어가 있는 한국이 선진국 지수에 편입되면 코스피 4000 시대를 열 수 있다고 할 정도로 경제적 효과가 크기 때문이다. MSCI는 ETF 인기에 실적도 좋아지고 있다. 지수를 추종하는 ETF가 그 대가로 지수 업체에 수수료를 내고 있어서다. 미국 시장조사업체 버튼테일러 인터내셔널 컨설팅의 보고서에 따르면 지수 업체들의 지난해(2020년) 매출은 전년보다 9.7% 증가한 41억달러(약 4조8318억원)로 사상 최대치를 찍었다. 지난 5년간 연평균 매출 ...

라이브네이션 [Live Nation] 경제용어사전

... 통해 공연부터 스포츠 경기까지 다양한 티켓을 판매하고 있다. 티켓마스터에는 티켓을 환불하는 대신 재판매(리셀)할 수 있는 창구가 있는데 재판매자는 비싼 가격을 붙여 티켓을 양도할 수 있고, 티켓마스터는 재판매 가격의 10%가량을 수수료로 떼간다. 2022년 2월 현재 매출의 80%가 콘서트에서 나오고 있으나 영업이익 측면에선 티켓 판매가 더 크게 기여하고 있다. 2018·2019년 콘서트에서 적자를 냈지만 티켓 판매에서는 큰 폭의 흑자를 냈다. 위드 코로나가 ...

KEDI30 ETF 경제용어사전

... 상승률(17.23%)과 큰 차이가 나지 않는다. 또 다른 ESG 지수인 'MSCI 코리아 ESG 리더스지수'는 3년 상승률이 10.07%다. (9) 받을 수 있는 세금 혜택은 국내 주식형 ETF는 거래세가 면제된다. 일반 주식은 증권사 수수료와 거래세(매도 시)가 붙는데 국내 주식형 ETF는 거래세가 없다. 주식처럼 배당금을 받을 수도 있다. 배당성향이 높은 삼성전자, 최근 분기배당을 약속한 SK하이닉스 등이 ETF에 포함돼 있다. (10) 퇴직연금 계좌로도 투자 가능할까 ...

구글 갑질 방지법 경제용어사전

구글과 애플의 인앱결제 (자사 앱에서의 결제) 강제 정책을 막는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을 말한다. 2021년 8월 31일 국회에서 최종 통과됐다. 이에 따라 2021년 9월 1일부터 적용 예정인 구글의 인앱결제 의무화와 30% 수수료 정책은 국내에서 힘을 잃게 됐다. *앱마켓 규제 전세계 확산 '신호탄' 될까 구글의 인앱결제 방지를 위한 금지조항은 전기통신사업법에 신설된 50조(금지행위) 제1항의 △제9호 거래상 지위를 부당하게 이용해 특정한 결제방식을 강제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