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31-140 / 187건

수익증권 [beneficiary certificates] 경제용어사전

... 준다. 투신사 외에도 증권사 종합금융사 은행 등도 수익증권을 팔고 있다. 상품종류는 주식을 편입했는지 여부에 따라 주식형 수익증권과 공사채형 수익증권으로 나누어진다. 주식형 수익증권은 다시 주식편입비율 에 따라 세분화된다. 반면 공사채형 수익증권은 중도 해지할 때 환매수수료 가 부과되는 기간에 따라 다시 분류된다. 최근 기업자금시장이 경색된 주요인중 하나가 투신사들의 수익증권 수탁고가 크게 줄어 회사채 매수세력이 사라졌기 때문이다.

세외수입 [nontax receipts] 경제용어사전

... 수입자 부담금 (공공사업에 의해 이익을 받은 자에게 그 수익의 정도에 따라 소요경비의 일체를 부담시키는 공과금) 재산수입( 국유재산 의 매각처분 등에 의한 정부자산정리수입과 각종 기금. 자금의 이자수입) 사용료, 임대료 수입, 수수료 수입(공공사업을 이용함으로써 이익을 받는 자로부터 과징하는 수수료) 공기업 수입(공기업인 상공업, 통신업,의료업 등의 기업이윤) 등이 있다. 이외에 기부금, 몰수금, 벌과금 등이 있으며 조세수입과 세외수입을 합하여 경상수입이라 ...

신용보증 [credit guarantee] 경제용어사전

... 요구한다. 따라서 신용이 확실치 않고 담보도 부족한 중소기업들은 대출이 어려울 수밖에 없다. 정부가 이런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만든 것이 신용보증기금과 기술신용보증기금이다. 이들 기관은 정부 출연금을 바탕으로 중소기업에 일정 수수료를 받고 신용보증을 서 준다. 기업은 그 보증서를 갖고 은행에 가서 대출을 받는다. 만약 그 기업이 부도나면 신용보증기관이 대출금을 대신 갚아준다. 그것을 대위변제라고 한다. 신용보증기관은 자기재산의 최고 20배까지 보증을 서줄 수 있...

신용리스크 [credit risk] 경제용어사전

... 함께 파생금융상품거래의 대표적인 리스크라 할 수 있다. 예컨대 수출기업이 원화강세에 따른 환차손 을 피하기 위해 수출대금으로 받은 달러를 비싼 값(원화절하)에 팔 수있는 권리(통화풋옵션)를 매입했을 경우 수출기업은 옵션료로 수수료를 내는 만큼 이를 챙긴 상대방은 수출기업이 옵션을 행사(달러매각)할 때 반드시 이행(달러매입)해야 한다. 그러나 거래 상대방이 부도가 나는 등 계약을 이행하지 못할 경우 수출기업은 달러를 적정가격에 팔 수 없게 돼 원화강세를 피하기 ...

기업금전신탁 경제용어사전

... 편리하다. 은행은 수탁금액의 70% 이상을 통화조절용채권(통안증권, 재정증권, 외평채권 등) 매입에 운용하고 있다. 상품을 만든 목적이 기업의 여유자금운용 외에 통화조절용 채권수요를 개발하기 위한 데 따른 것이다. 은행에서는 수탁금액을 전부 합해(합동운용) 유가증권 등에 투자한다. 만기 때 운용실적에서 수수료를 뺀 금액을 기업에 되돌려준다. 중간에 해지하면 해지에 따른 수수료를 낸다. 30일 맡기면 연 5%, 90일 맡기면 연 9%의 확정이자를 준다.

무역외수지 [invisible trade balance] 경제용어사전

... 줄었다가 최근엔 외국인 주식투자 허용으로 적자폭이 다시 커지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무역외수지 중 이들 4개 항목에 포함되지 않는 것으로 주한미군에 대한 군납 등에 수반되는 정부거래, 해외건설용역, 해외지사경비, 기술용역대가, 제반 수수료 등 '기타용역수지'가 있다. 이 항목도 그동안 흑자를 지속했으나 1990년 이후 선진국의 기술보호주의 강화로 기술용역대가 지급이 크게 늘고 있다. 무역외수지는 이처럼 꼭 흑자가 바람직한 것만은 아니다. 교역상대국이 많아져 장거리 수송 때 ...

금외신탁 경제용어사전

... 금전신탁은 모두 만기가 최소 1년 또는 1년 6개월 이상으로 되어 있으나 금외신탁은 만기가 지정돼 있지 않은 것이 특징으로, 고객이 수탁할 때 언제 찾아가겠다고 통보하면 은행은 그 기간에 지정된 운용수단으로 운용하고 만기가 되면 현물 또는 현금 어느 쪽이든 선택해 찾을 수 있다. 따라서 중도해지 수수료라는 것이 없고 만약 고객이 은행에 통보한 기간 이전에 찾고자 할 경우 은행은 현물을 그대로 내주든가 고객의 손해 여부에 상관없이 현금화해서 돌려준다.

골드 뱅킹 [gold banking] 경제용어사전

... 권장된다. 통장에 돈을 입금하면 국제 금 시세와 환율을 고려해 금액만큼 금을 계좌에 넣어 준다. 골드뱅킹의 금 가격은 국제 시세를 추종하고, 원ㆍ달러 환율을 반영하기 때문에 환율에 따라 가격이 변동한다. 즉, 원화가 약세면 이익이지만 원화가 강세를 보이면 손해 볼 수 있다. 금 통장은 소액 투자가 가능하고 원할 때 언제든 환매할 수 있다. 수수료도 2% 안팎으로 골드바를 사는 것보다 저렴하다. 단 투자 차익에 대해선 15.4%의 이자배당소득세가 붙는다.

경영자문가 [management consultant] 경제용어사전

경영 문제의 분석에서 경영자를 지원할 목적으로 전문 경영자문 자격으로 활동하는 개인 또는 조직. 수수료 기준의 활동에서 고문은 고용조직에 실제 용역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실무적 경영을 권고한다.

거래비용 [transaction cost] 경제용어사전

각종 거래에 수반되는 비용. 거래 전에 필요한 협상, 정보 수집과 처리는 물론 계약이 준수되는가를 감시하는 데에 드는 비용 등이 포함된다. 부동산 거래의 경우 공증비용, 중개수수료, 담보설정비용, 등기비용, 조사비용 등이 있으며 증권 거래비용은 중개수수료 등이 있다.